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오동희
작성일 2011-03-19 (토) 05:42
ㆍ조회: 446  
IP: 210.xxx.243
부산 번개팅

이름아이콘 오동희
2011-03-19 06:09
오랜만에 부산번개팅 자갈치 신동아횟집에서 화기애애한 분위기속에서 정담을 나누며 형수님의 사랑과 정성이 담긴 싱싱한 이시가리회 그 맛이 최고 였습니다,사진 맨 위쪽 좌로부터 신유균님 김해수님 이현태회장님 노우태 고엽제부산지부장님 김일근고문님 최의영님 고두승님 서덕원 전회장님 오동희, 2차 양곱창집에 분위기 좋았습니다,고두승 선배님 숨은 사진이 몇장 있습니다,참석하신 전우님 이런 좋은 분위기 오래도록 간직하겠습니다,
팔공산 오전우 새벽부터 등재한다고 수고 많았습니다. 분위기도 좋고 그림도 좋고----.
고두승전우의 숨은 사진이 어떤 것인지는 감이 잡힙니다.
3/19 12:14
김해수 그 숨은 사진 전용방에다 살짝 올려보심 어떨까요 3차때 옛날에 고전우가 이쁘다고 난리치던 여자가 있는곳에 갈려다가 자갈치 아줌마가 오는관계로 다음으로 미뤘습니다 3/20 07:54
이수(怡樹) 오전우님 저에게도 오전우 사진이 볼만한 거 몇장 있습니다. 메일로 보내드릴까요. 3/20 16:35
우당(宇塘) 그러지말고 두분이 보관중인 사진 모두올리십시요
농도가 짙은 사진이 승자입니다.
심사는 사진감상자전원의 기표로...
3/20 18:21
   
이름아이콘 김해수
2011-03-19 07:56
오전우님 빨리도 올렸네요 3차빈대떡집에서 한잔 했더니 1시가 넘었드군요 고전우가 고주망태가 됬는데도 해운대에 간다기에 택시33-9607 기사에게 부탁하고 이 현태 회장님 모텔에 모셔놓고 왔는데 지금 바로 모텔에 갑니다 태종대 구경하고
오후에는 나도 경주에 갑니다 다들 반가웠고즐거운 시간이였습니다
팔공산 영도사나이! 끝까지 뒷바라지 한다고 수고하였습니다.
시골에 가면 KT에 연락하여 인터넷 연결이 가능한지부터 알아보세요.
지금쯤 고두승전우는 결혼식장에, 이현태회장은 부산역에 갈것 같군요.
원거리에서 오시느라 수고하였습니다.
3/19 12:28
오동희 2차가벼운 술 한잔을 양곱창집에서 한잔하는데 곱창집 마담이 전체의 분위기를 상승시키면서 고두승선배님 옆에서 선배님이 멋진분이라고 계속 두분이 술을 마시는데 옆에서 도저히 못 봐주겠드라고요,러브샷 귀뽁주 목끌어 않고 뽀뽀주등 술 많이 하셨는데 제주도 잘 도착하시기 바랍니다,즐거운 시간이였습니다. 3/19 18:06
김해수 이 현태회장님과는 오후에 해여졌습니다 태종대에서 사진많이 찍어갔는데 언제쯤 올리려는지? 태종대에서 만났는데 일본인들 단체관광을 왔드라구요 나라가 그지경인데 관광이라니 ....고 두승전우는 아마 후유증이좀있지않을까? 3/20 07:27
이수(怡樹) 김해수 전우님 수고하셨는데 고주망태라니 어쩐지 표현이 거칠군요. 아무 탈없이 갔으며 요금이 18,300원 나왔더라고요. 3/20 16:37
김해수 수고야 고전우가 했죠 탈없이 간건 차번호도 기재하고 기사한테 당부한 때문 아닌가요 고주망태라는 말이 거친게 아니고 그날저새벽 고전우님 상태가 바로 고주망태 였습니다 나도 가끔 그러거든요 3/20 21:32
   
이름아이콘 오동희
2011-03-19 09:27
《Re》김해수 님 ,
부산 번개팅 자리 마련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김해수 자리야 고 두승 전우가 만들었죠 그래서 그런지 2차3차 하면서 제법 재끼던데 어제 저녁때 공항에서 전화가 왔드군요 지금쯤 잘가서 쉬고 있겠죠 3/20 07:33
김해수 오전우가 전화 했을때는 태종대 관광차로 한바퀴 돌고 또 유람선타고 오륙도 앞까지 갔다와서 조개구이 시켜놓고 한잔 하려든 참이였어요 자갈마당에서 파도소리들으면서 한잔 하는 기분 좋던데 다음에 옥희하고 같이 오세요 해녀들이 잡아파는데 안내할게요 이 현태회장님과는 가지못했습니다 가파른길을 좀 걸어야 거든요 3/20 08:11
   
이름아이콘 서덕원
2011-03-19 11:10
부지런하기도 하셔라~
고주망태(?)가 되셨을텐데 언제 편집해서 올리셨데?
즐거운 벙팅이었습니다..^^
오동희 4시30분에 일어나서 얼떨떨한 기분으로 영상 편집했습니다,고두승 선배님은 제주도에서는 인기가 별로인가봅니다,부산에 오면 여자들한태 인기가 좋습니다,감사합니다. 3/19 18:11
이수(怡樹) 제주에서 인기없는 사람이 부산와서 인기 있을 수가 있남요.
알아서 해석하세요.
3/20 16:39
오동희 이수 선배님 부산으로 이사 오이소. 3/20 22:55
   
이름아이콘 우당(宇塘)
2011-03-19 12:11
오랫만에모인 번개팅....
이번 번개팅은 여러가지 의미가있다고봅니다.
침체된 베인전에 활기를 불어넣고,
임원구성도 심도있게 거론되었고
특히 주목할만한것은 베인전을 사랑하고 아끼는 마음들이라고 하겠습니다.
오동희님 정말수고많으셨습니다. 원래 후배는 힘든거여 ㅎㅎㅎㅎㅎ
추억의 노래방에서 만나기바라며....
오동희 우당 선배님 건강이 좋지 않아서 술도 몇잔 못하시고 헤어졌는데 건강이 좋아지면 한잔합시다,즐거운 시간이 였습니다,감사합니다. 3/19 18:15
   
이름아이콘 홍진흠
2011-03-19 19:15
에이 3차까지 한다믄 홍하사도 내려가는건데___그럴줄 알았다믄 5시끝나고 서울역까지 1시간 반 글고 ktx 타고 두시간 반 그리고 부산에서 넉넉잡아 1시간이믄 9~10시쯤엔 도착하는건데---지금 타임머쉰으로 되돌릴수도 읎고--- 은제나 끝나기가 무섭게 뿔뿔이 각자가 헤어지길레---암튼 모든 전우님들의 화기애애한 모습과 좋은 시간이셨다니 덩달아 즐겁습니다. 아무쪼록 좋은 결과를 기대합니다. 수고들 하셨습니다. 충성!!
우당(宇塘) 우리끼리얘기했지"홍하사가 마음은 부산에있을꺼라구"
다음에는 서울에서 모인다구 하는것같으니 그때봅시다.명창노래도 ...
3/19 23:08
김해수 홍하사님 2차3차가 아니고 토요일 오후에 이 현태회장님과 이별의 잔을 나누었답니다 24일날 중앙회선거 마치고 부산에 한잔 하러온다는데 그때같이 오시죠 23일은 시골사람들 한차 태우고 거가대교를 다녀와야 하고볼일없는 촌놈이 홍하사보다 더바쁘네 3/20 07:46
   
이름아이콘 달동네
2011-03-20 14:31
부산 모임은 정말 유익했습니다 먹고 즐기는 모임보다 따뜻한 정 나누는 아름다운 모임이였습니다
김해수 전우님이 고생을 많이하셔서 마음으로 죄송하고 같이하신 모든분들께 감사하다는 말씀 드립니다
하지만 참석하지 못한 분들을 안타깝게 생각합니다
김해수 아닙니다 술좋아하는 내게술마실 기횔 주셔서 감사 했습니다 에레베이터앞에서 만난 사람과 인사좀 하는 사이에 또다른 사람이 나타나서 술한잔 하자는데 어쩌겠습니까? 그래서 어제는 못갔고 오늘은 비가와서 못갔고 내일은 새벽에 출발 할까 합니다 3/20 21:19
   
이름아이콘 이수(怡樹)
2011-03-20 16:33
회원사진
그날 참석하신 이현태 회장님을 비롯한 전우님들께 감사드립니다. 더욱이 좋은 의견을 나누면서 뜻 있는 자리가 되었던 것 같습니다. 베인전의 발전을 기원합니다.
김해수 고주망태 한테 바가지 시우지는 않했네요 택시요금 은 2만원 가까이 나온다고 했잖아요 나 롯또복권 당첨 될것 같은데 되거든 교통비 넉넉히 드릴테니 자주 오세요 3/20 21:25
오동희 이수 선배님 나는 버린몸입니다,이메일 보내지 마시고 전용방에 같이 사진 올립시다. 3/20 22:53
   
이름아이콘 초심2
2011-03-22 16:35
여러분! 반갑습니다.소생 귀국보고 합니다.오늘22일 대만에서 오전비행으로 인천공항에 도착하여 무사히 귀국 귀가하였습니다.여러분들께서 염려해주신 덕분이라 생각하고 감사드립니다.이번 대만지진은 평상시 수준이랍니다.베인전문을 열고보니 생각한 만큼 미팅은 화기애애한 분위기에 보기가 참 좋았습니다.건강하시기 바랍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079 혹시 모르시고 계시는 전우님들이,,,,,,,,, 10 백마전우(,67) 2007-08-04 753
2078 모두 내탓이로세 12 명성산 2011-06-02 298
2077 베인전 총회를 다녀와서---홍 진흠 9 홍진흠 2011-05-23 286
2076 처음 총회에 참석 하면서 9 상록수 2011-05-22 198
2075 부산 번개팅 29 오동희 2011-03-19 446
2074 조승익 부부 고희.회갑 9 강용천 2010-10-02 351
2073 怡樹, 한라산 정상 백록담을 오르다 13 이수(怡樹) 2010-08-11 441
2072 나이 70은 숫자, 마음에 따라 청년 12 이수(怡樹) 2010-07-10 435
2071 최의영회원 장남결혼 알림 10 팔공산 2010-05-11 588
2070 케세라 세라(Que sera sera) 16 이수(怡樹) 2009-08-26 873
2069 부산 번개팅 후일담과 모습 14 이수(怡樹) 2009-07-27 719
2068 Re..깊히 생각해 볼일. 9 김해수 2008-06-17 291
2067 (공지)서울지부(서울 경기 강원)지역 전우님들 모임 재공고 10 서울지부 강용천 2008-05-13 561
2066 우리들의 혁명(革命) 9 초심 2008-03-08 602
2065 귀향 9 김해수 2008-02-22 374
2064 2007년 함께 하여주신 모든 전우님 감사 드립니다 9 달동네 2007-12-31 362
1234567891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