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 자유게시판
작성자 하루방
작성일 2007-07-24 (화) 01:19
ㆍ조회: 279  
IP:
사람이 세상을 살아가노라면...

지금에는 힘들었던 그때가 왠지 좋은 때같고
한창 일할 때에는 몇 달 푹 쉬었으면 좋겠다
하지만 부르는 이 없고 찾는 이 없는 날이 오면
그때가 제일 좋은 시절이었다고 생각한답니다.

우리네 살아가는 모습 중에서
힘들 때와 궁핍할 때가 어려운 시절 같지만
그래도 참고 삶을 더 사노라면
그때의 힘듦과 눈물이 오늘의 편안함이고
그때의 열심과 아낌이 오늘의
넉넉함이 되었음을 알게 됩니다.

힘들고 어렵다고 다 버리고 살 수 없고
편안하고 넉넉하다고 다 혼자 가질 수 없는 것은
우리네 사는 것이 혼자만 사는 것이 아니고
나를 사랑하고 나도 사랑하는 이들이 있어
서로 소중한 시절을 가꾸며
함께 살아가기 때문입니다.

[시와글이있는마을의"해바라기난초님"의글]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0355 어딜가야 정의를 볼꺼나? [13] 백마 2007-07-24 415
10354 유머가 있는 사자성어 [12] 이수 2007-07-24 443
10353 해드폰으로 문자보내는 양반들...... [6] 정기효 2007-07-24 455
10352 꼬리말 수정 가능 [4] 이수 2007-07-24 362
10351 권고합니다 [6] 김연수 2007-07-24 565
10350 Re..권고합니다 [8] 구둘목.. 2007-07-24 467
10349 게시판 변경의 건입니다. [4] 관리자 2007-07-24 364
10348 참으로 두려운 게 시간입니다. [2] 하루방 2007-07-24 347
10347 사람이 세상을 살아가노라면... [2] 하루방 2007-07-24 279
10346 용서와 화해 최종상 2007-07-23 309
10345 세종대왕 기절시킬 얘기... 백 마 2007-07-23 339
10344 하나가 없어지더니 다른 하나가 이수 2007-07-23 368
10343 Re..댓글이 하나도 없으면 얼마나 허전한데........ 정기효 2007-07-23 360
10342 얼릉 데불고와서 회초리로....... 정기효 2007-07-23 327
10341 웃음이 많아야 복이온다 송주완 2007-07-22 409
10340 "나는 광대가 되고 싶다" 최춘식 2007-07-21 380
12345678910,,,653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