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안케
작성일 2010-11-04 (목) 11:31
ㆍ조회: 490  
IP: 222.xxx.19
우리 일행을 반기는 화분

  

좌로부터 권태준, 정근영, 김명규, 이병도, 류재욱


 

우리 일행을 반기는 화분

지난 11월2일 17시에 서울 송파구 신천동 7-11번지

한국광고 문화회관 3층 전시실에서 2010/KAPA 전시회를 개최한다는 (전 국방전우신문대표) 김명규 가/사진 광고협회 회장님의 메시지를 받고 베코 운영진과 참석하기로 했다.

떡 본 김에 제사 지낸다는 옛 말처럼!

그때 9월에 일정을 잡아다가 사정이 여의치 않아 취소했던 일정을 이날 같이 하기로 하고 보훈처와 상이군경, 보훈병원에 나의저서 (앙케 의 눈물)를 증정하러 가기로 하고 여의도에 있는 보훈처로 출발했다.

보훈처 민원실에서 보훈처 대변인 직원에게 책을 증정하고 약속한 15시까지 상이군경회로 급히 이동하여 상이군경 부회장님에게 책을 증정하고 강동구 둔촌동에 있는 서울 보훈병원에 약속한 16시30분 무사히 도착해 보훈병원 원무1과에 책을 증정하고 잠실에 있는 한국광고 문화회관 3층 전시실에 도착하니까.

전시실 중앙에 서명 날인하는 책상위에 베코 운영진에서 보낸 서양난 화분에 축 발전 / WWW. VETKOR. COM 전우회 일동이란 리본을 달고 우리 일행을 반기고 있었다.

안케

 

이름아이콘 홍진흠
2010-11-06 08:52
이왕이면 정근영님이나 이병도님이 올리셨음 더욱 좋았을걸~
하는 아쉬움이 남습니다. 어쨋던 전우사회 소식을 늘 울회원
님들에게 자세히 알려주시는 안케 전우님! 고맙습니다.
안케 홍 하사님 말이 맞습니다 맞고요.
정근영, 이병도 전우님이 올리지 않아 부득히 제가 올렸으니 큰게 나무라지 마시기 바라며, 다음부터는 홍 하사님이 생각하는 대로 정근영, 이병도전우가 올리도록 독촉과 압박을 가하겠습니다.
항상 건강하시고 행복한 시간 되세요.
11/6 19:25
   
이름아이콘 김해수
2010-11-06 10:34
권 전우님 수고가 많으시군요 나도 이제 추수도 마쳤고 시간좀 만들어서 서울에 함 갈게요
사진에 이 종일씨는 빠졌네요 홍 하사님 안케 권 태준전우도 전용방에 가보니 회원 가입
했던데요
안케 김해수 선배님 안녕하세요?
어느덧 남쪽 지방까지 가을 추수가 마무리되었군요.
가을 추수하시느라 정말 수고 많이 하셨습니다.
선배님이 서울에 오신다니 마음 설레이고 밥갑기 그지 없습니다.
그런데 제 근무날짜와 따불 될까봐 걱정이 앞서니다.
항상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감사합니다.
11/6 19:39
   
이름아이콘 초심2
2010-11-06 14:30
홍하사님 감사합니다.앙케저자:권태준전우도 vvk,co,kr정회원입니다.
0,방문성과 :보훈처 답변 (2010-11-05 23:46)

1. 귀하와 귀하의 가정에 행운이 함께 하시기를 기원합니다.
2. 고엽제 후유증 입법추진 요청과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3. 미 보훈부에서는 ‘10.8.31 파킨슨질병, 허혈성심장질환을 추가하고, 유모세포백혈병, 만성B세포백혈병도 만성림프성백혈병의 범위로 확대하여 고엽제후유증으로 인정하였습니다. 이에 따라 우리부처에서도 고엽제 자문협의회를 개최하여 자문 후 법 개정을 통해 인정해 드릴 예정이오며 이미 법개정 추진을 위한 과정중에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4. 이와 관련하여 더 궁금하신 사항은 제대군인지원과(☏02-2020-5334 담당 정한송)로 문의하시면 친절히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743 안내문-3 yamagi 2010-11-11 458
1742 이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영수증 1 김해수 2010-11-11 340
1741 하나님!! 윤전우를 지켜주세요 1 송카우곰 2010-11-10 330
1740 신상옥 감독이 김대중에게 보낸 편지 2 안케 2010-11-10 388
1739 마음의 주인이 되라(법정스님) 김해수 2010-11-10 277
1738 이제는 기가 다하고(氣盡) 맥이하다여도(脈盡) 2 구둘목.. 2010-11-09 342
1737 특별 참전용사 윤창호 울면서... (국토대장정,11,9일편)연기군-천안구.. 1 초심2 2010-11-09 355
1736 자유는 거저 얻어지는 것이 아니다 안케 2010-11-08 350
1735 사흘만 볼수 있다면.... 2 김해수 2010-11-07 414
1734 나의 생각은 이렇다, 김선달 2010-11-07 428
1733 누가 무엇이 참전용사를 死地의 길로 내 몰았나 디딤돌 2010-11-06 400
1732 이 생에 잠시 인연따라 왔다가 2 김해수 2010-11-06 334
1731 우리 일행을 반기는 화분 5 안케 2010-11-04 490
1730 국회와 국가 보훈처 2 좋은생각 2010-11-04 874
1729 외로운 행군 2 구둘목.. 2010-11-03 365
1728 전우명단 yamagi 2010-11-02 483
1,,,2122232425262728293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