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 자유게시판
작성자 피터 성
작성일 2006-11-19 (일) 19:43
ㆍ조회: 460  
IP:
극소수 전우가 무어라 해도 나는

극소수 전우가 무어라 해도...........

고엽제전우회를 비방해도 나에 생각은 그래도 고엽제전우회는 큰 뜻이

있다고 생각한다.

후유증-후유의증 전우들 모두 국가유공자로 가는 길로 행하고 있으며

보훈처에도 그러한 보고를 한 것으로 알고있다.

각, 단체가 지부에 일부만 지원을 하고 있으며 많은 단체가 지원을 하고 있지 않은 것으로 알고 있다.

그러나 고엽제 중앙회는 본 지부가 요청 하면 지부에 필요한 용품과 지원금도 주고있다.

왜 하나의 월남참전 전우들 몇 사람의 전우가 온 세상 사람들에게 얼굴을 못 들게 하는지

모르겠다.

대한민국은 법치 국가이다.  월남참전 우리들은 명예을 먹고 사는 전우들이다.

월남참전 32만 전우들의 명예를 손상 시키는 행동이다. 우리는 손자도 있는

할아버지다 무엇을 우리가 남기고 세상을 떠나야 하는지 알어야 한다.

제발 월남참전 32만 전우들에게 상처주는 행동은 자제 해 주면 좋겠다.

자기들의 단체가 아닌 사이트에 와서 전우들을 속 상하게 만들고 있으며

나라꼴이 이런데 전우들끼리 헐뜯고 상처를 주어서 남는 것이 무엇 입니까?

 

 


122.199.90.87 정근영: 이 문장은 피터성님의 굴이 아니올시다. 분별없게 올리실 분이 아니 옵니다.피터성님은 원인규명을 분명하게 밝혀 주시기 바랍니다.jky. -[11/19-20:01]-
219.249.69.28 의증: 이글이 피터성 글이라면은 하늘이 노하여 울고 용서을 하지 안습니다,
고엽제 단체는 그들만의배만 체우는 더럽은 단체입니다,
벼락맞자죽을 소리을 다하고 있내ㅡㅡ귀가막이고 말이 안나오다.. -[11/19-20:32]-
221.156.4.75 김홍인: 이글이 정말 피터성 전우님의 글이라면 후유의증 환자들의 아픈 가슴에 대못질을하는 행위 입니다
고엽제 단체의 악행을 모르고 계시지는 않을텐데................
피터성 전우님의 명확한 해명을 기다리겠습니다 -[11/19-21:37]-
121.151.58.240 김치동: 정 전우님이야말로 저- 재미 인물을 어떻게 그렇게 잘 아는 사이든가요? 미국에 있다니까 국제적인 인물로 '크로즈업'되든가요? 이 세상을 얇게 보지마십시오. 가벼운 평가에 유감스럽습니다. 저 분은 이미 '고엽제전우회'의 개인적인 신봉자로서 어떻한 얘기를
해도 마이동풍으로 소생과도 스처가는 충돌이 몇차례있음을 정 전우께서도 기히 목도
한바 있을것입니다. 저 분은 후유증을 국가유공자로 보낸다 운운과 '보훈처에 보고한
것으로 안다는 등, 기본과 상식이 않됬을뿐아니라 소수의 불평이라는 등, 탈북자 수준
에도 미치지못하는 한심하고 비참한 시대인식을 보면서 처연한 감 마저 느끼게 됩니다.
오늘날 목노아 우는 대다수의 후유의증을 뻔히 보면서도 시대착오적인 엉뚱한 편집에
사로잡혀있는 재미동포나 이를 후하게 보고있는 정 전우님에 대해서 그 우열을 가릴수
수없는 솔직히 적개심을 갖지않을수 없습니다.
정 전우님. 후유의증 10년역사에 게시판의 요구나 불평불만이 없어서 국가유공자가
못된것이 아닙니다. 제대로 된 대항조직이 없어서입니다.

조직은 외면한 -[11/19-23:39]-
24.90.94.73 피터 성: 본인은 전우님들에게 조금도 잘못한점이 없습니다. 김치동 전우님께서는 세상을 좋은 쪽으로 생각 하새요. 모든 일들은 100% 하는 사람이 없습니다. 노대통은 10% 인데도 유지 합니다. 50%로가 넘으면 되는 것 아닙니까 게시판 글을 보시고 전우님께서는 상관 하지 않으시면 그만 인것을 사사건건 참견 하시고 나에게 고엽제 전우회을 나오라는 식으로 하시는지 모르겠습니다. 길이 안이면 가지 말라고 하였습니다. 말이 않이면 하지 말라고 하였습니다. 앞으로 저희 미국지부에 손상 시키는 일이 없도록 하십시요 ''김치동'' 이란 사람으 모르 것으로 하겠습니다. 전우님도 저를 알지 못 하면서 참견 하시지 마십시요. -[11/20-01:47]-
24.90.94.73 피터 성: 정근영 전우님 김치동 전우의 글 때문에 본인이 쓴 글입니다. 모든 생각이 똑 같을 수 없습니다. 각 자의 단체가 열심히 노력 하시면 될일 가지고 폄하 하는 것은 전우들이 할 일이 아지 않습니까. -[11/20-02:21]-
124.183.171.134 pat430: 미국의 성 전우님 ! 그리고 김치동 전우님 ! 서로가 반목을 해서 좋을것이 있겠습니까.... 괜한일로 .... 서로를 폄훼하는 글은 피하시는 것이 좋을듯하여 .... 조금씩 서로의 입장을 생각하시어.... 조금씩 옆으로 피해가시면 해결 될겜니다.... 같은 전우들끼리 이렇게해서는 ...... 전우님들 모두 건강하시어 국가유공자 되는 날 까지 기다려 보십시다(호주에서) -[11/20-06:08]-
211.116.214.160 김일근: 자기생각과 다른 경우 반론은 제기할 수 있으나 인신공격성 글은 자제하기 바랍니다. -[11/20-08:57]-
59.6.222.171 이상석: 서로의 의견과 생각은 있을 수 있으나 무엇이 왜곡되고 무엇이 진실인지는 알아야 하고 궁금해 하는 전우들이 많을 것이고 이것 또한 진의여부 갑론을박 하다보면 또 소란스르울 것이고 참으로 어디서 부터 무엇이 잘 못 된 것인지 궁금하군요 참으로 통제라 통제입니다. -[11/20-09:51]-
218.144.22.30 박성일: 피터성님 금요일날 17일. 책10권과dvd 2장을 보냈습니다 .10일 안으로 도착 할겁니다 . -[11/20-10:44]-
125.134.97.219 고성일 : 대한민국은 법치국가 입니다 피터성께서 미국에 살고 있어도 우리에 참전 고엽제 전우 입니다 고엽제 전우 11만여 회원들이 김치동 .김홍인 .정근영 씨 같이 고엽제 전우회 조직의 운영에 본인들이 불편한 것에 인터넷 홈피나 카페를 다니시면서 항의와 언쟁에 글들을 많이 올리곤 합니다 그러나 본인은 본인에 생각이며 대다수에 고엽제 회원들에 생각은 아니라 봅니다 일부는 조직에서 정회원 으로 있다가 또는 조직에 임원으로 일을 보면서 조직의 일외에 개인의 이익 즉 사심을 가지고 있을 하다 회원들에 진정에 의해 조직에서 물러난 일부인이 불만과 음해를 하고 있다는 것입니다 그리고 어느 분은 고엽제 전우를 위한 다고 강의를 하면서 강의비를 요구 한다는 것을 모 전우에게 들었습니다 진정하게 참전 전우와 참전 고엽제 전우를 위하고 도움 이나 준다고 생각 하면 이것은 아닙니다 저는 피터성 같은 분에 글은 타당성이 있다고 봅니다 고엽제 전우회나 참전 전우회는 개인의 욕구를 충족 시키는 단체가 아니며 100명중 50명이 반대를 않는다면 옳다고 봐야 합니다 피터성 께서 쓰신 글내용 중 우리는 아버지고 할아버지 입니다 못할때는 격려 -[11/20-13:37]-
125.134.97.219 고성일 : 를 잘할때는 박수가 조직이나 전우회의 발전과 명얘의 지름 길이라 사료 됩니다
연어 가 죽엄을 맞이 할때는 자기가 태여난 곳에 와서 생을 마감 합니다
제비 새끼도 태여난 곳에서 추울때는 강남으로 갔다고 봄이 되면 태여난 곳으로 옵니다 고엽제 전우회나 참전 전우회 에서 정회원으로 입회 월회비를 내고있는 회원은 이런글을 쓴다고는 생각 되지 않습니다 비회원 들이 대부분 참여도 하지 않으면서 물에 빠지지도 않은 자들이 내보따리 내놓라는식이라 봅니다 -[11/20-13:55]-
24.90.94.73 피터 성: 박성일님 보내 주신 것 잘받었습니다. 염려 마십시요 구대기 무서워 장 못담그지 않습니다. -[11/20-14:04]-
218.144.22.30 박성일: 물건을 받으셨다니 마음놓입니다,저도 아에 대꾸도 않합니다.단체에서도 토씨하나 잘못 기재하면 컴에다 난리 법석을 떨고 별소리를 다하고 떠들고 다니니 누가뭘 어떻게 말 하겠습니까?지금도 별 시시비비를 하고 다니고 유언비어가 난무하는데.말이지요.어째든 때가되면 뭔가가 이루어 지겠지요.제 생각엔 이정부가 확!바뀌어야 될것같아요 보훈처장 보세요 작년에 말한말을 앵무새처럼 되풀이하고 완전히 로봇트 아닙니까.국회의원님들은 명예회복 시켜줄려고 하는데... 예산이 없으면 국회 의원님들한태 우리들을위해 예산좀 많이 올려달라고 졸라댈줄도 모르고,그저 예산 역학조사 타령이나하고...에이!머리야... -[11/20-14:39]-
125.140.37.95 김철수: 피터성님!몸도 좋치 않으신데 화 내지 마십시요.언제고는 우리들의 입장이 정리 될때가 있겠지요?말만해서 또는 말이 앞서서 해결 될 일 은 아니란 것입니다.누가해도 우리들의 숙원사업은 이루어져야 한다고 봅니다.타국에서 몸 조심하시고 건강하세요. -[11/20-15:24]-
211.220.97.161 ??//: 고엽제전우회 빨강명찰달고 많이많이 해먹고 만수무강하세요 의증은 생각하지말고요 이사람들이 사람입니까 -[11/20-21:00]-
211.220.97.161 졸개: 피터성 사실을 정확히알고 이야기하세요 빨강명찰달고 이게 무엇입니까 60이상된사람 올라오라면 올라가고 손뼊치라면 손뼊치고 여기가 해병전우회2중대 입니까 해도해도 너무하지않읍니까 소수의 사람이라도 이렇게 고엽제전우회을 비판하면 회장이란자 해명이있어야지요 무슨 속담을 인용하면서 해피할려고하는 분들 정말 가슴에 손을 올려놓고 한번생각해보세요 -[11/20-21:46]-
59.11.81.148 후유의증: 피터성 님 께서는 고엽제 후유증과 후유의증을 구분 못 하시는것 같읍니다. 고엽제후유증 환자는 이미 가유공국 -[11/21-22:49]-
59.11.81.148 후유의증: 피터 성님 께서는 고엽제 후유증과 후유의증의 차이를 구분 못 하시는것 아닌가요? 고엽제 후유증 환자는 국가유공자가 이미 되신분이며 후유의증 환자는 국가유공자가 아닙니다. 엄청난 차이가 있읍니다. 고엽제후유의증 환자 지원 등에 관한 법률을 한번 보시기 바랍니다. 감사 합니다. -[11/21-23:13]-
221.156.4.75 김홍인: 고성일님 모든분들이 공유하는 넷상에서 이름들을 거론하며 두리뭉실하게 임원, 음해, 강의비 운운 하셨는데 근거없는 뜬소문은 오해의 소지가 많을뿐 아니라 아니면 말고식의 무책임한 발언에 대해서는 책임을져야 할것입니다
6하원칙에 의거 분명하게 밝히시지 않으면 명예회손의 책임을 져야 할것입니다 -[11/22-15:33]-
125.178.20.21 정근영: 친애하는 고성일님 귀하께선 무슨연유로 타인의 실명을 거론하면서 사실과 다르게 상대방을 비방하는 쪼로 폄 하는지? 본인은 유일하게 고엽제와 무관한, 05년도에 사회 초년생으로, 정회원인 인터넷 한곳만 가입 하였을 뿐이며 카페출입은 하지않습니다. 고엽제와 무관하지만 의증환자 전우들의 애환의 소릴듣고, 우리들의 초심인 같은 전쟁터에서 혈맹으로 맺으진 전우들을 고민한는 차원에서 국회정무위원회 홈피 출입은 합니다.이러함에도 불구하고 귀하께서는 무슨 억한마음으로 항의와 언쟁을한다니,개인의 욕구를 충족시키느니,단체임원이라니등의 유언비어를 서슴없이 유포 -[11/22-19:48]-
125.178.20.21 정근영: 하는 저의가 무엇이요?본인은 먹고살기도 택택하며,신체관리를 잘하여 건강한 사람입니다.뭐가 답답해서 귀하 -[11/22-19:50]-
125.178.20.21 정근영: 께 무지막지한 그 말씀을 들어야 하나요? 칭찬을 듣고싶은분이 남에게는 피해를 입혀서 됩니까? 고성일 귀하께 반론을 제기하오니 해명있길바라오jky -[11/22-19:55]-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0291 하느님! 우린또, 한해를 보냄니다. [253] 홍윤기 2006-12-20 464
10290 무조건 만나고 싶습니다 [22] 김하웅 2006-08-16 464
10289 禮가없는 이에게 한마디 [27] 김지수 2005-12-12 463
10288 그때...딸하나 더 낳을껄..... 정기효 2007-07-21 461
10287 법안심의에 궁금증을 풀어드리며... [10] 김주황 2005-12-08 461
10286 극소수 전우가 무어라 해도 나는 [23] 피터 성 2006-11-19 460
10285 제260회(임시회) 국가보훈처 질의서[김정훈의원] [1] 이병도 2006-06-30 460
10284 고엽제 관련 글(보훈처게시판) [8] 정무희 2006-10-29 459
10283 고엽제 역학 팀장 오희철교수 [11] 김주황 2006-05-08 459
10282 열린 우리당 김영춘 의원 발의안,,연합뉴스 [4] 최상영 2005-10-30 459
10281 대화합의 길 [20] 봄날 2004-02-14 458
10280 우리는 지금 어디로 가고 있는가? [4] 최춘식 2007-07-29 457
10279 제268회 국회(임시회) 제02차 정무위원회 2007-06-18 월요일 [18] 파랑새 2007-06-19 457
10278 오늘 평군 출범식 [17] 이현태 2005-09-27 457
10277 해드폰으로 문자보내는 양반들...... [6] 정기효 2007-07-24 455
10276 01월 25일 <전북일보> 기사 핵심내용. [10] 참된 개혁 2007-01-26 455
12345678910,,,653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