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안케
작성일 2010-10-01 (금) 17:09
ㆍ조회: 371  
IP: 222.xxx.19
참여문학에서 보내온 메일

가을을 위한 포도송이(감사)

추가정보 보기 보낸사람
: "참여문학"<lkw854@hanmail.net>주소록에 추가 | 수신차단하기
보낸시간
: 2010-10-01 (금) 03:53:18 [GMT +09:00 (서울, 도쿄)]
받는사람
: "(사)대한민국사랑회"<manager@loverokorea.org>, "178854"<sko871@hanmail.net>, "FGTV"<fgtvmail@fgtv.com>, "Grace"<sygrace124@hanmail.net>, "ParkTaeWoo"<t517@chol.com>, "YES24보도(인터넷서점)"<book@yes24.com>, "bomran허정분시인"<bom-ran@hanmail.net>, "cbs기독교 방송"<webmaster@cbs.co.kr>, "cts기독교tv"<webmaster@cts.co.kr>, "kbs한국방송"<webmaster@kbs.co.kr>, "mbc문화방송"<webmaster@mbc.co.kr>, "가림시인"<jinnyee7@hanmail.net>, "강미희수필가"<kangmh100@hanmail.net>, "강상기시인"<potica@hanmail.net>, "강서문화원정안나"<friendshipanna@hanmail.net>, "강성오ks"<ks1052337@hanmail.net>, "고광수시인"<uks5007@hanmail.net>, "고정례(이연극)"<dldusrmr@hanmail.net>, "공석진시인"<jdpdjd@hanmail.net>, "관악문학"<sosori39@hanmail.net>, "구중서"<kwangsanjsk@yahoo.co.kr>, "권태준 작가"<kkjj1948@naver.com>, "권혜창"<hellopoem@hanmail.net>, "금종성"<yongsuji@yahoo.co.kr>, "김 종희"<heepoet@yahoo.co.kr>, "김가배시인"<gabae22@hanmail.net>, "김경숙 시인"<fldk007@hanmail.net>, "김경자시인"<snowtree5@naver.com>, "김리영시인"<kamrhee@hanmail.net>, "김명희(강서문학)"<99kimmh@hanmail.net>, "김미정"<mj7097@hanmail.net>, "김미화 시인"<alghk8827856@hanmail.net>, "김범선 작가"<rosakbs@hanmail.net>, "김병철시인"<bckim765@hanmail.net>, "김상설"<kss-kis@hanmail.net>, "김상직"<poet0718@hanmail.net>, "김상환(동백)"<ksshh47@hanmail.net>, "김선희혜미"<sgi118@hanmail.net>, "김수환"<shinansa@hananet.net>, "김순덕"<deok1101@hanmail.net>, "김순명시인"<ksunk1224@dreamwiz.com>, "김순애(징검)"<soonye9884@hanmail.net>, "김순임"<ksl8891425@yahoo.co.kr>, "김시청"<sichungandy@hotmail.com>, "김영순 시인"<kys6063@hanmail.net>, "김영신 태원"<hanilin8@hanmail.net>, "김영옥"<kyowww@hanmail.net>, "김영한 수필가"<21kyhan@hanmail.net>, "김옥자시인"<du1856@hanmail.net>, "김운범시인"<kub73177594@hanmail.net>
 

포도송이



                   이 경 우



경외와 믿음으로

때를 기다리며

가늘게 사는 여인



갓난 자녀들

한여름 한없이 축복하더니

오늘, 부족함 없는 은혜다



누런 잎사귀에 싸여있는

사랑, 희망, 나눔의 법칙(法則)들은



우리 어머니

나를 낳으실 때

가슴의 정점(頂点) 같은 선물이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679 미국 보훈부 허혈성 심장질환 확정 1 좋은생각 2010-10-03 887
1678 전쟁 공포증! 안케 2010-10-03 351
1677 조승익 부부 고희.회갑 9 강용천 2010-10-02 356
1676 참여문학에서 보내온 메일 안케 2010-10-01 371
1675 오늘 정무소위는.. 1 좋은생각 2010-09-30 897
1674 특별 삼가 모십니다, (조승익부회장) 18 초심2 2010-09-27 646
1673    Re..조승익 부회장 고희연을 다녀와서.... 초심2 2010-10-01 266
1672 올해 우리집 호박농사 4 안케 2010-09-25 458
1671 연휴의 끝자락에서 3 달동네 2010-09-25 346
1670 전우를 찾습니다. 6 달동네 2010-09-23 603
1669 추석 명절 잘 지내셨는지요 달동네 2010-09-23 315
1668 미리 보는 국무총리후보 인사청문회 안케 2010-09-23 324
1667 한번 들려보고 싶은곳 2 소양강 2010-09-22 500
1666 오~ 하늘이시여!~ 1 김선달 2010-09-21 464
1665 출 정 2 안케 2010-09-21 411
1664 ...풍요로운 추석과 함께 모든 소원 성취 하세요... 6 소양강 2010-09-20 306
1,,,2122232425262728293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