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 자유게시판
작성자 김 해수
작성일 2007-06-28 (목) 09:03
ㆍ조회: 212  
IP:
한번만 더 손 잡아주세요
    
    
    한번만 더 손잡아 주세요
    
    
    
    

          때로는 작은 일에, 작은 손짓 하나에, 평범한 말 한마디에 우리의 마음이 찢어지고 가슴이 시리도록 아프게 합니다. 혹 그리할지라도 한 번만 더 그의 손을 잡아 주세요. 당신의 마음을 알지 못하기에 오해와 갈등이 생기는 것이겠지요. 한 번만 더 너그러운 마음으로 손을 내밀 수 있는 아량만 있다면 그와 나 사이에 얼어버린 것들을 사랑으로 풀어 버릴 수 있지 않을까요? 헤어지기는 쉬워도 또다시 만나기는 어렵고요. 등 돌리기는 쉬워도 다시 손잡고 사랑하기는 어렵고요. 비방하기는 쉬워도 용서하고 이해하기는 어렵습니다. 그러니... 한 번만 더 따뜻한 손잡아 주세요. -좋은 글 중에서-
    ♬ 아드린느 발라드 ♬


125.184.58.186 오동희: 좋은글과 좋은음악 가슴에 담아보고 갑니다,좋은 하루되세요. -[06/28-11:14]-
211.215.114.58 알동네: <img src=http://pds29.cafe.daum.net/image/2/cafe/2007/04/01/12/37/460f28fa00dea -[06/28-20:31]-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0211 동양의 등불이어라. 김 석근 2007-06-30 255
10210 국가보훈처 - 참전유공자 교통시설 보호적용(KTX) 예정 [2] MAIA 2007-06-29 380
10209 국가보훈처 - '10년까지 참전유공자 수당 10만원으로 인상계획 [2] MAIA 2007-06-29 300
10208 국가보훈처 미국에 고엽제 지원 사항 요청 MAIA 2007-06-29 256
10207 잊지못할 감동어린 사연 [2] 김 해수 2007-06-29 168
10206 이해와 배려는 관심과 사랑에서 비롯됩니다. [5] 김 석근 2007-06-29 296
10205 이런곳이 신이내린 직장 이란다 김 해수 2007-06-29 205
10204 “분식회계”로 국민을 속이는 “대북 쌀 차관” 김일근 2007-06-28 154
10203 제268회 국회(임시회) 제06차 정무위원회 [1] 파랑새 2007-06-28 267
10202 사랑의 시인 (고)박정희 [4] 송주완 2007-06-28 195
10201 정신없이 바쁜 나날들,,, 김 석근 2007-06-28 319
10200 총회 참석을 위하여 [5] 박동빈 2007-06-28 309
10199 한번만 더 손 잡아주세요 [2] 김 해수 2007-06-28 212
10198 고엽제환자 집회 6일차 [5] 김복만 2007-06-27 308
10197 천국과 지옥의 통일을 바란다면,..... 홍윤기 2007-06-27 197
10196 [양 상훈 칼럼]노 대통령 마음속 그 면도칼 김 해수 2007-06-27 157
1,,,11121314151617181920,,,653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