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 자유게시판
작성자 누리꾼
작성일 2007-07-04 (수) 16:33
ㆍ조회: 224  
IP:
누군지 알면서 악의적 댓글, 직접적인 모욕죄

2007년 7월 4일 (수) 12:01
[머니투데이 서동욱기자]

대법원 1부(주심 고현철 대법관) 한 인터넷 사이트에 게재된 글에, 작성자를 비방하는 댓글을 달아 모욕 혐의로 기소된 서모씨에게 벌금 3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4일 밝혔다.
서씨는 2005년 말 최모씨가 "우리 우익활동이 과연 이래도 되는 것인가"라는 제목의 글을 올리자 "꼬맹이 녀석에게 공부꺼리를 주고 싶구나"는 등의 댓글을 다는 등 4회에 걸쳐 최씨를 비방하는 글을 올렸다.
서씨는 모욕 혐의로 기소돼 1심 법원에서 유죄가 선고되자 "인터넷 상에서 필명으로 게재된 글에 댓글을 단 것으로, 필명을 사용한 사람이 피해자라는 사실을 인정할 증거가 없다"며 항소했다.
그러나 2심 법원은 "피해자가 피고인과 인터넷 상에서 의견 교환을 해 오다 자신의 나이와 실명을 밝힌 만큼 피고인의 행위는 피해자에 대한 직접적인 모욕행위에 해당한다"고 밝혔다.
대법원 역시 "피고인이 필명을 사용한 사람을 알고 있으면서 모욕적인 표현을 한 사실이 인정된다"며 "유죄로 판단한 원심은 정당하다"고 판시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0243 공금횡령 고엽제과천지회장 업무계속할 수 있는가? [4] 김종남 2007-07-06 232
10242 씨부리지 마라.다알고 있다[옮긴글] [1] 김 해수 2007-07-06 315
10241 시간은 가다려 주지 않읍니다. [10] 김 석근 2007-07-05 527
10240    Re.. 인간은 평등할지 모르나, 삶의 질은 결코 평등할 수 없읍니.. 김 석근 2007-07-06 228
10239 사이버예절[퍼온글] [7] 하루방 2007-07-05 289
10238 전두환씨 29만원의 현대판 오병이어 기적 [6] 소양강 2007-07-04 336
10237 누군지 알면서 악의적 댓글, 직접적인 모욕죄 누리꾼 2007-07-04 224
10236 길이아니면 가지말라 [3] 송주완 2007-07-04 214
10235 김 대중의 반역.호남인의 손으로 척결 [3] 김 해수 2007-07-04 328
10234 Sydney ANZAC DAY(1) [7] 서현식 2007-07-04 332
10233 의상으로 과시하지않는 박근혜 [6] 송주완 2007-07-03 321
10232 한눈에 꿰찰 수 있으니 [10] 이수(제주) 2007-07-03 330
10231 참전목적 [1] 김연수 2007-07-03 272
10230 객(客)의 눈(眼)= 베인전 총회 의 불청객(不請客) [17] 홍윤기(初心) 2007-07-02 396
10229 2007년 6월 18일 정무위원회 회의내용 [5] 송주완 2007-07-02 282
10228 "허리띠 구멍이 손가락이 들어갈 정도로 늘어나 있었다" [12] 수첩,상생정치 2007-07-02 280
1,,,11121314151617181920,,,653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