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게시판(詩畵와동영상)
작성자 소양강        
작성일 2009-12-17 (목) 09:48
ㆍ조회: 481  
IP: 114.xxx.10
▶청대말 거상 호설암(胡雪巖) 명언◀

.......................................................

 청대말 거상 호설암(胡雪巖) 명언◀


.......................................................

 

돈이 없어서 재기할 수 없다고 낙담하지 말라!


나는 미천한 집안에 태어나
아버지가 일찍 죽는 바람에 학업도 못마치고
전장(錢庄)에 들어가 똥오줌을 치우고 마루를 닦으며
잔신부름으로 어린시절을 보냈다.
 
빈손으로 사업을 일으켰고
다시 빈털隙隔?되는 과정을 겪고 또 겪었지만
내가 살아있는 한 아무리 빈손이라도
언제든지 사업을 다시 일으켜 세울 수 있다고 믿었다.
 
나는 한푼도 가진게 없는 가운데도 스스로의 재기를 믿었고
내게 없는 것을 메꾸어주는 인재를 대함에
귀천을 가리지 않았다.
 
큰 상인이 되는데 돈 보다는 사람이 더욱 소중함을
일찍이 깨달았던 나는
부와 명예를 모두 거머쥔 장사의 신
"상성(商聖)"이 되었다.



  

Artist : Susanne Lundeng

Jeg Ser Deg Sote Lam (당신의 소중한 사람)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32 ▶제국의 영웅 칭기스칸의 어록◀ [2]+1 소양강 2009-11-18 490
131 황매산 철쭉 [6] 오동희 2008-05-23 482
130 ▶청대말 거상 호설암(胡雪巖) 명언◀ 소양강 2009-12-17 481
129 동녁에서 부는 바람 [2] 하루방 2007-12-21 479
128 니들이 개#을 알아 [1] 김해수 2008-01-07 477
127 대한민국 국가(애국가) [1] 소양강 2007-12-04 475
126 전남 강진 덕룡-주자산 오동희 2008-03-26 474
125 인생 명언 [3] 하루방 2007-12-11 470
124 ▶쿠빌라이 칸 명언◀ [1]+1 소양강 2009-11-19 469
123 쉬어가는 길목에서 김해수 2008-06-25 469
122 정선 5 일장 오동희 2007-05-31 469
121 영도 번개팅 [2] 오동희 2007-08-05 467
120 2008년을 맞으며.. [6] 하루방 2008-01-01 464
119 지리산 칠선계곡등산 오동희 2007-07-25 464
118 돈 때문에 서로 의리 상하지 맙시다. [2] 소양강 2008-03-21 463
117 다 바람같은 거야 [1] 김해수 2008-01-10 462
1,,,111213141516171819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