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 자유게시판
작성자 김주황
작성일 2007-05-01 (화) 18:54
ㆍ조회: 362  
IP:
월남 참전자는 모두 죽어라 -
                                                                                      4.30 .국방 전우신문에 기고한 글

월남참전자는 모두 죽어라-


국회의원들이 국회에 들어와서 6.25참전. 월남참전자들을 국가 유공자 해주겠다고 수 백 여명의 의원들이 입법발의 해놓고 지금까지 법안들을 통과시키지 못한 것은 정치적인 이해관계에 앞서 참전자들의 단합된 힘을 발휘하지 못한 그 자체인 것 같다.


17대국회에서도 여. 야 모두 의원들이 앞 다투어 발의(김병호 신학용 나경원 이인기 김영춘 등)를 했지만 지금까지도 정무소위에서 조차도 심의를 하지 못하고 있는 것을 볼 때 우리 들 국가 유공자 예우 법안들이 천덕꾸러기 마냥 천대 받고 있는 것만이 틀림이 없는 것 같다.


김병호의원이 발의한 6.25참전. 월남참전모두 “국가유공자 지원에 관한 법률 안”중에서 전문위원들의 검토 보고서에서 예산이 약 7.500억원의 예산 중에서 대부지원이 약 5.000억이라고 하니 그 검토보고서가 얼마나 엉터리 보고서인가를 한눈에 알아 볼 수 있다.


조갑제씨 홈에 가보면 그 옛날 국가가 실미도 북파공작원을 쓸모없다고 판단하여 사살하라는 명령에 눈치 채고 서울로 탈주하여 노량진 유한양행 앞에서 최후를 맞은 북파공작원에 대해서 어느 논객은 이 정부를 마피아 집단보다 더한 정부라고 비판했다.  


우리가 가만히 생각해보면 정부가 열사의 이국 월남 땅 전쟁터에 보내놓고 다이옥신이 다량 함유된 고엽제를 흠뻑 맞고 돌아온 우리전우들이 영문도 모른 체 수 만 명이 죽어갔으며 수 만 여명이 평생 고엽제 후유증 병마에 시달려 고통 속에 살아온 우리를 등한시 하는 것은 이정부가 마피아 집단이 아니라 짐승보다 못한 처세를 하고 있음을 알아야 할 것이다.


요즈음도 흔히들 말하는 일본이 한국전쟁으로 경제대국으로 발 돋음 하였고 이 나라는 6.25참전용사들로 하여금 국가의 위기를 넘겨 왔으며, 월남전은 열사의 이국땅에서 목숨 을 걸고 싸워온 결과로 세계의 11번째 경제 국가 로 성장하게끔 발판을 마련한 참전자들을 이렇게 홀대하는 국가는 이 세상에 이곳 밖에 없을 것이다.


이정부가 더욱더 한심한 것은 고엽제로 죽은 전우들은 파악은 물론 거들 떠 보지 않지만 살아있는 환자들에게 세계 어느 참전국에도 없는 후유의증이나 등외라는 법을 만들어 어떻게 하든 예우를 해주지 않으려는 의도가 내포되어 있음에 우리들의 더욱더 분노케 하고 가슴속을 아프게 하고 있다


지난 김대중 정부 때 북한에 퍼준 금액이 3조 5808억원이며 노무현 정부가 2006년까지 북한에 퍼준 금액이 3조 6856억원이라고 한다. 여러 의원 중에서 입법 발의한 내용들을 살펴보면 나경원 의원이 우선 고엽제 후유의증 고도라도 우선 예우해주자는 예산이 650억원이다.


여당 386핵심인물 중 하나인 김영춘의원이 발의한 고엽제 후유의증 예우수준을 최소화한 금액 예산이 230억원이라고 한다. 도대체 이것도 못해주는 원인이 무엇인가 ! 그런데 5.18등 특별법으로 예우수준을 높인 이들에게는 일년 지원 및 단체들에게 들어가는 예산만도 8.000억원이 넘는다고 한다. 이런 상황에서 우리들을 예우와 지원을 등한시 하는 것은 우리들 참전자들은 빨리 죽어라 하고 이 정부는 기다리고 있는지 모를 일이다.


61.78.217.157 참전개털: 박유철의 은혜라고,,빨리죽자,,,죽이고 죽어야 하나! 희망이 없는나라,,, 돈이사람인나라, 권력자들의나라. -[05/02-10:09]-
218.238.80.224 의증: 숫자가 아무리 많으면 뭐하나, 고엽제환자의 수십분의 일도 채 못되는 북파특공대원을 보라. -[05/03-14:07]-
211.186.46.89 김선달: 나는 이렁게생각한다. -[05/05-05:42]-
211.186.46.89 김선달: 김정일의 2중대가되지못해 환장하는인사들이 현정권에 안주하고있으니!...6.25나 파월참전자들이 그들의 안중에 있을수있겠는가!~ -[05/05-05:46]-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9971    Re..뒷풀이 柳 在 旭 2007-05-02 130
9970    Re..거실에 화환 띠를 진열했습니다. [1] 이종일 2007-05-02 204
9969    Re.. 결혼식. [1] 펌 글 2007-05-02 206
9968 사단법인, 재단 법인, 복지 법인. [2] 김 석근 2007-05-02 257
9967 월남 참전자는 모두 죽어라 - [4] 김주황 2007-05-01 362
9966 [공지] '투표소 수개표'촉구1인시위 이기운 2007-05-01 55
9965 호주 행사사진(홍진흠촬영) [3] 김일근 2007-05-01 229
9964    Re..단체사진 김일근 2007-05-01 129
9963 호주 Anzac Day 행사 (2) [12] 이윤화 2007-05-01 253
9962 호주 Anzac Day 행사 [7] 이윤화 2007-05-01 192
9961 어째 이런 일이 있다니 [1] 김복만 2007-04-30 323
9960 채명신 사령관과 함께한 호주방문 (1) 인강 2007-04-30 213
9959 한달 십만원짜리 '살신성인'의 베트남 참전사 [4] 장의성 2007-04-30 232
9958 법을 바르게 이해하면 길이 보입니다. [2] 김 석근 2007-04-30 204
9957    Re.. 가증스런 정권과 그 하수인. [3] 김 석근 2007-04-30 230
9956       (펌글). 후유의증 한시법, <5년시한 연장입법 예고>. 김 석근 2007-04-30 126
1,,,21222324252627282930,,,653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