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게시판(詩畵와동영상)
작성자 오동희
작성일 2008-04-04 (금) 23:12
ㆍ조회: 533  
IP: 125.xxx.186
부산 온천천 벗꽃


















이름아이콘 팔공산
2008-04-05 01:24
지척에 있지만 무심코 지나치는 온천천 사진 잘 보았습니다. 내가 사는 아파트에는 26년전 마산, 진동, 산인지역에 가서 사다 심은 벚꽃나무가 200주쯤 되는데 이미 눈처럼 흩날리며 떨어지고 있습니다.
오동희 회장님! 사직동 삼익아파트 벗꽃은 도심아파트에 좋은 환경입니다,시간나면 삼익아파트 벗꽃구경 하겠습니다. 4/5 09:13
   
이름아이콘 백마
2008-04-05 08:05
도심에  있는  자연스런  하천....
벗꽃길  거니는  시민들의  모습이  아름답습니다.
저는  청계천  마냥  씨멘트 덩어리  인조물엔  별로  정이  가지  않습니다.
자연은  역시  자연스러워야  제 맛이죠....
구경  잘  했습니다.      건강  하십시오....
오동희 온천천 벗꽃이 만개되어 부산시민이 많이 찾아오고 있습니다,항상 건안하시기 바랍니다. 4/5 09:16
   
이름아이콘 김해수
2008-04-05 12:35
오감사님 바쁜 일끝나고 나니 실력보여주는군요 약속은 언제쯤 지킬건가요 기다리고 있는데....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16 부산 온천천 벗꽃 [3]+2 오동희 2008-04-04 533
115 통영 욕지도 봄 마중. [5]+5 오동희 2008-04-02 609
114 우리의 소원은 통일 [3] 소양강 2008-03-27 388
113 전남 강진 덕룡-주자산 오동희 2008-03-26 471
112 손잡고 함께 걸어줄 친구가 있음에 [1] 김해수 2008-03-24 358
111 돈 때문에 서로 의리 상하지 맙시다. [2] 소양강 2008-03-21 460
110 86,400원 [3] 이수(怡樹) 2008-01-25 497
109 전우의 시체를 넘고 넘어... [1] 소양강 2008-01-24 629
108 해병 군가 [1] 하루방 2008-01-16 517
107 관리자님 함 봐주소.! [9] 하루방 2008-01-14 539
106 엄마의 뼈있는 한마디 [2] 김해수 2008-01-11 622
105 가장 깊은 상처 [2] 김해수 2008-01-11 525
104 지혜를 담는 그릇 [2] 김해수 2008-01-11 404
103 노[盧]말라드 김해수 2008-01-10 508
102 다 바람같은 거야 [1] 김해수 2008-01-10 458
101 이미지 복받는 삶을 만드는 50가지 방법 [1] 홍주성 2008-01-09 512
1,,,111213141516171819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