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김해수
작성일 2010-11-22 (월) 11:00
ㆍ조회: 216  
IP: 112.xxx.155
친구와 마주 앉아 마시는 커피 한잔의 여유


 

    


 


 

친구와 마주 앉아 커피 /whisky 한 잔 마시는 여유 
 


 

철학 교수가 물건 꾸러미를 들고 들어와 학생들 앞에 섰다.

강의가 시작되자 그는 말없이 아주 크고 병 입구가 넓은

마요네이스 빈 병을 꺼내서 골프공으로 병을 가득 채웠다.

그리고는 병이 가득 채워졌느냐고 물었고 학생들은 그렇다고 대답한다.


 

그 다음, 교수는 아주 작은 조약돌이 담긴 상자를 꺼내더니

방금 골프공으로 채운 병에 조약돌들을 부어넣고 가볍게 흔들어 주니

조약돌들은 골프공 사이사이의 틈을 메우면서 병을 가득 채운다.

교수는 병이 가득 채워졌느냐고 물었고 학생들은 그렇다고 대답한다.


 

교수는 곧 이어 모래가 담긴 상자를 꺼내더니 병에 모래를 부어 넣는.

모래는 병 속 남은 빈 공간을 꽉 채웠다.

다시 한번, 교수는 병이 가득 채워졌느냐고 물었고

학생들은 하나같이 모두들 예’ 하고 대답한다.


 


 

다음으로, 교수는 커피 두 잔을 만들어 병에 부어 넣으니

커피는 거침없이 모래를 적시며 스며들었고

학생들은 별것 아닌 걸로 시간을 보내는 교수를 향해 다 들 웃었다.


 

"자아," 교수가 말을 꺼내자 학생들은 조용해진다.

"이 마요네이스 병을 여러분의 삶이라고 여깁시다.

그리고 여기 채운 골프공은 여러분의 삶에서 아주 중요한 것,

예를 들면 여러분들이 믿는 신이라던가, 가족, 자녀, 건강, 친구,

그리고 어떤 좋아 하는 것에 대한 열망 등 등 입니다.

다른 모든 걸 잃어버린다 할지라도 이 중요한 것들만 있으면

여러분들의 삶은 여전히 충만하여 부족함이 없는 그런 것들입니다.

그리고, 이 조약돌은, 말하자면, 여러분들의 직업이나 사업, 그리고

집이나 자동차 같은 것들이지요.

다음으로, 모래는 그 밖에 아주 작은 것들이라고 합시다."


 

교수의 이야기는 이어진다,

"만약에 여러분들이 이 빈 병을 처음부터

모래로 채워 버린다면 말입니다.

골프공이나 조약돌이 들어 갈 자리가 없게 되지요.

우리의 삶도 마찬가지입니다. 만일 하찮은 것을 위해 여러분들이

시간과 에너지를 낭비한다면 삶에 정작 중요한 귀중한 많은것들을

받아 드릴 수가 없게 되는 겁니다.


 

행복한 삶을 성취하는데 결정적으로 필요한 귀중한 것을 위해

힘을 쏟아야 합니다. , 자녀들과 같이 놀고 시간을 보내세요,

건강진단을 받고 건강을 챙기십시요.

사랑하는 배우자와 외식을 즐기세요.

골프장에서 18 홀을 더 돌던가, 1마일을 더 걸어 보던가,

아니면 헬스에 나가세요.

아무리 바쁘다고 해도 집안을 청소 한다던가

개수대 밑 고장 난 음식물분쇄기를 수선하는 시간은

당연히 있는 법이지 않습니까?


 

여러분, 골프공이나 그 밖에 가장 중요한 것들을

무엇보다 먼저 챙기십시오.

즉 우선순위를 정해서 챙기시고 여유가 있다면

그 다음으로 모래와 같은 걸 챙기세요."


 

이 때, 어느 한 학생이 손을 들고 제일 나중에 부었던 그 커피는

어떤 의미가 있느냐고 물었다.

"참 좋은 질문을 잘 해 주었어요

여러분들의 삶이 아무리 여유가 없는 것처럼 느낄지라도

친구와 마주 앉아

커피 한 잔 정도 마실 만한 여유는 있게 마련이라는 귀중한 진리

여러분들에게 보여주는 것입니다"

교수는 웃으며 이야기를 마무리한다.


 

우리들의 삶이 너무나 벅차고 힘들다고 여길 때,

하루종일 발품을 팔아도 시간이 모자라 바쁘다고 느낄 때,

이 '마요네이스 병과 커피 두 잔의 이야기'를 생각합시다.


 

When things in your life seem almost too much to handle, 

when 24 hours in a day are not enough,

remember the mayonnaise jar and the 2 cups of coffee.


 

      

    

 
<script type=text/javascript>//</script>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759 우연히 김해수 2010-11-23 306
1758 反국가 사이트 공개 총79개 : (1차 37개) 1~37 (2차 32개 좋은생각 2010-11-22 339
1757 인생은 기다림 인가 김해수 2010-11-22 280
1756 친구와 마주 앉아 마시는 커피 한잔의 여유 김해수 2010-11-22 216
1755 고엽제전우회&국가보훈 장애인회 좋은생각 2010-11-22 595
1754 ☀ 나의 마음! 푸른하늘 2010-11-21 275
1753 4대강 사업은 선택이 아닌 필연적이다 5 안케 2010-11-18 353
1752 특별 아 -아 윤창호전우 국토대장정 나홀로 死천리... 1 초심2 2010-11-16 412
1751 참으로 큰일을 하셔습니다 1 안케 2010-11-16 322
1750 특별 국토대장정 드디어 해 냈습니다(11,15일 여의도입성환영식) 초심2 2010-11-15 322
1749 긴급 노병의 국토대장정에 대한민국 중앙언론들은 끝까지 모른체 하는.. 1 초심2 2010-11-15 422
1748 의견 참전용사 윤창호 드디어 서울 입성하다 1 초심2 2010-11-13 424
1747 윤창호전우의 오늘도 행군 (평택 - 빙점) 5 구둘목.. 2010-11-12 347
1746 '황장엽 망명동지' 김덕홍씨,8년만에 입열다 안케 2010-11-12 320
1745 Re..알림 = 베트남참전용사 나홀로 4(死)천리 여의도 도착 환영식.. 1 초심2 2010-11-12 370
1744 내 마음의 가장 아름다운 꽃잎 2 skyman 2010-11-11 273
1,,,2122232425262728293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