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게시판(詩畵와동영상)
작성자 오동희
작성일 2007-07-25 (수) 16:53
ㆍ조회: 463  
IP:
지리산 칠선계곡등산


























































>
노병: 제가사는 강원도보다 도 좋아보입니다. -[07/26-14:25]-
백 마: 오 전우님 우리같은 객이야 공짜구경에 신나지만 삼천리 방방곡곡에 발자욱 찍고 다니셧으니 언제 그걸 지우시려나? 걱정 됩니다. 고거 다 지우시려면 싸리빗자루 일만자루쯤은 필요 하실텐데.....
구경 잘 했습니다.... 관람료는 외상으로...... -[07/26-19:25]-
오동희: 노병님 백마님 산을 좋아하는 사람치고서 악인이 없고,,, 산을 좋아하는 사람은 마음이 넓은 사람이라고 합니다, 여기 부산도 무척 더운 날씨입니다. 건강에 유의하십시요. -[07/26-19:54]-
홍 진흠: 하여간 오 전우님은? 이러면 산악회 회원님들께 술대접을 자주 받겠습니다. 그들의 피알을 잘해주니깐 말입니다. 암튼 "현철" 의 "내마음 별과같이"- 잘 듣구 갑니다. -[07/27-03:08]-
백형렬: 시원한 곳에 앉아서 지리산 구경 잘했습니다. 고맙습니다. 항상 건강 하십시요.... -[07/28-13:51]-
최성영: 삼복더위에 계곡등반은 유혹을 받기 쉽습니다. 땀은 쉴새없시 흐르고 숨은 턱에찰때 배낭벗어 버리고 계곡물에 발담구고 에라 모르겟다 하고싶지만 산악회뻐쓰는 산을 너머가야 기다리고 지리산칠선계곡 가본지가 십여년이 흐렀습니다. 오랫만에 계곡의 경치 잘 보았습니다. 여성회원 들이 하나같이 미녀분들 입니다. -[07/29-09:26]-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32 ▶제국의 영웅 칭기스칸의 어록◀ [2]+1 소양강 2009-11-18 490
131 황매산 철쭉 [6] 오동희 2008-05-23 481
130 ▶청대말 거상 호설암(胡雪巖) 명언◀ 소양강 2009-12-17 479
129 동녁에서 부는 바람 [2] 하루방 2007-12-21 478
128 니들이 개#을 알아 [1] 김해수 2008-01-07 477
127 대한민국 국가(애국가) [1] 소양강 2007-12-04 474
126 전남 강진 덕룡-주자산 오동희 2008-03-26 473
125 쉬어가는 길목에서 김해수 2008-06-25 469
124 인생 명언 [3] 하루방 2007-12-11 469
123 정선 5 일장 오동희 2007-05-31 468
122 ▶쿠빌라이 칸 명언◀ [1]+1 소양강 2009-11-19 467
121 영도 번개팅 [2] 오동희 2007-08-05 467
120 2008년을 맞으며.. [6] 하루방 2008-01-01 463
119 지리산 칠선계곡등산 오동희 2007-07-25 463
118 돈 때문에 서로 의리 상하지 맙시다. [2] 소양강 2008-03-21 462
117 다 바람같은 거야 [1] 김해수 2008-01-10 461
1,,,111213141516171819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