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김해수
작성일 2008-09-17 (수) 10:40
ㆍ조회: 545  
IP: 211.xxx.111
29가지 이야기

01.이상하다. 
   어젯밤에 방에서 맥주를 마시다가 화장실 가기가 귀찮아서
   맥주병에 오줌을 쌌는데,아침에 일어나 보니 모두 빈병들 뿐이다. 
   도대체 오줌이 어디로 갔지?


02.친구들과 술 마시고 밤늦게 집에 들어와 이불 속에 들어가는데 마누라가
   "당신이에여?" 라고 묻더라.몰라서 묻는 걸까? 아님 딴 놈이 있는 걸까?

03.이제 곧 이사해야 하는데 집주인이란 작자가 와서는 3년 전 우리가 이사오던

   때같이 원상대로 회복시켜 놓고 가라니,그 많은 바퀴벌레들을 도대체 어디

   가서 구하지?

04."나 원 참!"이 맞는 것일까? "원 참 나!"가 맞는 말일까?
   어휴 대학까지 다녀놓고 이 정도도 모르고 있으니 "참 나 원!"


05.어떤 씨름 선수는 힘이 쎄지라고 쇠고기만 먹는다는데 왜 나는 그렇게
   물고기 많이 먹는데 수영을 못할까? 

 

06.오랜만에 레스토랑에가서 돈까스을 먹다가 콧잔등이 가려워 스푼으로 긁었다.
   그랬더니 마누라가 그게 무슨 짓이냐며 나무랐다.

   그럼 포크나 나이프로 긁으라는 걸까?
 
  
07.물고기의 아이큐는 0.7이라는데,그런 물고기를 놓치는 낚시꾼들은

   아이큐가 얼마일까?
  
  
08.우리 마누라는 온갖 정성을 들여 눈 화장을 하더니 갑자기 썬그라스를

   쓰는 이유는 무엇일까?
 

09.왜 하필 물가가 제일 비싼 시기에 명절을 만들어서 우리 같은 서민들을

   비참하게 만드는 걸까?
  
  
10.공중변소에는 온통 신사용과 숙녀용으로만 구분해 놓았으니 도대체

   나 같은 건달이나 아이들은 어디서 일을 봐야 하는가? 

11. 짐승만도 못한 놈과 짐승 보다 더한 놈! 도대체 어느 놈이 더 나쁠까? 
  
  
12. 참으로 조물주는 신통방통하다.
    어떻게 인간들이 안경을 만들어 걸 줄 알고 귀를 거기다가 달아놓았지? 
  
  
13. 대문 앞에다 크게 "개 조심"이라고 써놓은 사람의 마음은 조심하라는
     선한 마음일까? 물려도 책임 못 진다는 고약한 마음일까? 
  
  
14. 법조인들끼리 소송이 걸렸다면 아무래도 경험이 풍부한 범죄자들이
     심판하는게 공정하겠죠?
  
  
15. 하루밖에 못 산다는 하루살이들은 도대체 밤이 되면 잠을 잘까? 죽을까?

16. "소변금지"라고 써놓고 그 옆에 커다란 가위가 그려져 있다.  
그럼 여기는 여자들만 볼일 보는 곳일까? 아니면 일을 보면 거기가 잘린다는 뜻일까?     

17. 언제나 동네 사람들이 나보고 통반장 다 해먹으라고 하더니 왜 통장 한번 시켜
달라는데 저렇게 안된다고 난리일까?

18. 고래나 상어들도 참치를 먹는다는데,도대체 그 녀석들은 어떻게 통조림을 따는 것일까? 
   
19. 사귄 지 얼마 안된 그녀와 기차여행을 하는데 "터널이 이렇게 길 줄 알았다면 눈 딱 감고
키스해 보는 건데"  하고 후회하고 있는데 갑자기 그녀가 얼굴을 붉히며 내 어깨에 기대면서  
"어머 자기 그렇게 대담할 줄이야, 나 자기사랑 할 것 같애"라고 하더군요.  
도대체 어떤 녀석일까?  
    
20. 머리가 파뿌리 될 때까지 사랑하겠냐는 주례선생님!도대체 대머리인 나에게 뭘
어쩌라고 저렇게 쳐다보는 걸까? 

21. 70대 남편과 사별한 30대 미망인은 슬플까?기쁠까?   
   
22. 여자친구에게 키스를 했더니 입술을 도둑 맞았다고 흘겨본다.
     다시입술을 돌려주고 싶은데 순순히 받아줄까?     
 
23. 비싼 돈주고 술을 마신 사람이 자기가 먹은 것들을
확인해 보려고 저렇게 웩웩 기리며 애쓰고 있는 것일까?  
    
24. 화장실 벽에 낙서 금지라고 써있는 것은 낙서일까?아닐까?  

25. 낙서금지라...그림은 그려도 된다는 것일까?

26. 대중목욕탕을 혼탕으로 만들자는 말에 남자들은 큰소리로 찬성하고 여자들은
     가느다란 목소리로 찬성한다는데, 혼탕이 생기면 남자들이 많이 찾을까?
     여자들이 많이 찾을까? 
     
27. 요즘 속셈 학원이 많이 생겼는데 도대체 뭘 가르치겠다는 속셈일까?  
 
28. 피임약 광고 모델은 처녀일까?  유부녀일까?

29. 가난한 청춘남녀가 데이트를 하다가 배가 고파서 중국집에 들어갔다.  
남자가 "짜장면 먹을래?"라고 묻는다면 짜장면을 먹으라는 애원일까?
     다른 것도 괜찮다는 말일까?
이름아이콘 이수(怡樹)
2008-09-17 16:32
회원사진
대중 혼탕을 동네에 만들면 동네 남자들은 갈지 모르나 동네여자들은 아마 가지 않겠지요. 그러면 문을 닫아야 하는데 딴 동네 여자들이 오게 되니 문닫지는 않겠지요.(이수생각)
   
이름아이콘 손오공
2008-09-18 00:42
ㅎㅎㅎ해수선배님, 좋은글  잘보고갑니더.
   
이름아이콘 푸른하늘
2008-09-18 05:43
구구절절이 나의 잘못과 나의 생각 그리고 바라고 원하는 바를 옮겨 놓으신듯하여 얼굴이 벌개지면서 입가엔 웃음이 나내요.항상 참고의 글 올려주심에 감사드립니다, 건강하십시요.아니 언제 상경 한번 안 하시나요?
김해수 19일날 상경 합니다 용산에서 뵙시다 9/18 07:50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599 참전전우님들 꼭 읽어 보세요. 2 최승일 2008-01-24 547
1598 공직자의 청렴 1 김해수 2008-12-04 546
1597 일반 결과보고문-2 yamagi 2010-05-17 545
1596 성탄절을 맞이하여... 10 소양강 2009-12-22 545
1595 29가지 이야기 4 김해수 2008-09-17 545
1594 건군60주년 국군의 날 "참관신청" 1 팔공산 2008-09-01 545
1593 이거야...원 !!! 정기효 2007-07-21 545
1592 정보공개청구 답변서 2 우허당 2011-01-14 544
1591 국회 정무위원회 명단 및 전화번호 - 모두가 디딤돌 2010-12-14 544
1590 백령도·연평도·포항·김포… 해병대는 왜 그 곳에 있을까 최종상 2009-06-13 544
1589 " 국회 난동 사건 " 所感 1 최종상 2009-01-09 544
1588 감사 합니다 8 안케 2010-07-31 543
1587 은혜에 보답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6 봄날 2008-02-25 543
1586 고엽제 후유증 등외자 전우님들께 부탁합니다. 3 김재무 2008-01-27 543
1585 8월2일-3일국회에서 어떤일이 발생하였나? 우장춘박사 2007-08-18 543
1584 ☻ 연말 술자리… 건강·인맥 둘다 잡는 노하우 푸른하늘 2009-12-10 542
1,,,3132333435363738394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