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김해수
작성일 2008-02-04 (월) 16:24
ㆍ조회: 455  
IP: 59.xxx.201
로이 리히텐 슈타인

로이 리히텐슈타인

[Roy Lichtenstein, 1923.10.27~1997.9.29]
  뉴욕 출신의 팝아티스트. 미국의 대중적인 만화를 작품 소재로 선택하였다.
 밝은 색채와 단순화된 형태, 뚜렷한 윤곽선, 기계적인 인쇄로 생긴 점(dot)들을 특징으로 한다.
저급문화로 알려진 만화를 회화에 도입해 일상과 예술의 경계를 허문 팝아트의 대표적인 작가이다.
 
 Roy Lichtenstein, 
 
 
 
 
"HAPPY TEARS"
 
 
 
 
  Drowning Girl (1963).
 On display at the Museum of Modern Art, New York.
 
 
 
 Whaam! (1963).
On display at Tate Modern, London.
 
 
 
 Roy Lichtenstein's
Mural with Blue Brushstroke, in the atrium of the  AXA Center, New York
 
 

 

R E D.... A N D.... Y E L L O W
Oil on canvas....... 48 x 48 inches; 121.9 x 121.9 cm .. ..1962
 
 
 
A L K A..... S E L T Z E R.....( d r a w i n g.. )
Pencil and tusche, pochoir on paper......
27 1/4 x 20" inches; 69.2 x 50.8 cm ......1966
 
 
W O R L D ' S..... F A I R..... M U R A L
Oil and magna on plywood
24 ft x 16 ft .(240 x 192 inches) .. .1964
 
 
M O D E R N...... P A I N T I N G ......W I T H.....CLEF
Oil and magna on canvas.... ...3 panels; 100 x 180 inches overall ... ..1967
 
 
 
Artist's studio "The Dance" (drawing for painting),
Cut and pasted paper, ink, and pencil on paper......
16 1/16 x 21 1/4" inches; 60.8 x 86.7 cm ......1974
 
 
Girl with Ball,
1961. Oil on canvas
60 1/2 x 36 1/2 inches; 153.7 x 92.7 cm
 
 
Still Life with Goldfish
1974. Oil and magna on canvas
80 x 60 inches
 
 
S A I L B O A T S
Oil and magna on canvas
120 x 96 inches; 304.8 x 243.8 cm... .1985
 
 
Arctic Landscape,
Oil and magna on plexiglass.... ... 24 x 30 inches; 61 x 76.2 cm ...
 
 
 
 
   Still Life with Crystal Bowl,
Oil and magna on canvas.... ... 52 x 42 inches. ..1973
 
 
Crying Girl,
Enamel on steel......46 x 46 inches; 116.8 x 116.8 cm.. ...1964
 
 
 
 Thinking of Him,
Magna on canvas....... 68 x 68 inches; 172.7 x 172.7 cm .. ..1963

 

 

 

Big Painting No. 6
Oil and magna on canvas.....92 1/2 x 129 inches; 235 x 327.7 cm.. .1965
 
 
 
Hopeless,
1963. Oil on canvas
44 x 44 inches ; 111.8 x 111.8 cm

 

 

Landscape with Figures and Rainbow,
Oil and magna on canvas .........84 x 120 inches (7 feet x 10 feet) .....1980
 
 
 
 We Rose Up Slowly
1964. Oil and magna on canvas, 2 panels;
68 x 92 inches overall
 
 
Blonde,
1965. Glazed ceramic
15 inches high; 38.1 cm high
 
 
The Red Horseman,
 Oil and magna on canvas......84 x 112 inches; 213.4 x 284.5 cm .. .1974
 
 
 
In the Car,
1963 Magna on canvas
68 x 80 inches; 172.7 x 203.2 cm
 
 
 Coup de Chapeau II, 1996
Painted and patinated bronze. 89 x 30 x 1 7/8 inches.
 
 
 
 
 Brushstroke Nude, 1993
Painted cast aluminum.140 x 42 x 24 inches
 
 
 
Modern Head, 1974/89
Painted aluminum. 31 feet x 13 feet x 8 inches.
 
 

로이 리히텐슈타인 [Roy Lichtenstein, 1923.10.27~1997.9.29]
 

1923년 자본주의의 상징인 뉴욕 맨하튼에서 태어나 1997년 뉴욕에서 생을 마감한 가장 뉴욕적이며 뉴욕을 대표하는 예술가이다.
1949년 오하이오
주립대학(Ohio State University)에서 미술학 석사학위를 받았으며 10여 년간 미술을 가르쳤다.
초기에는
추상표현주의 양식으로 그림을 그리다 1960년 럿거스 대학교(Rutgers University) 교수 앨런 캐프로(Allan Kaprow)를 만나면서 팝 이미지에 관심을 갖게 되었다.
짐 다인(Jim Dine),
클래스 올덴버그(Claes Oldenburg), 조지 시걸(George Segal) 등을 만나는 것도 바로 이 시기이다.
 
1961년 《이것 좀 봐 미키 Look Mickey》를 발표해 화단의 주목을 받았다.
디즈니 만화 주인공 미키 마우스도널드 덕이 등장하는 이 작품은 실제 만화처럼 말 풍선을 그려넣고 대사를 적어놓았다.
또한 인쇄한 것처럼 보이도록 인쇄물을 확대했을 때 생기는 점(dot)까지 세밀하게 나타냈다.
미키 마우스를 좋아했던 아들을 위해 그려준 그림 한 점이 무명의 예술가를 새로운
현대미술의 중심에 올려 놓았다.
 그 다음 해인 1962년 뉴욕 레오 카스텔리(Leo Castelli) 
갤러리에서 열린 개인전에서 그의 작품은 개막도 하기 전에 영향력 있는 소장가들에게 모조리 팔렸다.
 
리히텐슈타인 작품의 특징은 선명한 검은 색 테두리와 형태을 메우고 있는 점(dot)들이다.
벤데이 점(Benday Dot)이라고 하는 이 망점은 그가 직접 드로잉하고 채색한 것이 아니라 구멍이 뚫린 판을 사용하여 색점들을 만들어내는 매우 기계적인 작업에 의한 것이다.
작품에 대해 어떠한 개성의 흔적도 드러내지 않은 팝아티스트의 중립적인 냉정함을 엿볼 수 있는 부분이며 이것이 바로 추상표현주의와 구별되는 점이다.
 
1965년에서 1966년 사이에는 넓은 붓자국을 만화 양식으로 변형시킨 대규모 연작을 제작하였다.
이후에는 세잔,
마티스, 피카소, 몬드리안 등을 위시한 현대 유럽 거장들의 작품과 아르 데코 디자인, 고대 그리스의 신전 건축과 정물화 등에 관심을 가지며 이를 재해석하는 것으로 작업방향이 확대되었다.
표현방법도 훨씬 자유로워져 추상적인 구상에 접근하였다.
 
리히텐슈타인은
대량생산대량소비가 미덕이던 시절 "오늘날 예술은 우리 주위에 있다"고 선언했다.
 가장 미국적인
매스미디어를 가장 미국적인 매스미디어 방법으로 담아냄으로써 미국과 미국인의 전형을 보여주었다. 그는 무엇이 예술이고 무엇이 예술이 아닌지를 고민했으며 일상과 예술의 경계를 허문 진정한 팝아티스트다.
 
주요 작품으로는  《공놀이 소녀 Girl with Ball》(1961),《꽝! Whaam!》(1963),《물에 빠진 소녀 Drowning Girl》(1963),《흰 붓자국 I White Brushstroke I》(1965) 등이 있다.
 
출처 :네이버 백과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263 로이 리히텐 슈타인 김해수 2008-02-04 455
1262 그때...딸하나 더 낳을껄..... 정기효 2007-07-21 455
1261 잘난놈은 절대로 군에 안간다 10 김해수 2010-11-25 454
1260 ♣근로자의날(勤勞者의날)/노동절 [勞動節, Labor Day] 푸른하늘 2010-05-01 454
1259 벌써 새해를 맞이하게 되였네요. 6 소양강 2009-12-29 454
1258 사자의 지혜 2 박동빈 2009-06-02 454
1257 64세 참전 고엽제 후유의증 등외(등급미달) 환자의 비애 후유의증 등외 2008-01-09 454
1256 *** 건강 [健康, health] 푸른하늘 2010-05-20 453
1255 일반 새해경인년 60년만에 오는 백호랑이의 해! 꼭! 행운을.... 1 비나리 2009-12-31 453
1254 북한 문제는 서릿발 같은 원칙이 있어야 1 초심 2009-11-08 453
1253 마음을 다스리는 지혜 kor7500 2008-10-03 453
1252 건군 60돌 기념행사 미리보기 1 팔공산 2008-07-28 453
1251 정회원께 알립니다. 최종상 2009-10-19 452
1250 세계 최강 대한민국 예비군 박동빈 2009-04-03 452
1249 " 남한 삐라는 김정일을 향한 비수 " 1 최종상 2008-10-29 452
1248 우리는 지금 어디로 가고 있는가? 4 최춘식 2007-07-29 452
1,,,5152535455565758596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