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소양강
작성일 2009-11-11 (수) 20:57
ㆍ조회: 505  
IP: 114.xxx.10
Re..- 쥐좆도 모르는 뇬-
   
  •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쥐좆도 모르는 뇬- 옛날에 한 영감탱이가 잠시 밖에 나갔다 왔더니 자기하고 똑같이 생긴 영감이 사랑방에 앉아 있다가 진짜 주인을 나가라고 내 쫏았다. 이래서 집안에 난리가 났는데 어찌나 영감 둘이 똑같던지 아들과 마누라도 영감을 알아보지 못했다. 배꼽 밑에 난 점까지 똑같았다. 결국 마누라가 우리집에 밥숟갈이 몇 개며 낫이 몇 개냐고 물었다. 진짜 주인은 사랑방에만 있었기 때문에 집안 살림을 잘 알지 못하여 엉터리로 대답하고 가짜 주인은 정확히 알아맞춰서 오히려 진짜가 쫓겨나게 되었다. 이 가짜 영감탱이는 그 집에서 수십년 묵은 쥐로서 부엌 살림이고 창고 안에 무엇이 있는지 뜨르르 꿰고 있었던 것이다. 진짜 영감은 여기저기서 밥을 얻어먹으며 겨우 목숨을 이어갔다. 그러던 어느 날 어떤 절에 들러서 노 스님하고 이런 저런 이야기를 하다가 자기 신세 타령을 하게 되었다. 스님은 이야기를 다 듣고 나더니 절에서 기르는 고양이 한 마리를 내주며 이걸 가지고 집으로 돌아 가라고 말했다. 진짜 영감탱이가 집으로 가서 고양이를 사랑방에 풀어놓았더니 고양이는 단번에 가짜 영감의 목을 물어 뜯었다. 가짜 영감은 커다란 늙은 쥐로 변하여 그자리에서 죽어버렸다. 그러자 영감이 마누라를 돌아보며 하는 말이 "아이쿠 이 빙신아, 아니 그래! 여태것 쥐좆도 모르고 살었단 말야?" 하더란다. 이 때부터 아무것도 모르고 덤벙 대는 사람을 가리켜 "쥐좆도 모르 는 뇬" 이라고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시 말 한다면 나라가 어떻게 돌아가던 상관없이 지랄발광하는
"민족문제연구소"인가 뭔가하는 임헌영소장을 비롯하여 빨갛게 단풍이
들고 죽을 때가 다 되어 눈에 보이는게 없는 저런 사람들을 보고 죄좆도
모르는 사람이라고 하는것 같습니다.
 
-소양강나루터에서 풍산개와 함께 하는 뱃사공-
이름아이콘 홍진흠
2009-11-14 05:17
-쥐좆도 모르는 뇬-
간단하믄서도 함축성있는 말입니다.
좋은 주말 되십시오. 소양강전우님!
   
이름아이콘 yamagi
2009-11-14 16:48
맞습니다. 그런 사람들이 무진장 많습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471 초대합니다. 초심 2008-12-30 507
1470 ...김대중전대통령을 북한으로 보내 드립시다... 15 소양강 2008-12-03 506
1469 Re..- 쥐좆도 모르는 뇬- 2 소양강 2009-11-11 505
1468 장진호 전투 최종상 2009-08-11 505
1467 질문 캐나다에서 참전용사 아들이.... 1 팔공산 2009-04-01 505
1466 이 윤화전우님과 김주황전우께 2 최종상 2008-08-27 505
1465 18대 국회 원 구성[전기]안 1 팔달문 2008-08-20 505
1464 35년만에 도착한 전사통지서 좋은생각 2010-03-23 504
1463 숨쉬는 날까지 당나귀 2009-02-16 504
1462 처음적발된 위장탈북 간첩 "충격" 4 팔공산 2008-08-28 504
1461 마음에 주머니 최종상 2010-02-03 503
1460 이것을 바라고 당신이 자살 했습니까? 2 김해수 2009-05-30 503
1459 무엇을 어쩌란 말인가? 2 초심 2008-12-12 503
1458 한번 들려보고 싶은곳 2 소양강 2010-09-22 502
1457 주월백마 52포병 전우 여러분! yamagi 2010-03-02 502
1456 현대차와 삼성 1 김해수 2009-05-02 502
1,,,4142434445464748495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