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 자유게시판
작성자 파랑새
작성일 2007-06-12 (화) 18:34
ㆍ조회: 509  
IP:
고엽제전우회는 현재 전국각 지방보훈청에서 집회시위중


[고엽제전우회는 전국 각지방보훈청에서 지부별로

명예회복을 위해 무기한 집회시위를 하고 있다.

전국에 있는 고엽제전우님은 한분도 빠짐없이

해당되는 각지방 지부별로 동참 하시여 명예회복을

위해 우리 다 같이 노력 합시다.]


국가에 명에 따라 ,64.7. 18~,73.3. 23일 사이에 월남전쟁에 참전하여
세계평화의 십자군으로 복무하면서 당시 정글을 없앨 목적으로 살포한 고엽제로
인하여 우리 고엽제 환자들은 지난 35여년간 혹독한 후유증을 앓아 왔다.

 

실로 긴긴 세월이었다. 그러나 고엽제후유의증 법률은 한시법으로 본인이
사망하면 모든 것이 소멸되는 단점을 지니고 있으며, 현행 법률은 미흡하게
제정되어 편향적이고 형평에 맞지 않게 태생한 법률이었다

 

이제 월남전세대는 노년기에 접어들어 많은 사람들이 이 세상을 하직하고
있지만 죽기전 우리가 원하는 것은 국가유공자 승격이다.죽어서 이름이라도
남겨 자식앞에 떳떳해지고 싶은 것이 우리 노병들의 간절한 소원인 것이다.

 

이제 국가재정 능력범위 내에서 신축적으로 실행할 수 있는 그합리적
방안의 하나가 고엽제후유의증환자들을 전상자로 분류하여 국가유공자 명예
회복이 속히 이뤄질 수 있도록 보훈 정책적 차원에서 속히 해결되어야 한다
는 것이다.

 

고엽제후유의증 질환은 불치병으로써 월남전쟁 당시 고엽제(제초제)로
인한 피해질병이니 만큼 전시에 다친 전상으로 분류되어야 마땅하나 경도,
중도,고도라는 허울 좋은 명분만 세워놓고 이를 국가유공자에 버금가는 지원
인양 호도하면서 역학조사,인과관계 운운하며 국가유공자가 될 수 없다고
하는 것은 전혀 설득력이 없다고 사료된다.

 

우리가 원하는 것은 돈을 더 달라, 혜택을 더 부여받게 해 달라는 것이
아니다. 오로지 국가유공자 명예회복인 것이다, 그래서 금년내 고엽제후유
의증 법안이 합리적으로 다듬어져서 금년에는 속히 국회에서 통과 시햄됨으
로써 음지에서 신음하고 있는 연로한 고엽제후유의증 환자들의 한을 풀어
주고 노후를 자존과 보람으로 보낼 수 있도록 국가에서 뒷받침해 줄 것을
간곡히 청언한다.


                         (사)대한민국고엽제전우회 부산지부
                     
                            지부장 노우태 외 회원일동

 

                              집   회   구   호

 

1. 고엽제후유의증환자 명예회복을 방해하는 국가보훈처장관 김정복은 즉각 사임하라.

 

1, 정부는 있으나 마나한 국가보훈위원회를 즉각 해산하라.

 

1, 정부는 고엽제후유의증 환자에게 심적, 물질적 피해를 즉가 보상하라.

 

1, 정부는 고엽제후유의증환자 전원을 국가유공자로 즉각 승격하라.




211.186.232.81 의증: 무기한 집회 시위가 아니라 일시 항의 방문의 구실로 각 지방 보훈처 별로 잠시 방문 했다가 해산 했는걸 뭐 그렇게 과대 광고를 하시나요? 병원 갔다가 늦게 와서 컴을 켜고 확인 하니 결과는 종료라고 합니다 모두가 고엽제 전우회의 연막 전술 쑈가 아니고 실질적으로 뭔가 달라 졌다는것을 보여 주었으면 하고 댓글을 달아 봅니다 집회에 동참 할려고 전화 했다가 너무 실망이 큽니다 -[06/12-18:59]-
218.146.172.202 파랑새: 오후 1시에 시작 해서 오후 5시에 해산 하였습니다. 내일도 모래도 한달이고 두달이고 우리의 명예가 회복 되는 그날까지 집회는 계속 됩니다. 많은 동참 바랍니다. -[06/12-19:08]-
123.214.229.128 dmlwmd: 지금 집회는 고엽제중앙회에서는 모른일인가?
중앙회에서는 아무반응이 보이지 안고 있다,
그럽 전국 고엽제 각지부장들이 주선하여 시위을 하고 있는지요?
혹시 채명신사령관님의 양심선언에 연막전술은 않일연지 확실하게 답변을 하시요? -[06/12-20:07]-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0355 고엽제 후유의증 서명운동 시작!! [8] MAIA 2005-06-30 520
10354 대단한 김일근 전우님에게. [24] 김치동 2007-07-17 516
10353 vvk 베인전 정무희 회장님 입원 [37] 상파울러 강 2005-12-15 516
10352 자애로운 채명신 사령관님 [15] 신춘섭 2007-01-16 515
10351 보훈청장이 경질된다? [13] 홍윤기 2007-04-17 514
10350 내 일생을 조국과 민족을 위하여" 최상영 2006-01-07 512
10349 청량리에서 전국의 전우 여러분을 모십니다.♪ [26] 권일봉.유하덕 2004-05-16 511
10348 국회에 계류 중인 고엽제법 일부개정 법률안 문제 [8] 김일근(vietvet) 2006-07-30 510
10347 고엽제전우회는 현재 전국각 지방보훈청에서 집회시위중 [3] 파랑새 2007-06-12 509
10346 국회의원 이놈들아- [6] 특공대 2006-12-05 509
10345 박유철보훈처장님 답변 입니다. [8] 고엽제환자 2006-07-16 509
10344 김주황과 한겨레21 [14] 참전우 2006-01-23 509
10343 여러분 영웅입니다 [8] 고종길 2007-04-11 505
10342 못된 손버릇이 아직도.. [4] 柳 在 旭 2006-04-07 505
10341 과천시참전유공전우회 - 탄생. 김 종남 2007-08-04 503
10340 전두환을 잡으러가자 ! [29] 김주황 2006-11-15 503
12345678910,,,653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