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오동희
작성일 2008-04-18 (금) 09:33
ㆍ조회: 408  
태풍이 남겨준것은..

태풍 사라폭우가 지나간 자리



 1952년 9월 발생한 수해로 숱한 이재민이 발생했다. 사진은 수해 지구 이재민들의 임시 숙소로 마련된 천막들로, 구호품조차 제대로 전달될 수 없었던 당시 상황을 볼 때 천막 안의 사정이 얼마나 피폐했을지 짐작할 수 있다.




1957년 여름 폭우는 특히 영남지역에 집중되어 이 지역의 피해가 컸다. 영남의 한 수재현장에서 어린 아이를 안고 망연자실한 표정으로 서 있는 이재민(위)과 물난리로 가재도구는 물론 생필품을 챙길 겨를도 없이 몸을 피하기에 바쁜 이재민들.(1957.8.6)


한강에 수혜가 발생, 인근 거주 주민들이 긴급 대피하고 있다.(1958.9.6)


서울 응암동 수재민들에게 식사가 제공되고 있다.(1958.10.30)


한강 수해지구를 시찰중인 이승만 대통령.(1959.9.1)


부산지역의 사라호 태풍 피해 현장. 849명의 인명피해를 낸 최악의 태풍 ‘사라’가 지나간 자리는 완전히 폐허로 변했다.(1959.9.20)


사라호 태풍은 한반도 전역에 영향을 미치며 막대한 피해를 입혔다. 피해를 입은 한 지역에서 젖은 책을 말리고 있는 모습이 이채롭다.(1959.10.1)


민군합동 수해지구 순회 의료반이 사라호 태풍으로 피해를 입은 경북일대 수재민들의 건강을 위해 의료봉사 활동에 나섰다.(1959.10.1)


수해로 침수된 원효로 가옥(1963.7.18)


정일권 국무총리가 서울 시내 수해지구를 시찰하고 있다.(1964.9.13)


수재민 수용 광경. 한 학교 복도에 수재민들의 가재도구가 어지럽게 늘어져있는 모습이 보인다.(1965.7.19)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942 월남군 베인전 2004-06-29 410
941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사진 오동희 2006-04-28 409
940 아라연꽃씨앗이 700여년만에 꽃피다. [1] 달동네 2010-07-07 408
939 태풍이 남겨준것은.. 오동희 2008-04-18 408
938 강화 마니산 [3] 이호성 2010-08-10 407
937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사진 오동희 2006-04-28 407
936 참전 기념비 [1] 김하웅 2006-05-17 404
935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사진 오동희 2006-04-28 404
934 추억의 사진 [2] 鄭定久 2005-11-19 404
933 천 성 산 오동희 2011-03-10 403
932 처절한 탈출현장(75.4.30) 김선주 2006-05-22 402
931 금정산 장군봉 오동희 2011-03-15 401
930 아그라의 동쪽..에로틱사원 최종상 2010-06-18 401
929 로마 베드로 성당 내 [4] 강용천 2008-01-16 401
928 처절한 탈출현장(75.4.30) 김선주 2006-05-22 400
927 해상침투 훈련중 나타난 스타... 오동희 2006-01-02 400
1,,,11121314151617181920,,,77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
회비입금 계좌번호 : 농협 302-0323-2111-31 이현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