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최춘식
작성일 2011-04-30 (토) 09:58
ㆍ조회: 377  
IP: 222.xxx.226
WEB MASTAR님만 보시와요(다른 분은 아니되옵니다)


운영자님께 올립니다

열악한 여건하에서 홈페이지 관리에 노고가 많으십니다

 

얼마전 제가 올린글에 이수님께서 댓글을 다셨습니다 이수님의 댓글에

제가 쪽글을 올리는 과정에서 문제가 발생했습니다

 

아시다시피 이수님과 저는 개인적으로 각별한 사이입니다만 그렇다고

부적절한 용어를 사용하며 막말을 하거나 함부로 대할 분은 아닙니다

 

이수님께서 자제분 군입대 배웅차 논산에 오셨나봅니다

지척인데도 찾아가 뵙지 못하여 미안함을 표시하고 기타등등.........

쪽글치고는 좀 길다고 느껴지기에 용량초과로 제대로 올라갈지

조바심이 들었습니다만 문제는 다른 곳에서 발생했습니다

 

불량단어 때문에 입력이 안 된다는 것입니다 단언컨대 불량단어는

없었지만 글이 그대로 남아있으면 꼼꼼하게 살펴본 후 수정하여

다시 올렸을텐데 감쪽같이 사라져버리니 글을 올린사람의 입장에서

볼 때 너무나 야속하고 황당했습니다

 

전혀 예상치 못하고 갑자기 당한 돌발상황인지라 머릿속이 텅 비

었습니다

 

가까스로 마음을 진정시키고 기억을 더듬어 문구 하나 하나에 문제의

소지가  될만한 부분은 없는지 자세히 살피면서 두 번 세 번 올렸지만

결과는 마찬가지였습니다

 

심지어는 조금이라도 의심이 갈 만한 한자리 수 글자에 까지 OX

표기하기도 했습니다

 

아이디 인증을 거쳐 자신의 신분을 밝히고 올린 글이 송두리째 흔적도

없이 사라져 버렸다면 저 뿐만이 아니라 누구라도 마음상하는 일입니다

 

베인전의 자유게시판은 만인에게 열린공간으로서 누구나 제약없이

들어와 자신의 신분을 밝히고 자유롭게 글을 올릴 수 있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남이 올려놓은 글을 보기에도 힘이 들고 어려운 마당에 글을 올린다는

것이 결코 쉬운 일은 아닙니다

 

머릿속의 수많은 단어들을 떠올리며 선별하고 조합하고 나열하고

정리하는 데에는그만한 노력과 정성과 시간이 필요하기 때문입니다

 

게시판의 글은 글을 올린사람의 마음의 거울이자 자화상이며 인격과

인품을 나타내기도 합니다

 

잘 되고 잘 못 되고 옳고 그르고의 판단은 보는사람의 몫이며 어떤 문제가

발생했을 시 책임은 올린사람에게 있다는 점을 강조하고 싶습니다

 

필요이상의 기능으로 말미암아 게시판 활성화에 걸림돌로 작용한다면

베인전의 발전을 위하여 결코 바람직하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단순하고 획일적이고 일사불란함 보다는 좀 시끄럽더라도 다양성과 자율성이

절실히 요구되는 현시점입니다

 

게시판의 분위기를 크게 훼손하고 해치지만 않는다면 행위자체를 발본색원

하고 원천봉쇄하는 극단적인 조치가 아니라면 득보다 실이 많고 역효과와

악영향을 끼칠 우려가 있는 부분은 과감하게 개선해야 된다고 건의의 말씀을

드립니다


 

번거로움을 끼쳐드린 점 양해하여 주시기 바라옵고 변덕이 심한 날씨에

감기 조심하시기 바랍니다

 

 

 

 

이름아이콘 달동네
2011-04-30 10:19
지당하고 좋은말씀 감사합니다 게시판 본연의 임무를 다하도록 열어놓아 누구나 공지글에 저해가 되지 않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운영되며 그렇게 하려고 노력합니다
누구에게나  감정적인 운영을 하면 회원님들이 그냥보고있지 않으실 것입니다
불미한 점이 있었다면 죄송한 마음으로 시정할것을 약속드립니다 그때 그때 지적도 해 주시기 바람니다.
감사합니다.
   
이름아이콘 이수(怡樹)
2011-04-30 20:17
회원사진
본인은 불량단어가 아니라는데 베인전에서는 불량단어일 수가 있습니다. 어떻게 나를 모함했는지 궁금하군요.
이건 순전히 농담이고요. 그런 어려움이 있었군요. 하여튼 댓글을 보지 못했으나 심정은 충분히 알것 같군요.
   
이름아이콘 이수(怡樹)
2011-04-30 20:20
회원사진
잡초님 요즘 마음이 싱숭생숭합니다. 믿었던 사람도 아니 것 같고 그냥 오래 지켜 볼 요량입니다.
산다는 게 무엇인지 좋다고 다 좋은 것 은 아닙디다.
   
이름아이콘 홍진흠
2011-05-01 00:31
최춘식 전우님의 그런 애로사항이 있은줄은 이제사 이해 가 갑니다.
암튼 정성드려 올린 꼬리글이라도 속 상한데~ 하물며 본문의
긴 글임에야___모르긴해도 자주 오시잖아서 게시판이 속 상했나
봅니다. 이해 해 주십시오. 잡초 전우님!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047 우리를 도와준 국회의원들에게 2 안케 2011-05-05 484
2046 보훈처를 방문 하였습니다. 2 우허당 2011-05-03 989
2045 Re..위 대화중 소급보상과 소급환수의 존재여부에 대하여 조약돌 2011-05-04 586
2044 Re..그러게 말 입니다. ^^ 우허당 2011-05-04 549
2043 Re..우허당님께... 좋은생각 2011-05-08 228
2042 오사마 빈 라덴 사망 2 오동희 2011-05-02 240
2041 월남전쟁 과 다이옥신 좋은생각 2011-04-30 502
2040 그사람들말을믿어요 송카우곰 2011-05-01 477
2039 봄마중 2 달동네 2011-04-30 240
2038 WEB MASTAR님만 보시와요(다른 분은 아니되옵니다) 4 최춘식 2011-04-30 377
2037 ♣ 잊으려 하십니까?(참전전우와 고엽제후유의증 전우의 고뇌!) 푸른하늘 2011-04-29 478
2036 찔레꽃의 슬픈 전설 1 안케 2011-04-29 228
2035 세월은 가고 사람도 가지만 1 김해수 2011-04-29 232
2034 오늘 받은 메일 김해수 2011-04-29 311
2033 국가유공자도 소득공제를 받을수 있다 안케 2011-04-29 257
2032 베트남참전유공전우회 우용락회장 취임식 구미 2011-04-29 223
1234567891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