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오동희
작성일 2009-05-21 (목) 11:31
ㆍ조회: 548  
IP: 125.xxx.186
오늘은 부부의 날

    夫婦의 날(5월 21일)의 의미

    부부의 날은 5월 가정의 달에 둘(2)이 하나(1) 되자'는 뜻으로 정해졌답니다. (21일) 아울러 남편은 아내에게 빨간장미를 아내는 남편에게 핑크 장미를 선물한다 합니다. ◆남편 십계명 1. 결혼 전과신혼 초에보였던 관심과 사랑을 변치말라. 2. 결혼 기념일과 아내의 생일을 잊지말라. 3. 평소의 아내의 옷차림과 외모에 관심을 가지라. 4. 아내가 만든음식에 말이나 행동으로 감사를 표시하라. 5. 모든 일을 아내와 의논하고 결정하는 습관을 기르라. 6. 아내에게 상처를 주는 농담이나 행동을 삼가라. 7. 가정의 불화가 있을 때 아내에게 한 걸음을 양보하라. 8. 가정의경제는 아내에게 일임하여 아내가 보람을갖게하라. 9. 아내의 개성과 취미를 존중하고 키워주도록 하라. 10. 하루에 두번 이상 아내의 장점을 발견하여 즉시 일러줌으로써 아내에게 기쁨을 주는 습관을 기르라. ◆ 아내 십계명 1. 자신과가정을 아름답게 꾸밀줄 아는재치와 근면성을기르라. 2. 음식준비에 신경을 쓰고 남편의 식성에 유의하라. 3.혼자서만 말하지 말고 남편에게 말할 기회를 주라. 4.다른사람들 앞에서 남편의 결점과 지나친 자랑을 하지말라. 5.남편에게 따질 말이 있을 때 남편의 기분상태를 참작하라. 6.남편 홀로 휴식이 필요하다는 것을 알라. 7.중요한 가정 일을 결정할 때는 남편의 뜻에 따르도록하라. 8.남편의 수입에 맞추어 알뜰한 살림을 하라. 10. 하루에 두 번 이상 남편의 장점을 발견하여 말해 줌으로써 남편이 긍지를 갖게 하라.

    ◆부부 십계명 1. 두 사람이 동시에 화를 내지말라. 2. 화가 났을 때 큰 소리를 내지말라. 3. 눈은 허물을 보지말고, 입은 실수를 말하지 말라. 4. 아내나 남편은 다른 사람과 비교하지 말라. 5. 아픈 곳을 긁지말라. 6. 분을 품고 침상에 들어가지 말라. 7. 처음 사랑을 잃지 말라. 8. 갈등이 있어도 결코 단념치 말라. 9. 숨기지 말고 정직하자. 10. 부부는 하나님의 섭리로 됨을 믿자. -옮긴 글-


 

>
이름아이콘 홍진흠
2009-05-24 01:03
그렇찮아도 그전날까진(20일) 기억했는데 아침엔 그만 깜빡했다 아닙니까? 퇴근길엔 어느 후배님의 일깨워주는 문자가 아니드라도 뭘 좀 해줘야겠다고 생각혔는데---
먹고잡은걸 정하라고, 아무리 비싼거라도 실컷사주겠댄는데 기껏 일식집에서 김초밥과 알탕정식으로 때웠답니다. 내일은 가평 W.친구네집을 돼지고기나 둬근 사들고
방문하여 무공해 상추쌈으로 점심으로 먹자고 해얄것 같습니다. 아차 깜빡했네. 주민자치회에서 행사가 있음을~ 시청앞에서 단오놀이의 일환으로 그네뛰기,씨름대회,
줄다리기등의 행사에 참석한다는 걸-암튼 오전우님의 부부얘기 알코줘서 감사합니다. 오늘은 도봉산을 다녀왔습니다. 물론 도중 점심전에 약속으로 중도하차하였지만--
   
이름아이콘 이수(怡樹)
2009-05-25 14:34
회원사진
오동희 감사님 뒤늦었지만 감사의 인사 드립니다. 5월21일 여길들어와 부부의 날인 줄 알고, 이 글을 복사해서 아내에게 전해주며 점심을 같이 했습니다.
덕분인 줄 압니다. 그리고 요즘 잘 지내시죠. 그 흔한 팅도 없다보니 못보는군요. 팅이라도 할 때면 뵙기바랍니다.
   
이름아이콘 팔공산
2009-05-25 20:21
두분 안녕하세요? 모친상에 조의를 표하여 주셨으나 황망 중 인사가 늦었습니다.
각설하고 5월21일은 '부부의 날'인 동시에 본인의 결혼기념일입니다. 44년 전인 1965년이지만---
그러고 보니 큰아들 생일은 삼일절인 3월1일, 모친이 돌아가신 날은 어버이 날인 5월8일, 본인의 양력생일은 군사혁명일인 5월16일, 결혼기념일은 부부의 날인 5월21일이니 잊어버리지 말라는 이유일까요?
   
이름아이콘 이수(怡樹)
2009-05-26 10:13
회원사진
김고문님 아주 특별한 경우이군요. 하늘의 뜻이 닿은 것 같군요.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615 ...댓글사랑... 16 소양강 2008-10-26 557
1614 대구 보훈병원 500병상으로 증축하다. 최종상 2008-11-19 556
1613 Re..모든 참전유공자들을 국가유공자의 적용대상에 포함 11 팔공산 2011-03-30 554
1612 신 오적(新 五敵) 3 초심 2009-12-20 554
1611 특별 보훈인간학회 세미나를 다녀와서... 5 초심2 2009-11-05 554
1610 잡초의 편지와 답장 4 이수(怡樹) 2010-08-03 551
1609 ◈ 삶의 행복! (나의 생각) 푸른하늘 2010-02-07 551
1608 ☀ 유·무선 전화 ‘아는 만큼 싸게’ 쓴다 푸른하늘 2009-06-15 551
1607 베인전 번개팅후기 20 강용천 2009-10-10 550
1606 육 영수여사와 역대 퍼스트 레이디 김해수 2008-08-08 550
1605 제주도 전우회 하나로 가는 길목에 13 이수(怡樹) 2007-10-05 550
1604 내고향 자랑 7 장의성 2008-08-28 549
1603 오늘은 부부의 날 4 오동희 2009-05-21 548
1602 일반 블로그 30만명 방문에 감사드립니다. 3 팔공산 2009-03-17 548
1601 금일 오전 10시30분! 이윤화전우 번개팅 예정 1 강용천 2008-02-26 548
1600 참전전우님들 꼭 읽어 보세요. 2 최승일 2008-01-24 548
1,,,3132333435363738394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