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푸른하늘
작성일 2009-02-19 (목) 14:39
ㆍ조회: 842  
IP: 125.xxx.243
☻ 어이 해야 하나요?
 

☻ 어이 해야 하나요?

조석으로 전해지는 소식은 우리를 슬프게만 합니다.

경제난의 어려움은 세계적인 현상이니 허리띠 발끈 동여매고 어려웠던 옛날을 생각하면, 무난히 극복할 수 있을 것이란 확신을 하지만,

작금의 사태에는 말문이 막힙니다,

강 호순이란 세상에 태어나서는 안 될 놈이, 세상에 태어나서 무참하게 8명의 목숨을 빼앗아간 살인마 강 호순이란 놈이, 우리를 슬프고, 허탈하게 만드니 말문이 막힌다.

일개의 소시민인 나의 마음이 이렇게 슬프고 억장이 무너지는데, 변고를 당한 그 가족의 고통은 어찌 하겠는가? 죽는 순간까지 한이 남을 것이다.

우선 고인의 명복을 빌면서 유가족에게 심심한 위로를 드리고픈 마음은 비록 나 혼자만의 생각이 아닐 것이란 생각이다.



일전에 가족이 모두 모여서 강 호순이란 놈이 화제가 되었는데, 내가 아들과 사위 녀석에게 질문하기를 “너희들 생각에 강 호순이를 어찌 했으면 좋겠느냐”고 물으니,

아들과 사위 녀석이 이구동성으로,

바로 사형을 집행하지 말고 고인과 유가족의 고통과 아픔을 생각하여서 그 만큼 아니 그 보다 몇 배 아니  몇 십 배의 고통을 주고 죽여야 하는 것 아닌가요? 라는 말을 듣고

과연 요즘 젊은이의 생각이 우리와 이렇게 차이가 지는구나! 란 생각을 하며, 통상 우리는 쉽게 잊어버리는 습성이 있으니 교훈을 주기 위해서라도 그리 하는 것 낫겠다란 생각을 가지게 되었다, 물론 우리 60대는 하루 속히 능지처참해서 빨리 죽여야 한다는 생각이 대부분이었는데....

근데, 

그보다 더 기가차고, 말문이 막히며 경악스러운 일이 있다.

강 호순 팬클럽이 생긴 것이고 가입자가 2만 명을 육박하고 있다는 사실이다. 물론 그 악독한 인간이 어떤 사람인가를 알기위하여 가입한 사람도 있겠지만, 일부의 사람이라도 살인 대리 만족자들 이라면 혀를 내두르는 사람들이 전부 아니겠는가?

정말 의식주가 풍족하다보니 이런 세상이 되었나 하는 생각을 가지며, 차라리 이 정도라면 어렵고 힘들었을 때, 인성이 살아 있던 때가 훨씬 살기 좋은 세상이 아닌가? 반문하여 보면서....

이런 현상은 젊은 세대의 잘못이라고 보기보단 우리 60대 세대의 잘못이라는 반성을 하면서 이런 것이 고쳐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는 것이 우리의 의무이고 책무라는 생각을 가진다.

씁쓸한 뉴스를 접하고 나름의 생각을 반성의 마음으로 적어봅니다.

2009.2.18 자정에

이름아이콘 홍진흠
2009-02-20 02:43
그러니까 저런넘들은 인권이고 나발이고 없이 그냥 살은채로 밧줄에 메달아 태평양 한복판에 퐁당
퐁당 몇넘만 티브이 생중계로 떨어뜨렸으면 합니다. 전우님! 너무 열받지 마세요. 내 몸 망가져요.
   
이름아이콘 신바람
2009-02-27 17:39
좋은글 감사 합니다. 건강 하세요.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015 고엽제소송 대법원 기각 좋은생각 2009-02-14 842
2014 특별 국가(준)유공자도, 복지부 장애인 혜택 수혜 2 초심2 2009-10-26 841
2013 보훈처 자문협의회& 국회 4 좋은생각 2010-12-08 839
2012 국가유공자의 고속도로 하이패스 전용차로 불편사항 개선안에 참.. 손오공 2008-09-09 837
2011 고엽제법 입법예고 부칙 제3조 검토 2 팔공산 2011-03-25 836
2010 국가 유공자 대안별 검토 3 좋은생각 2007-09-24 832
2009 영도바다 번개팅 17 김연수 2007-08-01 831
2008 우리는 UN(국제)경찰군으로 월남전에 참전했다 김연수 2007-07-21 830
2007 돌아가는 꼴이라니 7 이수(怡樹) 2009-09-11 829
2006 일반 다시 한번더 알려 드립니다. 2 초심2 2008-10-29 829
2005 경남 양산거주 참전용사 수당‧사망위로금 지급 3 팔공산 2008-10-02 829
2004 혼자 앉아서(오마지 않은 이가 일도 없이 기다려져) 18 이수(怡樹) 2009-03-24 828
2003 두꺼비와 뱀 이야기는 이제 그만 9 이수(怡樹) 2008-09-18 826
2002 국회 정무소위 구성 심의하기로... 좋은생각 2008-12-01 823
2001 국회의원님 동참합시다 3 박동빈 2009-01-30 822
2000 부산 번개팅 11 오동희 2009-07-16 820
1234567891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