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좋은생각
작성일 2008-02-24 (일) 10:03
ㆍ조회: 497  
IP: 61.xxx.140
월남참전자는 죽어라--
                                                                                   국방신문에 기고했던 글
 
                                                                            
국회의원들이 국회에 들어와서 6.25참전. 월남참전자들을 국가 유공자 해주겠다고 수 백 여명의 의원들이 입법발의 해놓고 지금까지 법안들을 통과시키지 못한 것은 정치적인 이해관계에 앞서 참전자들의 단합된 힘을 발휘하지 못한 그 자체인 것 같다.


17대국회에서도 여. 야 모두 의원들이 앞 다투어 발의(김병호 신학용 나경원 이인기 김영춘 등)를 했지만 지금까지도 정무소위에서 조차도 심의를 하지 못하고 있는 것을 볼 때 우리 들 국가 유공자 예우 법안들이 천덕꾸러기 마냥 천대 받고 있는 것만이 틀림이 없는 것 같다.


 

김병호의원이 발의한 6.25참전. 월남참전모두 “국가유공자 지원에 관한 법률 안”중에서 전문위원들의 검토 보고서에서 예산이 약 7.500억원의 예산 중에서 대부지원이 약 5.000억이라고 하니 그 검토보고서가 얼마나 엉터리 보고서인가를 한눈에 알아 볼 수 있다.

조갑제씨 홈에 가보면 그 옛날 국가가 실미도 북파공작원을 쓸모없다고 판단하여 사살하라는 명령에 눈치 채고 서울로 탈주하여 노량진 유한양행 앞에서 최후를 맞은 북파공작원에 대해서 어느 논객은 이 정부를 마피아 집단보다 더한 정부라고 비판했다.  


 

우리가 가만히 생각해보면 정부가 열사의 이국 월남 땅 전쟁터에 보내놓고 다이옥신이 다량 함유된 고엽제를 흠뻑 맞고 돌아온 우리전우들이 영문도 모른 체 수 만 명이 죽어갔으며 수 만 여명이 평생 고엽제 후유증 병마에 시달려 고통 속에 살아온 우리를 등한시 하는 것은 이정부가 마피아 집단이 아니라 짐승보다 못한 처세를 하고 있음을 알아야 할 것이다.

요즈음도 흔히들 말하는 일본이 한국전쟁으로 경제대국으로 발 돋음 하였고 이 나라는 6.25참전용사들로 하여금 국가의 위기를 넘겨 왔으며, 월남전은 열사의 이국땅에서 목숨 을 걸고 싸워온 결과로 세계의 11번째 경제 국가 로 성장하게끔 발판을 마련한 참전자들을 이렇게 홀대하는 국가는 이 세상에 이곳 밖에 없을 것이다.



이정부가 더욱더 한심한 것은 고엽제로 죽은 전우들은 파악은 물론 거들 떠 보지 않지만 살아있는 환자들에게 세계 어느 참전국에도 없는 후유의증이나 등외라는 법을 만들어 어떻게 하든 예우를 해주지 않으려는 의도가 내포되어 있음에 우리들의 더욱더 분노케 하고 가슴속을 아프게 하고 있다



지난 김대중 정부 때 북한에 퍼준 금액이 3조 5808억원이며 노무현 정부가 2006년까지 북한에 퍼준 금액이 3조 6856억원이라고 한다. 여러 의원 중에서 입법 발의한 내용들을 살펴보면 나경원 의원이 우선 고엽제 후유의증 고도라도 우선 예우해주자는 예산이 650억원이다.

여당 386핵심인물 중 하나인 김영춘의원이 발의한 고엽제 후유의증 예우수준을 최소화한 금액 예산이 230억원이라고 한다. 도대체 이것도 못해주는 원인이 무엇인가 !

 

그런데 5.18등 특별법으로 예우수준을 높인 이들에게는 일년 지원 및 단체들에게 들어가는 예산만도 8.000억원이 넘는다고 한다. 이런 상황에서 우리들을 예우와 지원을 등한시 하는 것은 우리들 참전자들은 빨리 죽어라 하고 이 정부는 기다리고 있는지 모를 일이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439 월남참전자는 죽어라-- 좋은생각 2008-02-24 497
1438 부끄러운 우리들의 자화상. 6 백마 2008-02-06 497
1437 김연수전우께 고지합니다. 9 관리자 2007-08-06 497
1436 Re..오늘 국회에 다녀왔습니다. 좋은생각 2011-03-03 496
1435 몇일전 글님께서 어디로 가셨나요. 14 소양강 2009-10-18 496
1434 김정일 국방위원장 귀하(貴下) 최종상 2009-04-16 496
1433 부시대통령!!! 정신차리시요 3 우주권자 2008-08-03 496
1432 엎드려...감사 인사를 드립니다. 9 최종상 2011-02-20 495
1431 [호남] 구례, 참전유공자 수당 지급 1 손오공 2009-02-19 495
1430 조계사의 경찰 검문이 그렇게도 모독스러웠습니까? 3 김해수 2008-08-05 495
1429 [알림]오동희 회원 장녀 결혼 28 팔공산 2010-06-08 494
1428 용량 관계로 인하여 912 자료와 연결 하여 보실것 정수기 2008-11-12 494
1427 DJ 김 정일은 된사람 햇볕정책 계승해야.... 김해수 2008-10-25 494
1426 호주 시드니에서 우리의 목소리 5 명성산 2008-08-27 494
1425 금일 정무위원소위원회 심의 결과 정근영 2007-11-15 494
1424 베인전 부산번개모임 재안내 18 팔공산 2011-03-16 493
1,,,4142434445464748495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