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 자유게시판
작성자 totorla
작성일 2007-08-10 (금) 17:45
ㆍ조회: 303  
IP: 211.xxx.98
Re..이수님의 특별요청.장문이라 댓글불가 부득히 답변글로
totorla 된 사연
유난히 개를 좋아하는 마나님 때문 입죠
우리집에 요크샤를 91년부터 키운 강아지가 있었는데 지금은 하늘나라로 갔지만
서도.이녀석을(암컷이며 이름.루루)큰아이에게 대입앞두고 방해될까봐 잠시 아는분에게 유배를 보냈지요.  

한 10개월 지난후 무사히 큰아이 대입을 통과 하여서 루루란놈을 데릴려 갔는데
글쎄 이녀석이 우리 안방 마님을 즉각 알아보곤 죽어도 떨어지지 않으려 하여 시험 삼아 은근 슬쩍 문을 닫고 나오려니 난리가 난것이예요 안방맘 왈 그래 시원찮은 사람보단
너가 났구나 하며 데리고 와서 애지중지 키우고 있는데, 몇년후

어느날 안방맘이 길에서 유기된 같은종의 강아지를(숫컷)감정 나이로 두살, 터엌 하니 데려왔어요. 핑계도 좋게끔 불쌍해서 라며...그렇찮아도 있는한놈 때문에 나의 위치가 쪼끔 흔들려서 심기가 불편 했는데,엎친데 덮친격으로 한놈입양 한다면, 난 어떻해! 조금 갑갑해 지드라구요...두놈 합창으로 짓는 소리도 씨끄러워 죽을 지경인데 아무리 가린다지만 대소변 냄세는 어떻할려구...

다시 내보낼순 없고하여 그럼 이름을 무어라고 부르지 하니 우리 toto라구 해요. 해서 왜? 이름을 그렇게해 하였드니 요놈을 발견한곳이 복권방앞이며 복권이름도
토토가 있어니 토토 하재요 혹시 우리에게 행운을 가저다 줄찌 하며,ㅎㅎㅎ 글쎄,행운은 고사하고 얼마나 시달림을 받고 나또한 더욱 입지가 좁아질텐데 생각하며 울며 겨자 먹기로
그렇게 합시다. 그런후 슬금슬금 은근히 요놈이 미워 죽겠드라고요...

그래서 슬슬 괴롭히기 시작 했는데 어느때 안방맘이 현장을 목격. 캬~ 들켰다...
안방맘 왈, 하여튼 저렇다니깐 하면서 당신 컴퓨터 하고 열심히 친구나 하셔.
괜히 심술 내지말고 그러면서 왈, 다들 그러는데 남자 60넘어가면 쓸모없데요,
귀찮기나 하데요, 그런데 이놈 들은 최소 반기는 맞이나 있고 재롱도 떨고 말이나 잘듣지

그리고 이사갈 때 영감은 대려 가지 않아도 애견은 데려가는 추세니.하며 은근 슬쩍
화합을 바라는투 ...그러면서 당신은 지금부터 toto 아빠로 하세요. 그래야 내가 당신을 챙길꺼 아니예요...그래 그래 그렇겠구나.그럼 아빠는 좀그래.하니 toto김씨 아자씨로 하세요.그래. 알았어 그렇게 하지머.그러면서 컴퓨터닉도 그렇게 쓰시지요...맨날 다음 같은데 댓글 달며 어쩌구저쩌구 하면서 닉을 요걸로 쓰세요.꼭 행동 하는게 toto하고 비슷 하니 어울리겠네요. 비아냥 거리기에 홧김에 쓰기 시작 했지요...영문으로 변환시켜 놓고 toto김으로 자판을 두들기면
totorla 이 됩니다요,

2년전 키우든 요키(암컷) 수명 다하여 하늘 나라로 간뒤 입양숫컷만 홀로 있는 상태에서 곧 이어 큰애가 아메리칸 코카를 또 떡하니 (생후40짜리)싸가지고 그것도 대전에서 데리고   와서 그놈 이름은 데리고온날 제가 기가막혀 말은 못하고 참이슬 술을 한잔 걸치고 있는데

우리 안방맘 왈, 저가 술한잔 기울이는것보곤 에구 저녀석은 이름을 참이슬로 해야겟다 하여 그녀석은 이름이 참이슬! 그런데 이녀석은 저를 무척 따라 우리마님이 달갑게 여기지 않드니 결국은 이름이 박복한지 사육 1년만에 잊어버려 갖은 노력에도(꽤많은 금액을 투자) 못찿고 말았지요, 잊느라 엄청 힘들었는데 그래서 현제 남은놈만 키우고 두번 다시 키우지 말자 했는데.어렵소 약 한달전에 두 번째 애가 사고를 첬어요 유기견 사이트에서 올려진 시츄 (일년생) 떡하니 입양을 받아와 또다시 한가족이 됐어니 어이 할꼬...이름 또한 안방 맘이니...

일본 바람쐬러 갔다온 직후라 이름을 짓는데 얘는 이렇게 하면 좋겠다...일본어 아까...히로
그러니 히로로 하자 그래서 그래서 히로로... 아예 다국적으로 놀아요... 자기가 하면 로멘스 네가하면 눈에 가시...
에쿵, 나의 옷에서 언제 견공 냄세가 떠나 갈려나...누구 말데로 그래도 이사갈 때 팽게 치진 않겠지.ㅎㅎg설마 요놈들은 틀림없이 데리고 갈테니 요놈들의 후견인으로 돼 있는데 ㅎㅎㅎ 한십년은 보장이 되니 걱정이 없네.하며...요즈음 그러며 살고 있다오...

아무리 핵가족화 되어도 우린 최소 네가족은 되니 대가족이 되겠네요...
어쩌다 요로코롬 됐는지! 운명 인가 부다,  에라!  몰것다...toto가족 파이팅 이다.
이수님! 대충 요런 사연 입니다요!!!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0403 하루를 이런 마음으로 [2] 박동빈 2007-08-10 330
10402 웃으보세요^-^^-^^-^ [13] 에뜨랑제 2007-08-10 421
10401 Re..이수님의 특별요청.장문이라 댓글불가 부득히 답변글로 [5] totorla 2007-08-10 303
10400 오늘도 웃으면서 시작하는 하루 [6] 에뜨랑제 2007-08-09 485
10399 부부생활이 건강을 지켜주는 10가지이유 [11] 박동빈 2007-08-08 487
10398 웃으면서 삽시다. [8] 박근배 2007-08-08 442
10397 삶의 7가지법칙 [2] 송주완 2007-08-07 368
10396 정글속으로 사라진 전우여! [7] 초심 2007-08-07 432
10395 회원님들께 말씀드립니다. [5] 관리자 2007-08-07 420
10394 김연수전우께 고지합니다. [9] 관리자 2007-08-06 499
10393 Re..하얀밤 등 [8] ■ ■ 수 2007-08-07 376
10392 무료 가입회원 명단 관리자 2007-08-06 3051
10391 혹시 모르시고 계시는 전우님들이,,,,,,,,, [10] 백마전우(,67) 2007-08-04 764
10390 베인전 전우만남(감지해변) [23] 오동희 2007-08-04 841
10389 과천시참전유공전우회 - 탄생. 김 종남 2007-08-04 504
10388 큰 뜻(大義)보다 우선하는것은......? [1] 초심 2007-08-03 392
12345678910,,,653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