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우당(宇塘)
작성일 2010-08-29 (일) 23:38
ㆍ조회: 499  
IP: 220.xxx.184
부 부
부 부 (夫婦)

 1. 우리가 공기의 소중함을 모르듯이
  부부간에도 같이 있을 때는
  잘 모르다가 한쪽이 되면 그 소중 하고
  귀함을 절실히 느낀다고 합니다.

 


  아무쪼록 늙으면서 상대방을 이해하고
  존중하고 양보하며 화기애애한 여생을
  갖도록 우리 모두 노력합시다.


 2. 가까우면서도 멀고
  멀면서도 가까운 사이 부부
  곁에 있어도 그리운게 부부


  한 그릇에 밥을 비벼 먹고
  같은 컵에 입을 대고 마셔도 괜 찮은 부부

  한 침상에 눕고, 한 상에 마주 앉고
  몸을 섞고 마음도 섞는 부부


  둘 이면서 하나이고
  반쪽이면 미완성인 부부

  혼자이면 외로워 병이 되는게 부부


 3. 세상에 고독하지 않은 사람은 없다.

  젊은이는 아련하게 고독하고
  늙은이는 서글프게 고독하다.



  부자는 채워져서 고독하고
  가난한이는 빈자리 때문에 고독하다.

  젊은이는 가진것을 가지고 울고,
  노인은 잃은것 때문에 운다.


 4. 청년에는 미지의 세계에 대한 불안에 떨고
  노년에는 죽음의 그림자를 보면서 떤다.

  젊은이는 같이 있어 싸우다가 울고
  늙은이는 혼자 된것이 억울해서 운다.


 5. 사실... 사람이 사랑의 대상을
  잃었을 때보다 더 애련한 일은 없다.

  그것이 부부일때 더욱 그러하리라
  젊은시절엔 사랑하기 위해 살고
  나이가 들면 살기위해 사랑한다.




 6. 아내란 청년에겐 연인이고
  중년에겐 친구이며
  노년에겐 간호사다' 란 말이 있지 않은가...


 


  인생최대의 행복은
  아마 부도 명예도 아닐 것이다.

  사는 날 동안 지나침도 모자람도
  없는 사랑을 나누다가

  '난 당신 만나 참 행복했소' 라고 말하며

  둘이 함께 눈을 감을수만 있다면..!
  둘이 함께 눈을 감을수만 있다면..!

  그럴수만 있다면...........
  그럴수만 있다면...........


이름아이콘 우당(宇塘)
2010-08-29 23:43
저도 이제는 VVK에 퍼돌이가되었습니다.
10여차례 연습을 한결과로...
열심이 좋은 자료 퍼오겠음 돠.
안케 좋은글 잘 읽고 갑니다.
항상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8/31 02:00
   
이름아이콘 홍진흠
2010-08-30 00:12
우당님! 무슨 그런 서글픈 말씀을 하십니까? 열심히 좋은 자료를 퍼옴이
보통 사람들이 할 수 있는일인가요 뭐? 암튼 잔뜩 기대 해 보겠습니다.
우당(宇塘) 기대가크면 실망도크다는데 ㅎㅎㅎㅎㅎ
잔 뜩말고 쬐매만....
8/31 17:40
   
이름아이콘 달동네
2010-08-30 20:03
축하합니다 그렇게 하나하나 배우며 세월이 가면 정말 좋은 일도 할 수 있습니다
이제부터라도 열심히 재미있게 해보십시다.
우당(宇塘) 회장님말씀에 용기가백배로.....
열심히하다보면 재미도있겠지요
8/31 17:43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695 크리스마스엔 전우님 행복했으면 좋겠어요 5 오동희 2010-12-21 337
1694 김대중, 노무현<북한햇볕상>시상 8 안케 2010-12-14 371
1693 웃어야할 지 울어야할 지............... 3 최춘식 2010-12-02 341
1692 이것이 햇빛 정책이란 말이가? 6 안케 2010-11-28 299
1691 4대강 사업은 선택이 아닌 필연적이다 5 안케 2010-11-18 353
1690 우리 일행을 반기는 화분 5 안케 2010-11-04 492
1689 김대중 정부가 4대강 사업을 했더라면 4 안케 2010-10-27 403
1688 46주년 오읍리 행사장에서 4 강용천 2010-10-13 465
1687 연휴의 끝자락에서 3 달동네 2010-09-25 348
1686 ...풍요로운 추석과 함께 모든 소원 성취 하세요... 6 소양강 2010-09-20 308
1685 보고싶은 옛 친구... 6 소양강 2010-09-13 405
1684 부 부 6 우당(宇塘) 2010-08-29 499
1683 월남의 쿠치 땅굴과 사막의 도마뱀 6 안케 2010-08-24 457
1682 박지원은 어떤 사람일까(펌) 3 명성산 2010-08-22 534
1681 상대방의 핸드폰이 꺼져 있으면 바로 끊으세요 3 안케 2010-08-22 398
1680 즐거웠던 노래방에서 5 안케 2010-08-22 372
1,,,2122232425262728293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