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 자유게시판
작성자 김 해수
작성일 2007-04-03 (화) 15:44
ㆍ조회: 136  
IP:
**행복하려거든 감사함에 눈떠야한다**

      ** 행복하려거든 감사함에 눈 떠야 한다 ** 자신의 삶에 만족을 느낀다는 것은 참으로 행복한 일이다. 즐거운 마음으로 이웃을 만날 수 있다는 것 역시 행복한 일임에 틀림 없을 것이다. 생각해 보면, 스스로 불행하다고 생각하는 사람이나 또는 스스로 행복하다고 생각하는 사람이나 이 세상은 하나이다. 그러기에 행복은 자신의 삶 속에서 발견하는 것이요, 느끼는 것이 아닐까 싶다. 그래서 행복도.... 하나의 기술이라 말할 수 있을 것이다. 높은 학력을 가졌으면서도 불행하게 사는 사람이 있고, 가진 것이 많은 부자이면서도 불행을 호소하는 사람을 우리는 얼마든지 볼 수 있기에... 만족이나 행복은 반드시 소유에 비례하지 않으며, 지성이, 그것을 보장해 주지 않음을 알 수 있다. 시인 백낙찬은 인생을 부귀로서 낙(樂)을 삼는다면 좀처럼 낙을 누리지못한다"라고 하였다. 만족은 자신의 내면에서 찾아지는 것이지 밖으로부터 오는 것은 아니다는 뜻일 것이다. 만족을 아는 사람은, 비록 가난해도 부자로 살 수 있고... 만족을 모르는 사람은, 많이 가졌어도 가난하다" 자신의 인생을 불행하게 느끼느냐 행복하게 느끼느냐는 소유의 문제가 아니라 ,지혜의 문제인 것이다. 슬기로운 사람은... 남들이 불행하다고 생각하는 조건속에서도 만족함을 발견해 내고, 어리석은 사람은.... 남들이 부러워하는 조건속에서도 눈물 흘린다. 행복하려거든, 감사함에 눈 떠야 한다. 내가 살아 있는 사실에 감사하고, 내가 사랑하는 가족이 있어서 감사하고, 건강함에 감사하다. 그래서 옛 성인은... 존경과 겸손, 만족과 감사, 그리고 때때로 진리를 듣는 것은 최상의 행복이다"라고 하셨다. 존경할 스승이 있고, 섬겨야할 어른이 있으며 격의 없이 대화할 수 있는 친구나 이웃이 있으니 얼마나 좋은 일일 것인가. 남들이 보잘 것 없다고 여길지라도... 내가 열심히 할 수 있는 일을 갖는다는 것 또한 행복한 일이다. 아무것도 할 일이 없는 사람은 따분한 인생을 산다. 할 일이 없어 누워있는 사람보다는 거리에 나가... 남이 버린 휴지라도 줍는 일을 하는 사람이 몇배의 행복을 누리는 사람이다. 기쁨은 반드시 커다란 일에서만 오는 것은 아니다. 남의 평가에 신경쓰지 말고... 내가 소중하게 여기고 보람을 찾으면 된다. 비록 작은 일이라도... 거짓없이 진실로 대할 때 행복한 것이지 아무리 큰 일이라도 위선과 거짓이 들어 있으면 오히려 불안을 안겨주고 불행을 불러오게 된다. 그래서 작은 것을 소중하게 여기고,명성보다는 진실을 사랑할 줄 아는 사람이 행복한 사람이다. 지나간 일에 매달려 잠 못 이루지 말고 잊을 것은 빨리 잊도록 해야 한다. 어떤 사람이 한 성자에게... "당신은 가진 것이라곤 없는데 어찌 그렇게도 밝게 살 수 있느냐"고 여쭈었다. 그 때 그 성자는 대답하셨다. 지나간 일에 슬퍼하지 않고 아직 오지 않은 일에 근심하지 않는다. 오직 지금 당장 일에만 전념한다. 어리석은 사람은, 아직 오지 않은 미래를 가지고 근심 걱정하고,이미 지나간 일에 매달려 슬퍼한다. 그렇다. 공연한 일에 매달려 근심 걱정하지 않고 잊어야 할 것은 빨리 잊어버려 마음을 비우는 것은 행복의 길이다. 슬펐던 일을 자꾸 떠올려, 우울한 마음에 사로 잡히지 말고 화나게 했던 일, 기분 나빴던 일을 회상하여 분해하는 것은 현명한 태도가 못된다. 체념도, 하나의 슬기로움인 것이다. 항상 사물을 긍적적으로 보고 환희심을 가지는 것은 자신의 삶을 밝게 만들어 준다. 다시 한번, 행복은 행복하다고 생각하는 사람의 마음속에서, 더욱 튼튼하게 자란다는 것을 우리 모두 잊지 않았으면 좋겠다. - 좋은글 중에서 -

    219.255.226.59 정기효: 감사하면 마음이 편하고 ..마음이 편하면 행복하더라.....이런 말씀. -[04/03-15:48]-
    219.255.226.59 정기효: 헌데....알면서도 마음데로 안되는게 또. 마음이더라....이런 말씀... -[04/03-15:50]-
    211.200.156.247 최윤환: 그림이 참으로 아름답군요.좋은 글도 올려주셔 감사 함니다.근심.걱정은 잊어 버리세요
    이런 그림과 글을 접한다는 것도 행복 임니다 전우님들 늘 건강하세요. -[04/03-17:11]-
    121.132.145.210 홍 진흠: 맞습니다. 매사에 감사할줄 우린 알아야합니다. 성경에도 있지요. "범사에 감사하라. 항상 기뻐하라, 쉬지말고 기도하라."-데살로니가전서- 5:16-18 (?) 맞는지 모르겠네요? 기억이- 참 좋은 곡입니다. "어느 少女에게 바친 사랑"(All for the love, of a girl)-제가 불렀죠? 인생은 즐겁게 #4152('06/11/15) 아마도 노래방책자 #7074 번일겁니다. #1092 도 있음. -[04/04-01:28]-
    211.200.156.247 최윤환 : 데살로니가전서는 사도 바울이 AD51년경 2차 전도여행(그리스.터키 등)중에 데살로니가 교회에 보낸 서신이며 2회 을 보냈는데 1차 편지가 전서이며 2차 편지가 후서이다내용은 주로 성도들이 믿음이 흔들리고 거짖교리가 성행하며 교회가 문란해 진다는 소문에의거 고난과 박해가 있다해도 소망을 가지고 믿음을 가지라는 등 좋은 말씀이 많이 수록되여 있씁니다 -[04/04-09:17]-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9891 FTA 이후 직업전망. 김 석근 2007-04-04 134
    9890 07년도 연회비를 받고있읍니다. 사무국 2007-04-04 232
    9889 연결편 (펌글2)용량초과로 인하여 ... 정수기 2007-04-04 158
    9888 제하의 글을 읽고 지도자의 자질을 생각한다 (펌글중 전편) [1] 정수기 2007-04-04 125
    9887 김대중씨는 자중자애하라(퍼온 글) [7] 김삿갓 2007-04-03 238
    9886    Re..뇌물과징역의명예회복이국회의원??? 의증 2007-04-04 100
    9885 대통령임기 1년 단임제 개헌한다면 반대하지 않는다. [6] 곽정부 2007-04-03 177
    9884 **행복하려거든 감사함에 눈떠야한다** [5] 김 해수 2007-04-03 136
    9883 우리나라 큰일이다 후유의증 2007-04-03 165
    9882 [미주통일신문 긴급속보] 2002대선, 해킹에 의한 득표수 조작 석종대 2007-04-03 138
    9881 슬프게 올리는 글입니다 [4] 인강 2007-04-02 267
    9880 동로마 제국의 멸망(Constantinople of collapse) [1] 곽정부 2007-04-01 174
    9879 목숨 걸고 전쟁을 해보지 않고서 애국을 논하지 말라 [1] 김복만 2007-04-01 206
    9878 고엽제 전북지부 & 중앙회 커넥션 ? [1] 김전우 2007-04-01 313
    9877 인생과 재능 그리고 선택. 김 석근 2007-03-31 181
    9876    Re..이순신은 이렇게 전사했다 [1] 김삿갓 2007-04-01 142
    1,,,31323334353637383940,,,653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