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 자유게시판
작성자 파랑새
작성일 2007-06-06 (수) 12:10
ㆍ조회: 209  
IP:
제52회 현충일 추념식

현충일 추념식


여기는 민족의 얼이 서린 곳.

조국과 함께 영원히 가는

이들/해와 달이 이 언덕을 보호하리라.’

국가와 민족을 위해 순국한 16만3천여명의

호국영령이 잠들어 있는 민족의 성역 서울

동작동 국립묘지. 시신을 찾지 못한 전사자

10만2천여명의 위패와 무명용사 5천7백여명의

유골을 봉안한 현충탑에는 노산 이은상(鷺山 李殷相)

선생의 헌충시(獻忠詩)가 새겨져 참배객을 숙연케 한다.

43만평의 국립묘지는 앞으로 한강이 굽이쳐 흐르고

뒤로 관악산에서 뻗어나온 능선이 병풍처럼

둘러싸고 있다. 풍수지리학상 ‘공작포란형’

(孔雀抱卵形)과 ‘장군대좌형’(將軍對坐形).

공작이 알을 품은 듯 상서로운 기맥이 흐르고

장군이 군사를 거느린 모습이기 때문이다.역사적으로는

조선시대 단종에게 충절을 바쳤던 사육신(死六臣)을

모신 육신사(六臣祠)가 있었던 곳.

국군 창설 직후 순국선열들은 서울 장충단공원

내 장충사에 모셔졌다. 한국전쟁이 발발한 뒤에는

부산 범어사 금정사 등 주요사찰에 임시로 봉안했다가

전쟁 직후인 55년 7월 국립묘지가 설립되면서 이곳으로

옮겨졌다. 동작동 국립묘지는 80년대 중반 만장이 됐으며

이에 따라 85년 계룡산 아래에 동작동 국립묘지와

묘역형태가 똑같은 국립묘지 대전분소가 만들어졌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0131 6월이 기회입니다 ! 김주황 2007-06-09 237
10130 추모제행사(이모저모) [3] 柳 在 旭 2007-06-09 249
10129    Re..故 임동춘대위 유가족과... [1] 김선주 2007-06-09 151
10128 제52회 현충일 동작동 국립묘지 추모제(1) [1] 柳 在 旭 2007-06-09 159
10127    Re.. 사령관님의 현충원 추념사. 김 석근 2007-06-09 190
10126 국력 살펴보기 [3] 이병도 2007-06-09 135
10125 하나 되는 통일은 [6] 한광덕 2007-06-08 153
10124    Re..좋으신 말씀에 덧붙여 상상하며 조금 바꿔 보았습니다.용서 .. [2] 정수기 2007-06-09 103
10123 호주는 우리 참전군인들까지 대우하고 있다 [7] 달마 2007-06-08 191
10122 여당 의원들의 탈당극 [2] 정무희 2007-06-08 162
10121 중앙선관위 전자투표기가 뽑은 한나라당 대권후보를 나는 인정할.. 부정선거 2007-06-08 66
10120 오늘도 이 하사는 임무 수행중! [5] 이병도 2007-06-07 261
10119 시청앞 애국시민 함성 [5] 정무희 2007-06-06 341
10118 백마 70년도 근무 26인가 29제대기역이안남 앨범구함 홍춘식 2007-06-06 179
10117 월남戰의 영웅, 채명신장군 [3] 戰友 2007-06-06 311
10116 제52회 현충일 추념식 파랑새 2007-06-06 209
1,,,11121314151617181920,,,653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