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박동빈
작성일 2009-05-11 (월) 10:17
ㆍ조회: 514  
IP: 58.xxx.66
한 마 당
C - 플레이어
 
그 옛날 수우미양가(秀優美良可)는 오랫동안 초등학교 통신표를
장식했었지요?
우수-양호-보통-부진-매우-부진을 의미했지만 글자를 하나씩 따져보면 전부 괜찮은 뜻입니다.
빼어날 수 . 우수할 우.훌륭할 미. 뛰어날 양. 가능할 가. 모두를 감싸려는 옛 선생님들의지혜가 배어 있습니다.
 
성적평가에 대한 논란이 일면서 초등학교에서 수우미양가는 사라졌습니다.대신 ㅐㅐ는 수학 계산능력이 많이 좋아졌다고 친구들 과도 잘 어울립니다 같은 두루뭉술한 서술평가 등장했지요.
 
이로써 수를 얻은 자부심도 가를 받은 부끄러움도 모두가 사라졌습니다.
저역시 옛날 수학은 초등교시절은 잘한 기억 없습니다.
 
그 뒤 평가기준은 다시 달라졌습니다.
애매모호해 학력이 떨어진다는 이유에서였습니다.
 
시험도 부활 했지요. 초보-기초-숙련-발전 의 4단계
평가제도가 도입됐고 과목을 세분해 평가함으로써 과거의 획일적인 수우미양가 평가틀을 벗으려 했습니다
 
예컨대 수학은 연산.도형.측정의 영역으로 나뉘었으며 음악의 경우도 기악.감상.창작.이해로 구분해 4단계 평가를 실시한답니다.
같은 과목이라도 다양한 분야에 대해 따로 평가함으로써 학생들의 능력을 정확히 진단하고 잘하는 것과 부족한 것을 바로 체크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평가는 학생들만 받게 아니라 경기 침체가 계속되면서 기업들은 구조조정에 떼밀리고 있는데.이때 힘을 발휘하는 게 인사고과다.인사고과는 대게 A.B.C. 3,등급으로 나뉜다.고성과자인 A-플레이어.에게는 승진과 함께 많은 보너스가 주어지지만 저성과자인 C-플레이어를 방치하자니 생산성이 걱정이고 잘라내자니 회사 내 사기가 떨어지기 때문이다.
 
최근 주요 기업 인사담당자들이 모여C-플레이어 문제를 둘러싸고 세미나를 열었다고 합니다. 교육들을 통해 재기할 기회를 줘야 한다라고 . 하며 무장정 끌어안는 온정주의는 안된다 가 팽팽하게 맞서기도 했답니다.
 
더 중요한 것은 평가방식이 아닐까. 이른바 C-플레이어 선정의 공정성 문제가 안닌가 십네요.
평가기준도 그렇지만 기준 적용을 들러싼 구성원간의 신뢰성 여부도 무시할 수 없습니다
 
수우미양가로 평가받던 시절부터 C-플레이어 이르기 까지 우리네 삶은 참 머리 둘곳이 없네요.
그래서 그런지 고향으로 및 귀농으로 하는 젊은이 들이 한나 둘 씩 내려가며 정착하는 이들 많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어려운 경제 난속에 우리 베인전 여러분의 가정에도 가정경제의 먹구름이 보이지 않기를 두손 모아 기도드립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503 한 마 당 박동빈 2009-05-11 514
1502 베트남戰, 전우회生成 배경 과 略史.. 그리고 현재! 형제 2010-06-11 513
1501 할말이 없으면 침묵을 배워라 2 김해수 2009-01-06 513
1500 (김 창균 칼럼)열여덟 그 어린 나이에..... 3 김해수 2008-12-03 513
1499 10만원권 의 초상 3 김해수 2008-11-14 513
1498 충언의 말씀 2 박창신 2008-07-14 513
1497 G세대(희망동이) 를 말한다. 2 초심 2010-01-02 512
1496 자신의 옛친구를 알아보는 사자 1 이슬꽃님 2009-12-07 512
1495 이제 그만 푹 쉬시지요. 1 초심 2009-11-24 512
1494 Re..전우여러분 설문에 참여 하여 주십시요. 이상석 2009-03-08 512
1493 "미친 보도의 끝은 어디인가" 2 kor7500 2008-10-27 512
1492 베인전 지킴이 6 이수(怡樹) 2010-08-23 511
1491 일반 무료로치료해드립니다 아라리요 2010-07-29 511
1490 주월백마오둘포전우회 큰잔치 안내문 yamagi 2010-04-20 511
1489 어느 며느리 이야기 5 김해수 2009-10-01 511
1488 10월1일 국군의 날 기념행사 3 김일근 2008-07-29 511
1,,,4142434445464748495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