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달동네
작성일 2010-07-07 (수) 20:46
ㆍ조회: 384  
IP: 119.xxx.80
朴 대통령 생각하면 눈물이 난다
朴 대통령 생각하면 눈물이 난다.
 

 
 
 
- "엘살바도르에서 사업을 하면서 느꼈습니다. 가난한 나라가 민주주의를 하면 이렇게 망하는 수가 있구나 하고 말입니다."
 
 
오늘 喪家에서 만난 70代 인사는 은퇴한 기업인이다. 그는 1965년에 대학을 졸업한 뒤 한 紡績회사에 들어가 수출부서에서 근무하였다.
 
 "직원을 모집하는 광고지를 전봇대에 붙여 놓으면 30명 모집에 400명 정도 몰려왔습니다. 시골에서 올라온 사람들이 많았습니다. 먹여주기만 해도 일을 하겠다는 이들도 있었습니다. 일을 시켜놓으면 그렇게 열심일 수가 없었어요."
 
 그때 문제는 物流였다고 한다. 수출품을 納期에 맞춰 부산항까지 실어보내야 하는데 서울역에서 貨車 잡기가 어려웠다고 한다. 트럭에 물건을 실어 國道로 부산까지 가는 데는 2~3일 걸렸다고 한다.
 
 "비포장 도로에다가 차는 고장이 잦았습니다. 도중에 세워놓고 자는 사이에 물건을 도둑 맞기도 하였습니다."
 
 그때 朴正熙 대통령이 京釜 고속도로를 건설하겠다고 나섰다. 

 
 "애를 태우던 우리는 눈물이 날 정도로 고마웠습니다. 그런데 반대자는 왜 그렇게 많은지? 고속도로를 짓는 대신에 그 돈으로 공장을 지으라, 國道를 포장하라고 하는데 기가 막히더군요. 그 반대자들이 그 뒤 무엇을 했습니까?"
 
 이 人士는 1980년대엔 中美의 엘살바도르에 진출, 섬유공장을 세웠다. 약1000명을 고용하였다.
 
 "엘살바도르에서 공장을 운영해보니 朴正熙가 더 위대하게 보였습니다. 그 가난한 나라가 공산게릴라들과 內戰을 벌이는데, 노동법은 미국식이더군요. 노동자들은 토, 일요일 休務인데, 금요일부터 일을 안 해요. 생산성이 금요일엔 60%로 떨어져요. 화장실에 가서 30분씩이나 있다가 나오질 않나, 화가 난 한국인 관리자가 손찌검을 했다가 경찰에 잡혀 가고, 내가 화가 나서 철수하겠다고 하면 말리고... 그때 느꼈습니다.

 
가난한 나라가 민주주의를 하면 이렇게 망하는 수가 있구나 하고 말입니다. 만약 1960년대에 朴 대통령이 미국식 민주주의를 한국에 그대로 받아들였다면 오늘의 한국은 南美 수준에 와 있겠죠. 朴 대통령을 생각하면 왜 그런지 눈물이 납니다. 우리 세대가 죽기 전에 이런 사실을 기록으로 남겨놓아야 할 것 같아요." 
이름아이콘 박동빈
2010-07-09 14:16
서거하시기 전에 생각 남니다. 그렇게 근엄하고 차분하시며 주변 하위직에게 정이 많으셨지요? 그런분 정말 없었습니다.
   
이름아이콘 홍진흠
2010-07-10 00:57
그렇습니다. 그분이 항상 말씀하시던 "한국적 민주주의" 가 필요할때 입니다. 돼먹지 않은넘들이 공연히 민주주의만 찾고---떨러불합니다. 박전 총장님! 그간 적조했습니다. 이제 좀 사정이 웬만하신지요? 언제나 건강하십시오.
   
이름아이콘 신용봉
2010-07-11 23:47
회원캐릭터
그렇죠. 지금이 바로 한국적 민주주의가 정말 필요할때 입니다. 민주주의라는 허울좋은 겉면만 보고 이를 주장하는 사람들을 보면 무조건 반대를 위한 반대만을 내세우는 사람들이지요. 모두모두 이제 삼복 더위에 접어드러가고 있는데 더위에 건강 관리를 잘하시길 바랍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679 에너지 절약 이렇게 했다 6 안케 2010-08-14 369
1678 만약 그때 야당의 반대에 굴복...포기했다면 3 오동희 2010-08-11 415
1677 거짖말의 미화 7 달동네 2010-08-05 514
1676 잡초의 편지와 답장 4 이수(怡樹) 2010-08-03 550
1675 현대 한국의 세영웅 3 달동네 2010-07-25 405
1674 6.25전쟁 60주년 특집 명장 인터뷰 - 국방대학교 3 달동네 2010-07-18 339
1673 朴 대통령 생각하면 눈물이 난다 3 달동네 2010-07-07 384
1672 경부고속도로 YS·DJ도 반대… 대부분 언론 비판적 3 달동네 2010-07-06 388
1671 요청 "신임회장 선출공고 " 공지 3 초심2 2010-06-21 567
1670 유시민-“천안함 北이 공격했어도 이명박 정부 책임” 3 최종상 2010-05-19 677
1669 Re..행정소송과 의학전문 변호사 선임 3 팔공산 2010-04-09 699
1668 국회를 다녀와서... 3 좋은생각 2010-04-03 995
1667 80세를 넘긴 어느 노인의 죽음 3 최종상 2010-02-03 689
1666 박근혜 3 좋은생각 2010-01-25 1360
1665 뭐? 이런 者 들이 다 있노? 3 초심 2009-12-29 537
1664 2009년을 보내며, 내가 소원 하는것 3 초심 2009-12-24 602
1,,,2122232425262728293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