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정수기
작성일 2009-04-21 (화) 01:00
첨부#1 sv300227.jpg (37KB) (Down:1)
ㆍ조회: 732  
이런 날도 있었는데

남국의 어느섬에서
이름아이콘 홍진흠
2009-04-21 01:33
참 좋은 경칩니다. 헌데, 이런날이 어떤날입니까?  "야마가 빠가야로해서 ~"
홍하사는 잘 모르겠심더~ 자세히 알코주이소. 정수기님! ㅎㅎ
   
이름아이콘 정수기
2009-04-21 22:44
홍하사님.제가 여행은 별로 즐기지 않는 방콕족 인데.큰아이의 성화에 이곳을 5박6일의 우리식구가 가이드 없이 자유 여행 갔습니다.아무런 구속 없는 우리가 가고싶은 데로 마음 내키는데로.처음엔 어쩔수없이 나섰지만 막상 도착하여 구경하고 휴식 취해보니 참 좋드군요.

가능 했든것은 큰아이는 직업상 학회일로 자주 외국을 드나드는편인데  이곳을 몇번 다녀오드니. 적극권장 하며 가보면 틀림없이 후회 하지않을 거라고 꼭한번 온식구가 가자고 하여 갔습니다.홍하사님은 아마 부부가 가셔도 큰어려움은 없을거라 여깁니다 어느정도 언어 소통이 가능 하니까요 ㅎㅎㅎ.사전 준비만 하면 언어 소통이 어려워도 눈치코치 보며 떠듬거려도 가능 하겠드군요

특히 한국인 눈치 하나는 백단이니.ㅎㅎㅎ 그리고 큰돈이 들것 갔지만 그렇게 큰돈 들이지 않았어요 즐기고 볼것 다보면서. 확실히 외국인의 여행은 우리와 다르드군요.꼭 여유있는 이들만 다니지 않는것 같기도 하고.원한다면 요칸에 답변글로 사진을 올려 가며 풍경과 서투런 설명이 라도 첨부 하며 게제를 해볼수 있습니다...요즘 흔히들 해외로 여행 가는데 절대 사치가 아님을 느겼습니다...원하신다면 위의 이그림은 양념일뿐입니다,,,,다른분도 원하면 해보지요...
   
이름아이콘 이호성
2009-04-22 07:49
어제늦게잔죄로 피곤이몰려오는지금  이넉넉한 그림을 보니쨍해짐니다
다른사진도 보여주세요
   
이름아이콘 최종상
2009-04-22 08:50
김전우님의 유유자적한 모습.....보기 좋습니다.
저도 어지간히 다니는데...이제는 자유여행이 아니면 안가렵니다.
시간에 메여 끌려 다니는것 보다는 발 닿는대로 (물론 준비를 해서 가겠지만..)
가고 싶은대로 다니고 싶습니다.
다른 사진도 올려 주시지요.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102 김일근 전회장님 모친상 장례식장 [4] 오동희 2009-05-09 708
1101 인천 黃山에 올라 [3] 이호성 2009-05-05 760
1100 "황산을 다녀와서" [8] 홍진흠 2009-04-30 1032
1099 어머니 [8] 이호성 2009-04-22 734
1098 이런 날도 있었는데 [4] 정수기 2009-04-21 732
1097 ^-^♡ 이런 황혼의 삶이 되게 하소서 ♡^-^ 강용천 2009-04-17 696
1096 아저씨들도 나물 뜯네 [2] 이호성 2009-04-13 751
1095 4월11일 번개팅 소고 [8] 이호성 2009-04-11 720
1094 벚꽃축제 [9] 이호성 2009-04-09 673
1093 미국 아취 국립공원 ( Utah주 ) [2] 강용천 2009-04-04 667
1092 베트남 참전 안보결의 대회(부산) [2] 오동희 2009-04-02 743
1091 주옥 같은 향기 [1] 강용천 2009-03-31 564
1090 1968년도 씩씩한?군인 [1] 이호성 2009-03-27 705
1089 초 청 장 [1] 오동희 2009-03-27 613
1088 새롭게 변모하는 씨엠립 관리자 2009-03-24 567
1087 하노이의 2009년 구정 관리자 2009-03-24 595
12345678910,,,77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
회비입금 계좌번호 : 농협 302-0323-2111-31 이현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