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게시판(詩畵와동영상)
작성자 오동희
작성일 2011-03-21 (월) 16:27
ㆍ조회: 406  
IP: 210.xxx.243
세월과 인생

歲月과  人生
 
세월은 가는 것도 오는 것도 아니며
시간 속에
사는 우리가 가고 오고 변하는 것일 뿐이다.

세월이 덧없는 것이 아니고.
우리가 예측할수
없는 삶을 살기 때문에 덧없는 것이다.
해가 바뀌면 어린 사람은 한 살 더해지지만
나이든 사람은 한 살 줄어든다.
 
되찾을 수 없는게 세월이니
시시한 일에 시간을 낭비하지 말고
순간순간을 후회 없이 잘 살아야 한다. .
 
인간의 탐욕에는 끝이 없어
아무리 많이 가져도 만족할 줄 모른다.
행복은 마음에서 우러나오는 것이다.

가진것 만큼 행복한 것이 아니며.
가난은 결코 미덕이 아니니 "맑은가난"을
내세우는 것은 탐욕을 멀리하기 위해서다.
가진 것이 적든 많든 덕을 닦으면서 사는것이 중요하다.

가능하다면 잘 살아야 한다.
돈은 혼자 오지 않고 어두운 그림자를 데려오니
재산은 인연으로 맡은 것이므로
내 것도 아니기에 고루 나눠 가져야 한다.
 
우리 모두 부자가 되기보다는
잘 사는 사람이 되어야 할 것이다.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
 
이름아이콘 우당(宇塘)
2011-03-21 18:18
좋은글 잘읽고갑니다.
특히" 맑은가난"이라는 말이 마음에와닿습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92 연인같고 친구같은 사람 오동희 2011-06-10 179
291 현충일에 달동네 2011-06-04 192
290 참을인 (忍) 자의 듯 [1]+1 오동희 2011-05-26 279
289 보리밭 [3]+3 오동희 2011-05-25 241
288 경과 보고하는 윤창호 사무총장 안케 2011-04-29 308
287 무대 오르기 전 예행 연습 안케 2011-04-27 212
286 동영상/생일 축하 합니다. 안케 2011-04-23 185
285 고장난 벽시계를 열창하는 안케 [1] 안케 2011-04-16 261
284 열창하는 홍진흠 가수 [1] 안케 2011-04-16 194
283 베인전 번개팅 모임/ 동영상 [1] 안케 2011-04-16 197
282 안케 전적지 탐방 [1] 안케 2011-04-13 176
281 미워하지 말고 잊어버려라 오동희 2011-03-29 399
280 세월과 인생 [1] 오동희 2011-03-21 406
279 함께하는 즐거움 [1] 오동희 2011-03-16 391
278 배곱잡는 품바타령 안케 2011-03-16 370
277 봄의 향기에 행복을 느끼면서 [1]+1 오동희 2011-03-11 348
12345678910,,,19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