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게시판(詩畵와동영상)
작성자 소양강        
작성일 2007-11-04 (일) 20:17
ㆍ조회: 411  
IP: 211.xxx.144
미움과 다툼은 하루를 넘기지 마라
      미움과 다툼은 하루해를 넘기지 마라 오늘 우리가 살고있는 세상은 임시적으로 머물다 어느 한 순간에 돌아가는 곳인데도... 돈 때문에 이기적 욕심 때문에 등을 돌리고 미움의 거미줄에 얽혀있는 부모,형제,친구,친척 그리고 이웃들이 많이 있습니다. 오늘 다투어서 아직 세월의 때가 묻지 않는 새 매듭도 있지만 수년 감정의 때가 반질 거리는 악취로 진동하는 묵은 매듭도 있습니다. 하지만 마음속에 미움과 감정으로 매듭지어져 풀리지 않는 끈들을 사랑으로 잘 풀어내는 것도 미래의 준비라고 할 것입니다. 아무리 뜨겁게 사랑하는 부부나 연인도 다툼이 없을수 없습니다. 다툼이 없다면 진정한 사랑이 아니고 삶이 아닐 것입니다. 그러나 미움과 다툼은 하루해가 넘어가기 전에 지혜롭게 풀어서 행복의 꽃이 피고 사랑의 향기가 진동하는 가정을 만들어 가십시다. 그 이유는 오늘 밤 내 영혼이 운명의 부름을 받아 사랑하는 그대 곁을 떠날지도 모르기 때문입니다. -"행복한 삶을 꿈꾸는 이들에게" 중에서- 첨부이미지

      오늘 이곳에 찾아오신 우리 전우 여러분들... 기온이 많이 떨어 졌으니 건강에 신경들 쓰시길 바라며...
      11월도 즐거움이 더하시고 가정에 행복 이 넘치시길 기원 합니다. .....소양강나루터에서 뱃사공드림..... 첨부이미지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84 지혜를 담는 그릇 [2] 김해수 2008-01-11 415
83 미움과 다툼은 하루를 넘기지 마라 소양강 2007-11-04 411
82 후회 없는 아름다운 삶 오동희 2011-03-03 410
81 호국영령/추모위령제 및 안보결의대회 1 소나타 2007-08-07 405
80 새해 첫 "출어" [1] 하루방 2008-01-04 402
79 관리자님에게 [1] 피닉스 2007-08-09 399
78 Re..백 두 산&장백폭포 관리자 2007-08-06 399
77 봄의 향기에 행복을 느끼면서 [1]+1 오동희 2011-03-11 398
76 영암 월출산 오동희 2007-06-13 397
75 우리의 소원은 통일 [3] 소양강 2008-03-27 396
74 장가게 백형렬 2007-07-21 396
73 가자지구에서의 .. 최종상 2009-01-14 395
72 백두산천지에서 애국가를... vietnamwar 2007-08-07 394
71 2007년을 보내며.. [3] 하루방 2007-12-30 388
70 내가 소금 넣어 줄께... [2]+1 소양강 2010-09-05 383
69 밀양 호박소,,, 오동희 2007-06-07 380
1,,,111213141516171819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