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 자유게시판
작성자 김지수
작성일 2005-12-12 (월) 20:41
ㆍ조회: 463  
IP:
禮가없는 이에게 한마디
이곳에  자주오는 이입니다.지난번강모전우와 면허증이 있니없니하면서 고소를하니 마니하며 여러분들을 불편하게 하더니 작금의 그대글을 보니
너무황당하여 몆자적소
초등 학생에게 일러 주듯 하는 글이며 머리가허였함은
후학에게 모범을 보일 나이임에도 상소리 가몸에벤듯하니 안타갑소,
간단하게몇자요약하니 반성하신다면 다행이요
1]대단한행사나 치를것처럼 전우여러분을  큰기대하게 하시더니,
그행사를못함을 다른이에게 미는모습이추악하오
이렇줄모르고 큰소릴첮는지금금하오
2]이곳은 회장님 이하 임원진 이 있으메 어찌 개인 홈페이지 모양 설?치는지 아쉽소
3]안부전화받은것을  대단한비밀인양과대포장하는모습이 대단하오
4]채사령관측그이신가본대 그대의겸손한?행동이 존경하는장군님께
누가돼리라 생각함니다.
김석근님 자중하시요
겸손하시요 이곳은그대의 한푸리 장소가 아니니
부디오시지않는것이 이곳의 품위에 공헌한다 생각함니다
여러분의 생각은 어떠신지금금함니다?



지나가는이: 맞는것  같소.  김효선씨와  두분이서  주거니  받거니 하며  여러사람의  가슴에  상처를  주는것같아  안타깝군요.  -[12/12-21:31]-

미친 넘: 이곳품위는 무엇이고 김지수의 품위는 무엇이냐. 김지수의 품위라는 것이 고작 회원에게 오라 마라 월권하는 것이더냐. ip를 추적하니 전라도 지방인데 김지수도 바이러스에게 감염되어 하수인 노릇하느냐.  아니면 불순세력의 잠입이냐.  안부 전화는 당사자만이 아는 것이거늘,,, 안부전화 이야기하는 것을 보니 너희 실체는 들어난 것 같다.  밤 늦게 김 석근이 왜 명일동까지 택시타고 달려갔는지도 말해야 하지 않는가. 그런 것이 안부 전화더냐?  -[12/12-21:37]-

미친 넘: <경계경보> 지금 불순세력 잠입 공작중.  -[12/12-21:39]-

미친 넘: 이 게시판에 내 이미 불순 세력을 파악하고 있거늘,,,     -[12/12-21:42]-

이수(제주): 왜 들 이러십니까. 이렇게 하면 누가 득을 보지요. 우리끼리 좀 자중하면 좋을 것 같습니다.
     매사에 이렇게 시비를 한다면 누가 우리를 위해서 일 하겠습니까. 한번 역지사지 하십시오.
     내 자신이 그런 을 할 수가 있는지.
     나는 못 해도 너는 못 하면 안된다는 생각 한다면 그런 모순이 어디 있습니까.
     김지수님 우리 그냥 좀 참고 나갔으면 합니다.
     우리 모두가 감정을 앞세울 때 우리가 얻는 것이 무엇인가 생각해야 합니다.
     글을 올리기 전에 좀더 심사숙고 해야 하겠지요. 뭐 그리 어려운 일이 아닙니다.
     한발 물러서면 될 일인데 왜 조급증입니까.
     여유 한 번 갖어 봅시다. 저도 욕 먹을 각오로 씁니다.  -[12/12-21:47]-

김 진수: 김 지수와 지나가는 이는 불순세력입니다. 그들은 이미 혼란 속에 헤메이는 카페들만 찾아다니며 공작해서 파괴하는 집단입니다 나는 김 지수의 형입니다. 여러분들이 잘 파악하지 않으면 여러분들도 당하게 됩니다.   -[12/12-21:52]-

김 진수: 몇일 전부터 이상한 기미가 보여서 그들이 하는 대화를 듣고 나도 이곳을 방문했읍니다. 그런데 벌써부터 공작에 들어갔군요.  -[12/12-21:54]-

등대지기: 게시판 도배하는者ㅎㅎㅎㅎㅎㅎㅎㅎ  -[12/12-22:10]-

김삿갓: 잘잘못을 지적하드라도 상대방을 배려합시다. 조그만 과가 있드라도 더큰 덕이 있으면 덮어 가며 살아가야 합니다. 면도날 같이 파고 들면  각박하지요. 제발 서로 예우하고 삽시다.  -[12/12-22:30]-

원통위: 김진수는 가명이요 오늘 재향군인회에서 8주년이라나 고엽제 중앙회 각지회장 인기도끝났는데 이친구들 정관도 무시하고 그자리 그대로 차고앉아 뒷처리가 미비하여 들통이 날까 작당하는것 다아오 이친구 대구쪽에 있는친구요  회원들 들러리세워 사업하는 친구들이지요 이번에 신문에 까발릴려고 합니다 금놈들 이제는 모든게 만천하에 들어나게 되여있습니다 불쌍한 석정원 한달에 200만원받고 이형규밑에서 총알받지하고있고 각지부장들은 장의차 사업을 독점하다싳이하는 자들이요 그들은 얼마못가 자멸할것이요 개의치 마세요  -[12/12-22:37]-

김주황: 참으로 세상 살아가노라면 별의별 사람 다만나는 겁니다. 이런다고 김석근씨가 흔들릴분이 아니겠지요. 그리고 이아이피주소확인하면 바로어느동내사람인것 즉시 파악됩니다. 서울놈이 지방에 내려가서 피시방에서 작난치면 몰라도 그리고 글을쓴 내용을 검토하면 감이 잡힙니다. 추운겨울에 이웃과 따뜻하게들 사세요.경고합니다.  -[12/12-22:44]-

김석근: 김 지수, 지나가는 이, 그리고 원통위. 이 세사람은 동일인이고, 또한 그렇게 애타게 김 석근님 힘 내세요 하신 분입니다.   나는 그 사람에게 분명히 누구는 어떠하기에 어떤 점을 조심하라는 충고까지 해 주었는데,,, 기여코,,,,  전우여! 솔직이 살아갑시다. 내 말을 믿을 수 없으면,,, 내 그 방법을 가르쳐 드릴 테니 전화하시오.  내 이미 그대를 알고 잇으니 걱정마시고,,,  -[12/12-23:21]-

김희주: 김석근님에게도 실망만이햇지만 회장님 운운하는이놈은 지짜미친놈이군 김지수중앙회따까린가  -[12/13-00:07]-

김 석근: 그 사람은 이곳에서 공작하다 실패할 때 <떠나면 그만>이지만, <송>지수 전우는 어찌 할 것이요?  같이 떠난다면 내, 그 실체 모두를 지금 밝혀 드리리라.  지금도 늦지 않았으니 속히 이성을 되 찾고 다른 방법을 함께 찾아보도록 합시다.      -[12/13-00:07]-

허동만: 한두살 먹은 어린애도 아니고 왜들이러시는지...  -[12/13-07:52]-

김석근: 두목이 먼저 다친다는 것을 명심하라.  -[12/13-08:56]-

김석근: 바로 위의 김 석근은 김석근 본인이 아닙니다.   <가짜 김 석근>이 등장했군요.   -[12/13-09:21]-

이강석: 가짜 이강석은 들어봤지만 가짜 김석근은 첨이외다. 김석근이 그렇게 유명인산가?허참 기가막혀.....  -[12/13-10:05]-

허동만: 원통위는 지금 남의 다리굵고있오? 정말 이간질 전문가 입니다.다들 화해하는쪽으로 갑시다  -[12/13-10:20]-

원통위: 제가 리플올린게 잘못되여 수정합니다 앞에 김진수씨를 김지수씨로수정 합니다 그리고 허동만씨 왜 이싸이트에 와 감나라 대추나라 하는거요 당신들 어제 8주년기념행사 맡이고 거나하게 한잔 하셨을텐데 찜질방이나 사서 알콜 해독 하셔야  작당할 돌대가리 굴릴겄아니요   -[12/13-10:31]-

허동만: 원통위 이름이나 특허내시고 또남의다리굵고있오?왜그렇게도 입이하발통 입니까?ㅎㅎㅎ  -[12/13-10:46]-

김석근: 원통위 닉은 송주완님이고, 그 분은 김 지수를 표현한다는 것이 그만 오타로 인하여 본인에게 오해를 받았읍니다.   따라서 그분을 지칭하여 쓴 본인의 글 모두가 오해로 인하여 잘못된 것임을 밝혀 드립니다.  -[12/13-10:59]-

허동만: 아-- 그렇군요 그래도 고엽제 홈보다 베인전홈이 좋은 모양이지요  -[12/13-11:30]-

송주완: 허동만씨는 베인전에 잠복하여 고엽제 이야기만 나오면 딴지거는 경계대상 제1호입니다 자중하세요  -[12/13-13:04]-

허동만: 또남의 다리 긁어요?  -[12/13-13:13]-

???: 송주완님,내-롱  -[12/13-16:00]-

asdf: 이번 코미디 재미 있었소이다.   -[12/13-19:42]-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0291 하느님! 우린또, 한해를 보냄니다. [253] 홍윤기 2006-12-20 464
10290 무조건 만나고 싶습니다 [22] 김하웅 2006-08-16 464
10289 禮가없는 이에게 한마디 [27] 김지수 2005-12-12 463
10288 그때...딸하나 더 낳을껄..... 정기효 2007-07-21 460
10287 제260회(임시회) 국가보훈처 질의서[김정훈의원] [1] 이병도 2006-06-30 460
10286 법안심의에 궁금증을 풀어드리며... [10] 김주황 2005-12-08 460
10285 극소수 전우가 무어라 해도 나는 [23] 피터 성 2006-11-19 459
10284 열린 우리당 김영춘 의원 발의안,,연합뉴스 [4] 최상영 2005-10-30 459
10283 고엽제 관련 글(보훈처게시판) [8] 정무희 2006-10-29 458
10282 고엽제 역학 팀장 오희철교수 [11] 김주황 2006-05-08 458
10281 대화합의 길 [20] 봄날 2004-02-14 458
10280 제268회 국회(임시회) 제02차 정무위원회 2007-06-18 월요일 [18] 파랑새 2007-06-19 457
10279 우리는 지금 어디로 가고 있는가? [4] 최춘식 2007-07-29 456
10278 오늘 평군 출범식 [17] 이현태 2005-09-27 456
10277 해드폰으로 문자보내는 양반들...... [6] 정기효 2007-07-24 455
10276 01월 25일 <전북일보> 기사 핵심내용. [10] 참된 개혁 2007-01-26 455
12345678910,,,653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