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강용천
작성일 2008-08-27 (수) 20:28
ㆍ조회: 477  
IP: 58.xxx.130
이 홈에 먹칠 좀 하지 마세요..
이제 두분께서 서서히 싸움에 막을 내려으면 합니다.
김일근 전회장님 있을때는 좀 조용하더니 회장님을 바꾸고 나서 이렇게 집안이 시끄러우면 베인전은 결국은 산으로 올라가지고 하는건지요.???
저도 일이 바뻐서 홈에는 잘 들어 오지는 못하지만 그래도 혹시나 하고 들어 오면은 두분께서 욕으로 홈에다 도배을 하니 이래도 되는건지 묻고싶습니다.
두분 중에 한분만 참으면 어느 한분이 제풀에 넘어가서 그만 할것 같은데 좀 자제을 해주면 안될까요...
부탁드립니다.
지금 최회장님이 이 홈을 맞으신지 얼마나 됐다고 이렇게 막 흔들면 다음에 회장은 어느분이 하겠다고 나셜수 있는지요..
일단은 회장을 선출해서 당선이 되으면 일단은 누구을 막논하고 회장님 말을 따라조야 이홈을 운영해나갈수 있는게 아닌지요.
그렇게 위대한 두분께서 어떻게 생각하시는지 저는 묻고 싶습니다.
다시 한번 부탁 드립니다.
서로가 양보 해주셨으면 합니다.
제글을 가지고 시비을 할 생각은 말아 주시길 바랍니다.
제게 하고 싶은 말이 있으면  제 폰 019-246-7730 입니다.
메일은  kangyoch @hanmail.net 누구나 다 알고 있으리라 믿습니다. 
두분께서 선출된 회장님 욕 되는일 없어으면 합니다.끝까지 앍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서울 지부 강용천 드립 
이름아이콘 정병무
2008-08-27 21:09
느낌상, 서울지부 강전우님 말씀 대로 될 것 같습니다,
   
이름아이콘 소양강
2008-08-28 11:02
우리 전우님들...
강용천 서울지부장님말씀 잘들으시길 바랍니다.
자꾸 말썽부리다...
얻어 터지고나서 손이 매우니 어디가 아프니 하지마시고 말입니다.
전우님들의 하루가...
즐겁고 행복하시길 바랍니다.
   
이름아이콘 손오공
2008-08-28 12:56
왜 이러는지요? 이홈은 배참도 아니고 월참의 홈도 아닙니다.
두분의 험담과 자기의 주장을 하실려면 두분의 해당 홈에서 찌지고 뽁고 하시든지 정회원이라는 명목하에 이홈에서 온갓 잡소리를 늘어 놓으면 안되지요?  두 회원이 한걸음씩만 물러서서 원만한 합의가 도출되길 바랍니다.
   
이름아이콘 이수(怡樹)
2008-08-28 14:48
회원사진
서울 지부장님께서 드디어 한 말씀 하시는군요. 하루속히 잘 해결되었으면 합니다. 정전우님, 소양강님, 손촌장님 수고들 많습니다.
   
이름아이콘 이수(怡樹)
2008-08-29 14:09
회원사진
강용천 서울지부장님 농담 한마디 합니다. 이 홈에 먹칠을 하지말고 무슨 칠을 할까요. 빨강색 아니면 분홍색 아니면 파랑색입니까. 먹칠만 하지 않으면 아무 색이라도 괜찮겠지요.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359 이 홈에 먹칠 좀 하지 마세요.. 5 강용천 2008-08-27 477
1358 남의 눈에 눈물을 나게 하면 4 이수(怡樹) 2008-04-10 477
1357 Re..[訃告]정무희 전회장 영면 6 팔공산 2007-11-21 477
1356 지고도, 이기는 법 초심 2007-08-21 477
1355 요청 모든 육체는 풀이요 들꽃과 같구나!! 1 송카우곰 2009-11-24 476
1354 *신외무물(身外無物) 푸른하늘 2008-08-22 476
1353 기절초풍할 일 3 김해수 2008-07-07 476
1352 도대체 왜들 이럴까!~ 1 김선달 2010-12-25 475
1351 "나한테 감사하지 마세요" 최종상 2009-06-25 475
1350 국가 지도자의 자살에 대하여 3 김해수 2009-06-10 475
1349 침 묵 3 황목 2009-05-26 475
1348 담화문(본인은 편) 5 초심 2008-12-05 475
1347 오늘도 웃으면서 시작하는 하루 6 에뜨랑제 2007-08-09 475
1346 아 ! 대한민국이여 ! 1 오동희 2010-07-07 474
1345 경인년 새해 소망 4 오동희 2010-01-01 474
1344 靑龍 개선 하던 날 2 초심 2009-12-09 474
1,,,4142434445464748495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