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명성산
작성일 2010-08-22 (일) 19:50
ㆍ조회: 533  
IP: 124.xxx.201
박지원은 어떤 사람일까(펌)

Fwd: 박지원은 어떠한 사람인가? 첨부파일보기 관련편지검색

 






 







 

박지원이란 사람은 어떠한 사람인가?

박지원 의원은 김대중의 공식적인 후계자이다.

그리고 각종 의회활동에 뛰어난 정보력을 바탕으로 활동하고 있어,

그의 존재는 싫든 좋든 국민의 입에 회자(膾炙)되고 있다.

그러나 박지원 의원이, 남로당 박헌영의 지령을 받고 경향신문의 전신(前身)정판사 출판사에서 위조지폐를 찍어 공산당 활동자금을 댄 정판사 사장

박낙종의 손자라는 것은 국민들은 잘 모르고 있다.

정판사 사건은 1945 1020일부터 6회에 걸쳐 조선정판사 사장

박낙종(朴洛鍾 ) 등 조선공산당원 7명이 남한에 공산정권 수립을 위하여

 당의 자금 및 선전활동비를 조달하고

경제를 교란시킬 목적으로 위조지폐를 발행한 사건이다.

1945 1020일 서울시 소공동 74번지에 있는 근택빌딩 내 조선정판사

 사장실에서 사장 박낙종, 서무과장 송언필, 재무과장 박정상,

기술과장 김창선, 평판기술공 정명환, 창고계주임 박창근 등이

비밀리에 모여 위조지폐를 인쇄, 공산당에 제공할 것을 결의하였다.

이들은 여섯 차례에 걸쳐 위조지폐 1,200만원을 위조하여

이관술에게 제공하였고, 이는 공산당의 활동비로 사용되었다.

1946 5 4-5일 중부경찰서(당시 본정경찰서) 형사대가 이재원 등 일당

7명을 체포했다 이어 그들의 자백에 의하여 57일 공산당원 16명 중

간부 3명을 제외한 14명을 체포했다.

공산당 측에서는 517일 성명을 발표하여 구속된 정판사

직원 14명을 공산당원이 아니라고 변명했다.

30여회의 공판에서 공산당은 사건을 담당한 판사들과 검사들을

협박하고 테러단까지 동원하여 공판정을 아수라장으로 만들었다.
(아마 이 장면에서 ! 국민여러분들은 지금 민노당이나 민노총 소속원들이

법원에서 떼법을 쓰면서 난장판을 치고 있는 상황을 연상할지도 모른다.)

당시도 마찬가지였다. 10여명에 달하는 좌익 변호사들의

재판 기피로 폐정까지 연출하였다.

11 28일의 선고공판에서 박낙종! , 이관술, 송언필, 김창선 등

주범에게는 무기징역, 나머지들에는 10-15년 형이 선고되었다.
(지금 상황도 마찬가지다. 좌익변호사 단체인 민변과

좌익판사들로 이루어진 우리법연구회가 있다.)

좌익들은 전쟁 직전까지 오리발을 내밀고 폭력을 사용하였지만,</! STRONG>

그러나 6.25가 터지자, 일제히 사형이 집행된다.

김일성의 남침은 분명 비극적 침략이었고, 침략한 적들과

내통할 내부의 적()을 처단하고자 함은 당연한 일이었다.

그 중에서 박지원의 조부 박낙종은 목포교도소에서 사형 당한다.</! FONT>

박지원은 지금 목포 지역 국회의원이다. 그는 진도가 고향이었고,

그 일가(一家) 대부분 좌익이었다. 그리고 그 박지원은 조부 박낙종이

사형당한 목포에서 국회의원이 되어 열심히 친북활동에 매진하고 있다., 그러한 박지원을 우리는 어떻게 판단하여야 하는가.

국민여러분, 아니 박지원을 국회의원으로 뽑은 목포시민 여러분.

여러분들은 어떻게 생각하고 계십니까?

나는 이를 공평하게 세상에 알리고,

나머지는 목포시민 여러분의 자유로운 판단에 맡길 뿐이다.



이름아이콘 홍진흠
2010-08-23 03:27
요즘 울나라 사람들은 지난일은 너무도 쉽게 잊어버리는것 같습니다. 많은사람들이 그에 관하여
어렴풋이 알면서도 잠시 잠시 잊어버리는것 같구요.10여년간 붉게물든 잔재를 바로 잡기가 무척
힘드는가 봅니다. 암튼 요즘 젊은이들이 너무도 역사를 등한시하고 좌,우에 대한 개념의 없어
앞날이 큰일입니다. 오랫만에 오신 명성산님! 항상 건강하시고 좋은 글 펌해 주시어 감사합니다.
   
이름아이콘 달동네
2010-08-23 10:26
모처름 뵈니 반갑고 고맙고 이렇게 좋을수가 없습니다
그동안 잘 지내셨지요 자주 연락도 못드려 죄송한 마음입니다
이제 자주오셔서 대화도 나구고 건항도 이야기하며 좋은시간 만들어 보십시다
   
이름아이콘 팔공산
2010-08-24 01:06
그동안 별고 없습니까?. 父傳子傳에서 祖傳孫傳으로 까지 進化된것 같습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567 의견 Re..너무 늦었기에 간단히 답변합니다. 2 팔공산 2009-03-09 535
1566 좋은생각(김주황)이 올린 글에 항의 7 명성산 2008-06-26 535
1565 특별 인간안보학회 2009년 추계 학술대회-1 3 팔달문 2009-10-29 534
1564 Re..김 선배님의 글을 읽고나서 드립니다. 푸른하늘 2009-03-08 534
1563 이런"놈"이통일부장관이라니? 9 용누리 2007-08-17 534
1562 박지원은 어떤 사람일까(펌) 3 명성산 2010-08-22 533
1561 고문칠 제주지부장의 장남 혼례식을 안내 합니다. 10 최종상 2009-03-17 533
1560 일단 서울에는 왔습니다 4 김해수 2010-03-29 532
1559 구슬이 서말이라도 꿰어야 보배 라는데..... 6 초심 2008-12-22 531
1558 피서지 에서 생긴일 4 김 해수 2007-08-12 531
1557 천안함과 김정일, 그리고 “수상한 삼형제” 최종상 2010-05-19 530
1556 베인전회장님이하전우들님께 4 울산간절곶 2008-04-19 530
1555 Re..후유의증의 미래는 어떻게 되나? 1 이상석 2007-11-23 529
1554 신 정아의 연애편지 4 김해수 2007-09-21 529
1553 박근혜 한나라당 탈당한다 ..? 좋은생각 2011-03-08 528
1552 국가가 만드는 인명사전은? 11 초심 2009-11-27 528
1,,,3132333435363738394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