(구) 자유게시판
작성자 이길영
작성일 2007-07-20 (금) 11:37
ㆍ조회: 54  
IP:
서로가 소중한 관계가 되었으면
캄캄한 밤중 천길 낭떠러지 외나무 다리를 건너는데
앞에 횃불을 들고 가는 사람이 마음에 들지 않는다고 하여

그 불빛을 외면 한다면 떨어져 죽고 마는
어리석음을 면치 못할 것입니다

우리는 그 사람을 따라 가는 것이 아니라
밝은 불빛을 보고 가는 것입니다

그 사람의 행위가 행여 배울바 없다 해도
그 사람이 쥔 진리의 빛은
더러운 것이 아니지  않겠습니까?

우리 옛 인심은 얼마나 좋았습니까
농삿일을 하다가도
길손이  지나가면 불러서 막걸리 한잔이라도
대접하던 우리 어르신들을 생각합니다

회원이던 비회원이던
쉬어 간들 어찌 하겠습니까 ?

쉬다 보면 오줌마려우면 오줌도 눌수 있고
똥마려우면 똥도 쌀수 있는
그런 인정많은 동네가 더 그리워 집니다

물이 지나치게 맑으면 물고기가 살수 없듯이
우리의 때묻고 마음에 들지 않는 부분이 있다해도
용납할수 있는 아량을 베풀수는 없는지?

나는 전우회에 가입 회비는 두번 밖에 내지 않았습니다
총회는 한번도 참석을 하지 않았습니다

단지 좋아서 이 홈에 들락 거리다
누가 추천 한것도 아니고,
그냥 좋아서 가입했습니다

나는 그저 모든 전우님들이 그리울 뿐입니다




소양강: 좋으신 말씀이지요...놀고 즐기고 쉬어가면 얼마나 좋을까요...그러나 방에다 오줌싸고 똥싸고 낚서하고 주인을 놀려대면 않되겠지요...저 역시 전우들이 좋아서 이홈에 가입하고 오늘까지 집을 지키고 있는것입니다...이곳에 용납할수 있는사람도 없고 용납받을 사람도 없으며...또한 훈계할 사람도 훈계받을 사람도 없답니다...함께 웃고 즐길것 외에 무엇이 우리들에게 필요하겠습니까...우리 만나면 웃고 즐겨 보십시다.  -[07/20-11:55]-

정기효: 모두가 이길영 전우님의 마음과 같으면 얼마나 좋을까요. ???
     얼마든지 쉬어가라는 푸근한 주인의 인심에다가..  염치를 차리고 사양 할줄도아는 나그네의 도리가 필요한 자리입니다. 옜말에 일어서서 나가는 손님의 뒤꼭지가 제일 예쁘게 보인다는 말도 생각나는데......맞는지 모르겠네여 ??????     -[07/20-12:24]-

따이한: 좋으신 말씀입니다만  병걸려 수술 받아야 할 사람이라면 병원으로 빨리 데리고 가야지 사랑방에서 인정으로 미움만 먹이고 있다면,   앞 사람이 횟불을 들고 화약고 옆이나 마른 풀섶으로 다닌다면 뒤에 따라가는 사람들이 "불 조심해라고, 같이 불고기된다"라고 조언도 할수있으며 그리고 맛이간 사람이 진리의불이란 미명아래 횟불 들고 설친다면 불빛만 처다보며 말없이 따르면 '또라이'들이 아닐까요  -[07/20-13:08]-

pat430: 이길영전우님의 말씀에 동감합니다 그런데 이곳을 자기집 안방으로 착각하면서 ... 어느분 말씀대로 광우병인지 하는 못쓸 병을 옮기려는 무리들이 있음에 마음 아파해야 함이 ... 이 전우님 많은 전우들이 이런 못쓸 무리들의 행태를 외면하려고 고심하고 있습니다... 관리자님도 고심을 하시는 흔적이 있으니 기다려 보심도 좋을것 같습니다.... 누가 카데요 미친개는 몽둥이가 약이라고... 그리고 까불면 전우들 사회에서 왕따가 된다는 사실을 잊지말아야 한다고. == 아래위 무시하고 까부는 사람들이 꼭 알아야할 이야기라고 생각합니다==   -[07/20-14:22]-

이수(怡樹): 좋은 말씀 입니다. 그런데 나는 지키지 않으면서 너보고 지키라 하면 어불성설이죠.
     내가 먼저 지킬 때 남에게 지키라 요구할 수 있습니다.
     문제는 안하무인격으로 떠드는 사람이 있다면 무슨 조치를 해야 할 것입니다.
     한마리 미꾸라지 때문에 베인전 전체가 욕먹을 일이 어디 있습니까.
     더욱 안타까운 것은 본인은 전혀 자신의 잘못을 못 느끼기 때문입니다.
     용서도 좋고 이해도 좋으나 본인이 잘못을 뉘우치는 일이 전제되어야 합니다.
     그리고 용서와 이해도 아픔을 겪어 본 당사자가 되어 봐야 그리 쉽지 않다는 것을 알 것입니다.
     그래서 애초부터 문제를 일으키지 않는 것이 정말 중요합니다.
       -[07/20-15:37]-

박근배: 무더운 날씨에 괜히 스트레스 받지 마시고 좋게좋게 생각하면서 찬물에 발담그고 열이나 시킵시다. 모두모두 건강하세요. 베인전에 들어 오시는 모든분들 사랑합니다.  -[07/20-15:52]-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0339 그때...딸하나 더 낳을껄..... 정기효 2007-07-21 457
10338 여명의 베인전 이수(怡樹) 2007-07-21 472
10337 이거야...원 !!! 정기효 2007-07-21 537
10336 우리는 UN(국제)경찰군으로 월남전에 참전했다 김연수 2007-07-21 809
10335 나를 용서 하십시오 최 종상 2007-07-20 708
10334 이젠....그냥.....친하게 지냅시더. 정기효 2007-07-20 790
10333 서로가 소중한 관계가 되었으면 이길영 2007-07-20 732
10332 우리 서로 이런 벗으로 송주완 2007-07-20 754
10331 고엽제 2세 역학조사 [1] 김연수 2007-07-20 917
10330 "암벽등반(뭐이런기있노)" 박근배 2007-07-20 160
10329 이젠....그냥.....친하게 지냅시더. 정기효 2007-07-20 84
10328 서로가 소중한 관계가 되었으면 이길영 2007-07-20 54
10327 우리 서로 이런 벗으로 송주완 2007-07-20 54
10326 우리 서로 이런 벗으로 송주완 2007-07-20 32
10325 자유게시판 변경 예정 공지 입니다. 관리자 2007-07-20 45
10324 대통령 박정희는 이런 사람이였다 송주완 2007-07-19 204
12345678910,,,653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