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 자유게시판
작성자 참된 개혁
작성일 2007-01-26 (금) 09:45
ㆍ조회: 455  
IP:
01월 25일 <전북일보> 기사 핵심내용.

전북일보 01월 25일자 내용을 보면,

어려운 전우들에게 <사기 행각>을 벌인 전우는,

 그 시점이 2002년 부터라고 하였으며, <이때 범죄자는 베참의 정화 위원장이 아님>

작취한 돈의 일부는 향군 간부에게 갖다 주었다고 나와 있읍니다.

 

따라서 베참 중앙회 이 중형 회장<2004년 취임>께서는 그의 사기 행각에 전혀 관계가 없다고 생각되고,

또한 기사에 나온 향군이라는 단체가 향군 중앙회인지, 전북 지회인지도 모를 때,

베참의 이 중형 장군님이나 재향군인회 중앙회와는 무관하지 않나 생각됩니다.

 

지금 베참과 향군에서도 그 진상을 파악하고 있으니,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향군이나 베참에 <누>가 되는 경솔한 언행이 없었으면 좋겠읍니다.

 

동시,

피해를 입으신 전우님들이나 좋지 않은 소식을 접하여 가슴 아파하는 모든 전우님들께 위로의 말씀을 전합니다.   


124.184.228.47 pat430: 글의 내용을 절적한 때에 올려주셨군요 이렇게 누구인가 아시고 있는 정보가 있으시면 모두 올려주셔서 불미스러운 일로 피해자가 없도록 하는것이 좋을것 같습니다 , 전우들 간에 불미스러운 일로 오해가 없어야 함은 문론 이런일이 다시는 발생하지 않도록 예방도 할수있을것 같습니다 -[01/26-10:00]-
219.249.168.39 의증: 이러니까 감투한번쓰면 절대로안내려오지.. 고엽제전우회 9년동안 혼자한다 -[01/26-11:39]-
222.99.246.224 이화종: 베참이 한 동안 잠잠하더니또 시끄럽게 되는군요, 창피하게 누워서 침 밷는것같은 심정이고, 누가볼까,창피하고, 돈만주면 감투쓰는것은 위험한 발상이라고할까? 참 민망한 전우사회여,,,,,, -[01/26-14:12]-
61.247.99.40 특공대: 향군을 물고 늘어지는듯한 인상은 박세직회장의 힘에 의존하려는 얄팍한 행동으로 보여지며 향군측은 여기에 대한것은 미친놈취급하여 한마디로 일축하였음을 확인 하였으며 이화종 전 베참통추위 간사님 말씀대로 무조건 돈 몇푼만 주면 감투쓰는 그러한 전우회가 되어있음을 개탄합니다. -[01/27-10:51]-
124.184.228.47 그냥 전우: 특공대 : 누구인지 알고있는 사람은 모두 알고있는 이름인데 베참전우회 잡자고 작정을 했구만 , 사사로운 감정으로 정신병원에나 가야하는 짓을 하고있는 꼴 하고는 === 저런 자가 전우회 단체장을 하려고 했었다니=== 누구 말대로 향군과 베참에서 진상을 조사하고 있다고 하는데 조사결과를 못참고 이렇게 정신병원에서 나온 환자같이 날뛰다니=== 그것도 실명이 아닌 남의 이름으로 올리는것을 보면은 떳떳치 못한 짓인줄은 알고 있는것 같구만 -[01/27-16:48]-
124.184.228.47 그냥 전우: 특공대라고 글 올린 환자 ??? 너나 잘해라 -[01/27-16:49]-
222.114.11.213 김주황: 그냥전우님 ! 저는 이윤화전우님과 싸울이유가 전혀 없는 데 왜저를 헐뜯는지 궁금합니다. 이곳 전주지검 수사과에 수사내용을 직통으로 연락해주는 분이있습니다. 괜히 같은부류로오해가 생길까 걱정스럽습니다. -[01/27-17:22]-
59.1.28.40 전우회: 베트남 참전 전우라는 의미가 무엇입니까 참으로 개탄스럽습니다 달면 삼키고 쓰면 뱁는 그런 얍쌉한 행동들이 가난에서 벗어나지 못하는 이유 아닐까요..한사람 병신 만드는거 참으로 쉽습니다 -[01/28-23:25]-
124.184.228.47 pat430: 김주황전우님 ! 무슨 말씀을 하시는지.... 내가 왜 김주황전우와 싸움을 합니까 내가 왜 김주황전우를 헐뜯는다고 하시는지 ... 지난번 일로 모든 것을 잊고 지내고 있는데... 참고로 많은 글을 보고있습니다 김주황전우에게 한 소리 한다면 마음을 편하게 하면서 살아야 건강에 좋습니다 김주황전우의 돌출행동에 마음을 상하는 전우들이 있다는 것을 아셔야합니다 , 항상 자신의 심신을 편히 하려거든 남을 배려하는 마음으로 살아야 된다는 이치를 생각하심이 ....그만합시다 건강하시요, -[01/29-13:22]-
124.184.228.47 pat430: 이화종전우님 안녕하세요 ... 이화종전우께서는 수원의 해병이시군요 언제고 기회가 되면은 이곳 호주시드니를 방문하십시요 많은 해병선배들이 반갑게 맞이 할겜니다 이곳 전우회에 해병출신이 27명이랍니다 제일 막내가 51년생 박 ㅅ 호전우입니다 현재 개인 사업을 하고 있으며 호주지회의 사업위원으로 봉사를 열심히 하고 있답니다 이화종전우님 전우들을 위하여 열심히 수고 하시는것 알고있습니다 건강하세요(호주에서) -[01/29-15:42]-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0291 하느님! 우린또, 한해를 보냄니다. [253] 홍윤기 2006-12-20 463
10290 무조건 만나고 싶습니다 [22] 김하웅 2006-08-16 463
10289 禮가없는 이에게 한마디 [27] 김지수 2005-12-12 461
10288 법안심의에 궁금증을 풀어드리며... [10] 김주황 2005-12-08 460
10287 제260회(임시회) 국가보훈처 질의서[김정훈의원] [1] 이병도 2006-06-30 459
10286 극소수 전우가 무어라 해도 나는 [23] 피터 성 2006-11-19 458
10285 열린 우리당 김영춘 의원 발의안,,연합뉴스 [4] 최상영 2005-10-30 458
10284 고엽제 관련 글(보훈처게시판) [8] 정무희 2006-10-29 457
10283 고엽제 역학 팀장 오희철교수 [11] 김주황 2006-05-08 457
10282 그때...딸하나 더 낳을껄..... 정기효 2007-07-21 456
10281 대화합의 길 [20] 봄날 2004-02-14 456
10280 01월 25일 <전북일보> 기사 핵심내용. [10] 참된 개혁 2007-01-26 455
10279 오늘 평군 출범식 [17] 이현태 2005-09-27 455
10278 우리는 지금 어디로 가고 있는가? [4] 최춘식 2007-07-29 454
10277 제268회 국회(임시회) 제02차 정무위원회 2007-06-18 월요일 [18] 파랑새 2007-06-19 454
10276 베.인.전 2007 신년 교례회(포항) [6] 신춘섭 2007-01-07 454
12345678910,,,653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