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eemain
메인홈 적용보드
이 보드는 게시물을 올리기 위한 보드가 아니라 메인 홈페이지와
연동하기 위해 생성된 보드입니다.
보드를 삭제하면 안됩니다.
작성자 초심2
작성일 2008-07-23 (수) 09:43
ㆍ조회: 741  
삼복더위에도 불구 하시고 참석하여주신 참전전우 여러분께 감사 드립니다.
'이제는 국가 가 여러분을 위해 나설때"
▲ '6.25·베트남(고엽제) 유공자 지원을 위한 입법공청회'가 22일 국회의원 회관에서 열렸다. 
 
6·25 및 베트남 전쟁 참전 유공자 지원을 위한 입법공청회가 22일 오후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렸다.
이날 공청회는 전국 각지에서 모인 참전용사들로 인해 인산인해(人山人海)를 이뤘다. 박근혜 전 한나라당 대표를 비롯해 여·야 주요 정치인들도 대거 참석했다.
 
▲ 국회의사당 앞의 고엽제전우회 차량들. 
 
공청회에 앞서, 박근혜 전 대표는 축사를 통해 “오늘의 대한민국이 있기까지 많은 피와 땀과 헌신이 있었다”며 “오늘 오신 분들이 그 주역”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국민들이 조국에 대한 ‘자긍심’이 있는 나라는 번영했고, 그렇지 못한 나라는 쇠퇴했다”며 “만약 지금 국민들의 가슴 속에 ‘조국을 위해 헌신하겠다’는 열정이 사라지고 있다면, 거기에는 다 이유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땀과 피의 지분이 보장받는 나라를 만들어야 한다”며, 미국의 경우 현재까지도 6·25미군참전자들의 유해를 찾는 작업을 계속하는 등 참전자들에 대해 국가가 끝까지 책임을 지고 있다는 점을 언급한 후 “이는 부러워만 할 일이 아니다. 당연히 우리도 해야 하고 할 수 있는 일”이라고 역설했다.
 
이와함께 “그런 나라를 만들기 위해” 이날 공청회 주제인 관련법이 “반드시 통과되어 이 법에 담긴 뜻이 실천되도록 해야 한다”며, “나 역시 도울 일이 있으면 최선을 다해 옆에서 돕겠다”고 밝혔다.
 
▲ 사회자의 말에 박수로 화답하고 있는 박근혜 전 대표(가운데). 
 
같은 당 이인기 의원도 참전용사들에 대한 격려의 말로 축사를 시작했다. 그는 “6·25참전용사들은 대한민국을 지켰고, 베트남참전용사들은 대한민국 경제성장의 밑거름을 주었다”며 “여러분이 국가를 위해 몸을 바쳤으니, 이제 국가가 여러분을 위해 뭔가 해야 하지 않겠느냐”는 취지를 피력했다.
 
그럼에도 참전용사들이 ‘국가를 위해’ 다시한번 나서줄 것을 호소하기도 했다. 李의원은 연일 계속되고 있는 촛불시위를 겨냥해 “수도 한복판을 폭도들이 장악하고 있다”며, 이로 인해 경찰이 입은 인적·물적 피해를 거론한 후 “대한민국 경찰같이 이렇게 인내하는 경찰이 어디 있겠느냐?”고 반문했다.
 
그러면서 “여러분이 나서 폭도들에게 단호히 대처해야 하지 않겠느냐?”고 덧붙였다. 이같은 말에 참전용사들은 일제히 환호하며 박수를 보냈다.
 
▲ 이날 공청회장은 발 붙일 공간이 없었다. 본회의장인 대회의실이 참가인원을 수용하지 못해 입장하지 못한 참전용사들은 소회의실(위)과 로비에서 영상으로 공청회를 지켜봤다. 이마저도 참가자 모두를 수용하진 못했다. 
 
한편 야당의원들도 참전용사들의 노고를 치하하며 “이 문제(참전유공자 지원)는 여야가 없다”고 거듭 강조했다. 물론 참전용사들은 야당의원들에게도 박수를 아끼지 않았다.
 
민주당 우제창 의원은 현 정부 하의 국가보훈처를 “무능하고, 부패하고, 소통 안되는 보훈처”라고 비난하며, “속히 올해 안에 여러분들께서 원하시는 것을 다 해드리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jky.
이름아이콘 홍진흠
2008-07-27 13:38
`초심2` 님이 선택한 답글 입니다.
솔직히 그날 오신 전우님들을 일일이 다 인사 못 여쭙고 떠났음에 무척 아쉽게 생각는 바입니다.
그날 jky 님은 어디 계셨나요? 저는 입추의 여지없는 회관에서 서있다가 고엽제회원님들이 단체로
나가고 난 뒤라(?)다행히 자리를 하나얻어 의자에서 편히 볼수있었지요. 암튼 며칠전 제 근무처인
CRC 를 방문해 주신 세 전우님들과 의정부지회 사무실을 어제 놀러오신 K 전우님-죄송했습니다.
제대로 대접도 못 해드렸지요. 다음엔 미리 전화 주셔야 홍하사의 스케쥴에 차질에 없습니다.
   
이름아이콘 초심2
2008-07-30 09:46
《Re》홍진흠 님 ,
안녕하십니까? 무더운 날씨에도 불구하시고, 동분서주 하시는 홍 하사님께 감사 인사 올립니다. 홍윤기 초심님의 참석후기를  읽어 보시면 알 것입니다만, 본인은 그  전날 병원 인사 사고로  참석치 못하고,제일 먼저 정보입수한 사료를 올렸을 따름 입니다.참석 하신 모든 전우 여러분께 다시 한번 감사의 말씀 전합니다.jky.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038 너무나 아찔! 아찔! 모음 [3] 오동희 2008-09-06 983
1037 多多 益善(많을수록 더욱 좋음) [2] 팔공산 2008-09-05 758
1036 북경민박 왕징민박 베이징스카이민박 [1] sky01203 2008-09-02 697
1035 티벳의 불가사의한 10대현상 [1] 비나리 2008-09-02 713
1034 중국상해의 야경 [3] 비나리 2008-09-01 707
1033 날씨야 추어봐라 [3] 이수(怡樹) 2008-09-01 771
1032 수년전 사진 [5] 이호성 2008-08-22 806
1031 참된 인생(펌) [4] 팔공산 2008-08-20 635
1030 세상에나 [1] 이호성 2008-08-11 773
1029 삼복더위에도 불구 하시고 참석하여주신 참전전우 여러분께 감사.. [2] 초심2 2008-07-23 741
1028 핏대 삼도봉 2008-07-21 649
1027 독도를 지켜낸 박정희대통령 [4] 서덕원 2008-07-18 784
1026 한국전쟁중 부상병 사진 몇점 [2] 오동희 2008-07-11 712
1025 동래구유공자회 전적지순례 팔공산 2008-07-08 690
1024 고운봉 노래비 "선창" [2] 팔공산 2008-07-08 618
1023 청룡 베리아섬-상륙작전 [2] 정병무 2008-07-08 635
1,,,11121314151617181920,,,77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
회비입금 계좌번호 : 농협 302-0323-2111-31 이현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