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회원님들끼리 서로 터놓고 주고 받는 자유 정담방입니다.
작성자 김일근
작성일 07/18 (월) 12:00
ㆍ조회: 134  
IP:
말(言)

                                                           말(言)

                            말은 적당히 하고 남의 말에 귀를 기울여라.
                                                말은 적을수록 실수가 적다.

                           말이 많을수록 적이 생기게 된다.
                                                말이 적은 사람의 말은 쉽게 믿어지지만

                           말이 많은 사람의 말은
                                                어디까지가 진실인지 알 수가 없다.

                           입으로 하는 말은 적을수록 좋고
                                                몸으로 하는 말은 많을수록 좋다.


지난 7월14일 개최된 정기총회에서 회장보선을 위하여 임시의장직을 맡은 본인의 진행에 전폭적으로 협조해 주신 전우님들의 성원에 감사드립니다.

당일 참석하신 회원님들은 보다 큰 목표인 베인전의 발전에 우선순위를 부여하여 개인적인 불만이 있었다고 하여도 끝까지 협조하신 것으로 생각하고 거듭 감사를 드립니다.

단체는 하루아침에 완성되는 것은 아닙니다. 지금까지 집행부를 맡았던 여러분들도 회원들이 단편적으로 생각하는 수준이상으로 희생하였고 어려움을 감내하였습니다.

지금까지 다소 부족한 점이 있었다고 하여도 그분들의 노고에도 감사를 드리고 지난날의 잘잘못을 논하기보다는 합심하고 개선하면 溫故知新이란 말처럼 한걸음씩 전진할 것입니다.

이제 신임 정무희 회장님에게 전폭적인 지지를 보내어 훌륭한 집행부가 구성되도록 협조하고 새로운 다짐으로 출발하여 이 홈이 단 한사람의 전우에게라도 도움이 되는 정보를 제공하려는 목적을 달성한다면 그것만으로도 만족하여야 할 것입니다.

무더위에 회원님들의 건강하시기를 기원합니다.



정무희: 김일근 회장님 좋은글 감사합니다. 옛 말에도 세 뿌리를 조심하라고 했습니다.자기 생각과 다르다하여 물고 늘어지며 집행부를 힘들게 하는 일은 없어야 되겠습니다. 사람은 누구나 완벽한 사람은 없습니다. 서로 이해와 협조가 필요 하겠습니다. 이제부터는 지난날의 아픈 상처는 들추어 내지 말고 앞을 향해서만 논했으면 좋겠습니다.                  -[07/18-13:03]-

박동빈: 김일근 선배님의 말씀에 머리숙여짐니다/ 먼저 1대회장님을 잘 받들어모시지 못하였고 또한 신춘섭회장님 역시 부족한 제가 보필못했음을 잘알고 있습니다 그리고 4대회장이신 김하웅 회장님 더욱 보필을 잘못했음 잘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원칙과 도리가 있습니다 맡은바 소임다하기위해 노력은 했습니다 그런데 많은 잡음으로인하여 제게 돌아오는 현실에 너무나 많은 상처였다고 할수 있습니다 이제 지난날은 다 잊고 정무희 회장님을 구심점으로 새로운 집행부가 탄생해서 보다 낳은 삶을 펼치며 나아가는 모습이 확실이 이루워 지리라 믿습니다 오랜 경륜을 포함해서 그래도 35.000여명의 회원을 관리하시는 정무희 회장님이기에 더욱 마음 든든함을 느끼고 있습니다 아무쪼록 회원님 들께서 적극적인 지도와 편달이 있을때 가능하리라 봄니다.....충분한 질타.조언 충언을 해주시길 간곡히 청언드리오며 앞만보고 가시길기원드리옵니다  -[07/18-13:07]-

고문칠:  김일근서배님좋은글잘읽었습니다.이제는새로운집행부탄생을위하여신임회장님의리더에적극동참하는것만이우리회원들의목인것같습  求.그리고박동빈사무총창님도고생많이하셨구요?이제남은일은새로운사무총장에게인수인계를하여드리면모든일이마무리되겠습니다. 流옛회뗌쉼自暉絿키暠湛京캠쳬絿챨憫熾  -[07/18-17:48]-

강 용천: 김일근 회장님.대전에서 너무나 수고가 많았습니다. 앞으로 베인전을 위해서 회 차리로  매질을 많이 부탁 드립니다. 이 삼복 더위에 항상 건강 하세요...감사 합니다..  -[07/18-18:37]-

김석근: 남아일언 중천금! 말은 함부로 하지 말되 한 마디 내뱉은 말은 책임을 지라. 그것이 남아의 길이라고 생각합니다.  -[07/18-22:40]-

김석근: 김 회장님! 농담삼아 반론을 제기합니다. <온 라인>은 곧 말<글>로 이끌어 가는 공간인데 그 말<글>을 신중하게 사용하면 게시판은 활력을 잃지 않을까요? 농담이오니 이해 계시길 바랍니다.  -[07/18-22:43]-

鄭定久(敎鎭): 김일근 선배님 지당하신 말씀 고맙습니다. 말 많은 사람치고 모든일을 잘하는 사람 아직까지 오래 살지는 못했지만 못 봤습니다. 오른손이 한일을 왼손이 모르게 하라는 성직자의 말이 생각 납니다 김일근 선배님 좋은 글 가슴깊이 새기겠습니다. 무더운 날씨에 건강 조심하시고 좋은 시간 되십시오. 감사합니다.  -[07/19-10:38]-

박영득: 일근전우님!! 안녕? 부산도 제법더워졌는데 어제 기간지내시경을하고 혼났습니다. 베인전이 언제부턴가 전우의 대표사이트가 되었네요. 고생하셨고 우선안부드립니다.   -[07/19-11:32]-

박영득: 일근전우님!! 안녕? 부산도 제법더워졌는데 어제 기간지내시경을하고 혼났습니다. 베인전이 언제부턴가 전우의 대표사이트가 되었네요. 고생하셨고 우선안부드립니다.   -[07/19-11:32]-

채두봉: 김일근회장님 좋은글 잘보고 갑니다. 김회장님 더운 날씨에 몸건강히 여름을 잘보내십시오....  -[07/19-14:51]-
 
  0
5000
     [댓글달기]에서 이름과 필명을 원하시는 대로 변경하실 수있읍니다.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706 저의 생각을 적어 봅니다. 4 서덕원 2009/03/26 19:27 133
705 자유게시판. 2958번 김석근의글..... 9 정기효 2007/07/16 23:03 133
704 특단의 조치 3 김일근 2006/08/14 11:48 133
703 기찬금에 대하여(2) 김하웅 2005/10/27 19:42 133
702 자 이제 제 2라운드 합니다 3 김정섭 2005/06/13 01:50 133
701 오랫만에 나타났습니다. 6 우태성 2005/06/10 11:14 133
700 베인전 번개팅 안내 8 베인전 2005/03/07 15:34 133
699 병은 소문을 내라고 하던데... 8 구둘목.. 2011/05/18 04:34 132
698 김종달 전우의 입회인준입니다 18 이현태 2011/04/12 08:23 132
697 답글...댓글...쪽글...달기 운동 21 김정섭 2008/07/19 23:28 132
696 안내드립니다. 6 손 동인 2007/06/28 15:56 132
695 게시한 회칙개정(안)중 일부조항 수정 9 김일근 2006/08/19 20:06 132
694 류재욱 전우님 3 이수(제주) 2006/07/23 08:14 132
693 부산모임을 만들고 참석하신 모든분들께...... 8 이현태 2011/03/20 15:05 131
692 이재복님 회원가입 환영합니다. 10 송영복 2005/01/28 10:44 131
1,,,11121314151617181920,,,66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