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게시판(詩畵와동영상)
작성자 소양강        
작성일 2007-12-22 (토) 17:49
ㆍ조회: 505  
IP: 211.xxx.144
인연으로 만난 우리...
 
    
       인연으로 만난 우리...

    당신이 쓸쓸해 할때...
    당신의 마음안에 가득히
       
    남겨지는 모습으로
    그대옆에 있겠습니다
       
    생각만 하여도......
       
    얼굴가득...
    미소가 어리는 당신과
    나의 만남이면 좋겠습니다
       
    장미꽃처럼...
    정열적인 사랑이 아니더라도
       
    안개처럼 은은히 풍기는...
    은근한 사랑처럼 언제나 지치지 않는
    은은한 사랑이었으면 좋겠습니다
       
    돌아 보아도......
       
    언제나 그자리에 서있는
    변함없는 소나무처럼 그자리에
    당신이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내가...
    누군가 필요할때에
    나를 위로해 줄수 있는 사람
       
    세월이 변해도...
    우리의 모습이 변해도
    영혼의 마음으로 머물수 있는
    그대와 나였으면 좋겠습니다
       
    서로가...
    배려하는 마음으로
    누가 되지 않는 만남으로
       
    뒤돌아서도 언제나...
    여운이 남는 미소가 어리는
    그대와 나였으면 좋겠습니다
       
    언제나...
    친구처럼 때로는
    연인처럼 그리움으로 남겨지는
    우리의 만남이 되기를
    바라고 또 바라겠습니다
       
    우리의 만남엔...
    상처가 남지않고 아름답기만을
    기원합니다 그대와 나를 위해서...



이름아이콘 홍진흠
2007-12-30 15:21
이번 송년회에 함께 자리하지 못함을 죄송하게 생각하며 소양강님의
'08년 새해에도 건강과 행운이 늘 함께하시기를 빌며 언제나 좋은
음악과  글들을 기다립니다. 한해동안 베풀어주신 은혜에 감사하며---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00 너 같은건 집에가도 있다 [1] 김해수 2008-01-09 503
99 하루를 위해 사는 새 [7] 하루방 2008-01-07 536
98 니들이 개#을 알아 [1] 김해수 2008-01-07 474
97 거시기가 거시기혀 [2] 김해수 2008-01-06 621
96 새해 첫 "출어" [1] 하루방 2008-01-04 396
95 2008년을 맞으며.. [6] 하루방 2008-01-01 460
94 한해를 잘 마므리 하시고 새해에 복 많이 받으세요. [6] 소양강 2007-12-31 494
93 2007년을 보내며.. [3] 하루방 2007-12-30 380
92 인연으로 만난 우리... [1] 소양강 2007-12-22 505
91 동녁에서 부는 바람 [2] 하루방 2007-12-21 476
90 베인전 송년회 한번 합시다 [5] 강용천 2007-12-11 613
89 진정한 친구 [3] 김해수 2007-12-11 458
88 인생 명언 [3] 하루방 2007-12-11 467
87 다시보는 "고 육영수여사" 영결식장면(동영상) [2] 소양강 2007-12-07 512
86 다시보는 "고 박정희대통령" 영결식장면(동영상) [1] 소양강 2007-12-07 513
85 대한민국 국가(애국가) [1] 소양강 2007-12-04 472
1,,,111213141516171819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