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초심
작성일 2009-09-26 (토) 08:18
ㆍ조회: 638  
IP: 121.xxx.207
아직도 이해 못할 일 있으랴

산천이

네 번 바뀌니 벽해가된다든가?

한 시대

바람같이 불꽃같이 전장을 누비던

그대와 난

그렇게 죽음의 전장에 핀

한 떨기 들국화였다.

한 목음의 목마름을

뜨거운 붉은 피로 갈증조차 나누던

너와 난

그런 이제 고작 마흔 살에

영원한 생명의 불꽃이어야 한다.

내 마음에 차지 않아

네가 전우가 아니라면

세상에

빈틈없이 꽉 찬

神조차 피해갈 그런 인간이 있겠는가?

내 잘못, 네 실수들을

아무리 탓한들

마름입술 축여주던

너 전우의 한 방울의 피로

씻지 못할 죄 있던가?

우리가 가야 할 머나먼 그 길은

아직도 아득한데

전우야!

이제 우리 어께에 팔 올리고

네 편, 내편 편 가르지 말고

함께 감이 옳지 않겠나?



이름아이콘 이덕성
2009-09-26 22:38
올리신글 잘보았습니다  전우님 건강하시지요?
민족의 명절이 닥아오네요 잘 보네시기를바랍니다
오늘도 안타까운마음으로 이곳을다녀갑니다.
   
이름아이콘 이수(怡樹)
2009-09-30 10:10
회원사진
의미 심장한 이야기 이군요. 우리가 살다가 이 세상 떠나게 되는데 죽음을 생각하면 오늘 아옹다옹 하는 것 다 부질없는 일인 줄 알게 됩니다. 그런데 인간의 마음이 어디 그렇게 마음 먹은 대로 됩니까. 그래도 이제라도 서로 위해주며 살면 좋을 듯하겠지요. 참전단체야 말로 하나되는 길이 무엇보다 우선이겠지요.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807 聖 戰 이라니? 초심 2010-01-18 636
1806 월남 파병의뜻을 이해 하려나[조선일보펌] 1 이호성 2008-07-04 634
1805 Re.. 보훈처 담당자 답변 1 구둘목.. 2010-10-05 630
1804 단체는 왜 만들고 왜 필요합니까?? 송카우곰 2010-04-22 629
1803 하나님 편에 서는 자 2 박동빈 2009-04-22 629
1802 경칩에 `입 벌린’ 노무현 전대통령 관리자 2009-03-18 629
1801 글을 옮겼습니다. 1 최종상 2008-12-14 629
1800 9월이 오면 5 전재경 2008-08-30 629
1799 913 끝부분 미등재 부분 등재함 2 정수기 2008-11-12 628
1798 38년간 묻혀있는 파편창 당나귀 2009-02-17 627
1797 김대중 정권의 썰렁한 외교사죄 팔달문 2009-04-19 626
1796 이제는 먼여행을 떠나야하는데 .... 8 권일봉 2008-11-02 626
1795 청학님 요양원에 .... 11 손오공 2008-11-03 625
1794 전화가 왔습니다. 5 초심 2008-10-21 625
1793 특별 금일(6,21)국회정무위원회 회의실황중계 프로그램입니다. 초심2 2010-06-21 623
1792 '김대중 국장 및 현충원 안장 취소'소송 4 팔달문 2009-11-02 623
1,,,2122232425262728293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