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최종상
작성일 2010-04-06 (화) 16:21
ㆍ조회: 518  
IP: 58.xxx.141
백령도 찾은 MB-서해교전 영결식 날 월드컵 관람한 DJ
 
 
 
       해군 초계함 천안함 침몰과 관련한 야당의 주장을 모아보자. 민주당 박지원 정책위의장은
         지난 1일 “김정일 위원장의 동향, 평양의 분위기, 북한군 움직임을 고려할 때 북한의 공격 가능성이
         거의 나타나지 않고 있고, 미국에서도 북한이 개입한 근거가 없다고 했다”고 말했다.
         서둘러 `북한 개입설’을 차단하고 나선 것이다.

       민주당 전병헌 의원은 4일 “천안함 침몰 원인 파악을 위해 국방부가 확보한 천안함 사고 직전
         레이더 화면을 공개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군사기밀을 아예 통째 내놓으라는 요구다.
         같은 당 안규백 의원은 아예 “이명박 대통령이 지하벙커에서 뭘 하고 있는 것이냐, 사건을 조작
         은폐하는 것이 아니냐”고 비난했다. 민노당 강기갑 의원은 “이명박 대통령이 (북 개입설)을
         신중하게 다루시니, 잘하시는 일”이라며 칭찬하고 나섰다.

       천안함이 침몰된지 열흘이 지났다. 실종 승조원 수색도 답보상태고 침몰원인은 오리무중이다.
         다만 `외부충격에 의한 침몰’ 가능성이 높다는 게 전문가들 시각이다. `외부충격’이면 그건
         `북한소행’의 정황을 말해주는 것이다. 그런데 민주당은 북한의 공격가능성을 배제하는 데 열심이다.
         또 정부와 군을 흠집 내는데 집중하는 모습이다.

       정부와 군이 천안함 침몰과 관련해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지 않는 것도 원인의 하나일 것이다.
         군사기밀을 속속들이 까발리기 어렵겠지만, 침몰시간을 놓고 오락가락해  공격의 빌미를 제공한
         측면도 있다. 이명박 대통령부터가 `북한공격 가능성’을 배제하는 듯한 발언을 했으니 딱히 야당을
         비난하기도 그렇다.

       그러나 “김정일 위원장 동향, 평양 분위기, 북한군 움직임을 볼 때 북한 공격 가능성이 나타나지
         않고 있다”는 박지원 의원 주장은 해괴하다. 마치 북한의 정보를 혼자 꿰차고 있다는 식이다.
         그의 눈에는 천안함 침몰과 6·2 지방선거만 보이는 것은 아닌지 모른다. 천안함 레이더 화면 공개를
         주장한 전병헌 의원은 심지어 “속초함이 5분간 130발의 76mm 주포를 발사한 레이더 화면도 공개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천안함과 함대사령부의 교신을 몽땅 공개하라”고 주장한 철부지들과 그에게서
         하등 차이를 찾을 수 없다.

       민주당은 김대중 전 대통령을 신처럼 받드는 정당이다. 민주당 집권시 우리 해군은 서해에서
         북한의 도발로 두 차례나 교전을 벌였다. 2002년 교전 당시 김대중 정권의 `소극적 대응’ 때문에
         우리 장병들이 전사했지만 영결식 당일 김 대통령은 월드컵 결승전을 보기 위해 일본으로 떠났다.
         그러나 적어도 이명박 대통령은 백령도 최전선을 찾았고 실종자 가족들을 위로했다.
         민주당은 침몰 원인이 밝혀질 때까지는 자중해야 한다.
 
 
                                                                        [ 펌글]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519 노 무현의 실수 김해수 2009-06-20 519
1518 戊子年이 가고 己丑年이 옵니다 2 오동희 2008-12-31 519
1517 백령도 찾은 MB-서해교전 영결식 날 월드컵 관람한 DJ 최종상 2010-04-06 518
1516 모두가 알고 관심 가졌으면 합니다 김해수 2008-08-15 518
1515 우용락후보 다시 인사 올립니다. 3 좋은생각 2011-03-21 517
1514 Re.. 위원 현황 2 구둘목.. 2011-03-18 517
1513 감사함을 인사로서 드립니다 2 박동빈 2009-01-24 517
1512 잠시 덮어두고 나가자 3 이수(怡樹) 2008-08-27 517
1511 베트남 전적지 순례 및 위령제 참가 9 이수(怡樹) 2011-06-11 516
1510 전우 여러분 감사했습니다 14 명성산 2011-05-29 516
1509 월남전쟁 과 다이옥신 좋은생각 2011-04-30 516
1508 세상에서 가장 옳은 일 =효도 3 박동빈 2009-05-11 516
1507 거짖말의 미화 7 달동네 2010-08-05 515
1506 ◈ 2009년 기축 년에! 2 푸른하늘 2009-01-02 515
1505 이제 더이상 도토리 키재기는 없어야 겠다. 2 초심 2009-09-25 514
1504 6/25 한국전쟁 동영상 오동희 2009-06-25 514
1,,,3132333435363738394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