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김삿갓
작성일 2007-10-15 (월) 12:44
ㆍ조회: 686  
IP: 143.xxx.20
만나 보면 정다운 전우님들
정무희님의 병 문안차 먼길 마다않고 달려온 전우님들 !
만났을 때 반가웠으나 헤어 지면서 서운한 마음 금할길 없었습니다.
처음 만났지만 마치 오랜 세월 멀리 떨어져 있든 옛친구를 만나드시
스스럼 없이 정다운 전우들 이었습니다.  같은 아픔을 가지고 있기에
장시간 진지하고 즐거운 대화속에 시간 가는 줄 몰랐습니다.
정무희님은 처음 대하는 분이 었지만  먼곳에서 전우들이 찾아 오시는
것을 보고 그동안 덕을 많이 쌓아 셨구나,  한편으론 먼곳까지 찾아주신
전우들을 보며  진정 진심으로 서로를 위로하고 살아 가고 있다는
것을 느꼈습니다.
 
정부의 무관심과 보훈처장의 부정적인 거부자세에 줄타기 명수인 정치인
들이 밉지만 그들이 열쇠를 가지고 있으니  끝끼지 투쟁하며 설득시켜
국가유공자 되는 날 까지 건강 잘 돌보시며 지내시기 바랍니다.
 
꼬리말 달 권한이 없어 이곳에 꼬리말 대신 글을 올립니다.  대전보훈병원
에서 만나 뵈온 이현태님, 홍진흠님, 강용천님, 박동빈님, 이강택님, 김주황님,
채두봉님, 손동인님, 정근영님, 해병후배 최종상님 ! 고맙습니다.
이름아이콘 초심2
2007-10-15 15:03
김삿갓 전우님,오셨군요.어제 감사했습니다. 먼저 정회장님의 쾌유를 빌며.....,어제 여러모로 고맙습니다. 좌담회시 여러가지 지적도 해주시고 많은 도움의 말씀도 계셨기에 감명 깊습니다.우리는 한배에 탄 운명체라고 생각 합니다.참석치 못한 전우님께도 안부도 전했습니다.고참님의 조언 부탁드려봅니다.jky
   
이름아이콘 채두봉
2007-10-15 16:19
김삿갓전우님. 초면에 점심까지 대접받고보니 미안한마음 금할길 없습니다. 아무조록 건강하시여 언제 한번 만나서 저 또한 점심살날을기대합니다. 아무튼 좋은 만남이었습니다. 김삿갓님 부디 건강하시길 기원합니다.....
   
이름아이콘 용누리
2007-10-15 18:36
김삿갓전우님수고많이하셨네요?회원님들점심대접까지하시고좋은추억도남기셨으니말이에요항상건강하십시요
   
이름아이콘 번개
2007-10-15 19:35
회원캐릭터
김삿갓전우님  전주이강택입니다 그날  무사히 들어가셨습니까   만나보니 참으로 유익한 말들이 있었고 초면에  너무나 미안합니다  저거도 우리정회원들은 적극적이고 타회원들보다 진보적인 생각으로 다져나갔으며합니다  감사합니다
   
이름아이콘 팔공산
2007-10-16 10:30
김삿갓전우님 반갑습니다. 이강택전우님 등록된 메일주소로 메일을 보냈으나 반송되므로 정확한 주소를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vietvet@chol.com 김일근
   
이름아이콘 강용천
2007-10-16 19:48
김삿갓전우님.초면에 실례가 믾았습니다.여러 전우님을 위해 점심 대접 잘 받고보니언제가는 저한데도 1발 장진 쏠 기회을 주세요. 김삿갓님 항상 건강하시구요 자주 만날수 있으면 좋겠습니다..감사 합니다...
   
이름아이콘 최종상
2007-10-18 23:15
 선배님, 그날은 서둘러 오는 바람에 인사도 제대로 못했습니다. 유익한 조언도 고마웠구요.
오늘도  대구에 간김에  후배2명과  만남을 가졌습니다. 관심으로 지켜 봐주십시오. 건강 하시구요. 필 ~~~승
   
이름아이콘 손오공
2007-10-19 13:40
김선배님.만나서 반가웠읍니다.따뜻한 점심식사도 고마웠읍니다 .내일부터 날씨가 추워진답니다 건강조심하십시요.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031 머리의 용도 8 백마 2007-11-29 382
2030 천주교정의구현 사제단의 정체 8 김해수 2007-11-17 306
2029 단절된 의식 8 이판서 2007-11-10 335
2028 만나 보면 정다운 전우님들 8 김삿갓 2007-10-15 686
2027 풍요롭고 넉넉한 한가위 가 되시길 8 이기원 2007-09-24 314
2026 쿼바디스 김해수 지부장님! 8 이수(怡樹) 2007-09-10 422
2025 전우는 특별한 관계~ 8 장의성 2007-09-07 637
2024 바다로 갑니다(큰 일을 이루기 위해 또 하나의 시도) 8 이수(怡樹) 2007-09-03 462
2023 웃으면서 삽시다. 8 박근배 2007-08-08 432
2022 Re..하얀밤 등 8 ■ ■ 수 2007-08-07 365
2021 더워서들 어떻게 지내십니까 ??? 8 정기효 2007-07-27 359
2020 Re..권고합니다 8 구둘목.. 2007-07-24 448
2019 사랑하는 전우여러분 추억의 명화 감상하세요 7 명성산 2011-06-05 356
2018 베인전총회 늦어서 죄송합니다 14 강용천 2011-05-23 341
2017 뜾깊고유익한 정기총회 13 투이호아 2011-05-21 227
2016 죄송합니다 12 최춘식 2011-04-25 646
1234567891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