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소양강
작성일 2010-03-13 (토) 14:20
ㆍ조회: 673  
IP: 114.xxx.10
**☆급히 통화를 해야 하는데 휴대폰 배터리가 소모된 경우☆**

 

**☆급히 통화를 해야 하는데 휴대폰 배터리가 소모된 경우☆**

 

   

.

급히 통화를 해야 하는데 휴대폰의
배터리가 거의 소모된 경우에는 
다음과 같이 처치하면 된다.


     .



이럴때는 키패드에 있는 번호 *3370#를 차례로 누르면
비상용으로 저장되어 있던 배터리가 즉시 충전되며
배터리 계기판에 배터리가 50%로 충전되어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따라서 이 비상용 배터리는 휴대폰 충전때
자동적으로 재충전이 되므로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이름아이콘 홍진흠
2010-03-14 00:08
은제나 희한한 음악과 새로운 소식을 주신 소양강님께 감사드리며 강원도에도
봄 소식은 점차 오시겠지요? 엊그젠 어떤 여성운전자가 홍하사를 정면충돌로
독고다이(가미가제 특공대인양)로 돌진하길레 간신히 피해 앞 휀더와 바퀴부분만
부딛치고 2차선에 주차해있던 또다른 차도 충돌하고~햐간 술도안한 사람이 꽤나
간도 크더군요. 덕분에 엠불란스에 처음으로 실려가기도 했답니다. ㅎㅎㅎ
소양강 아이구...
큰일날뻔 하였습니다.
운전은 나만 조심한다고...
사고가 않나는것은 아닌것 같습니다.
그래서...
서로 서로 조심해야 되는것이지요.
그러므로 이세상은...
함께 어우러 지면서 사는것인것 같습니다.
3/14 08:13
   
이름아이콘 구둘목..
2010-03-14 01:52
회원사진
오래전에 한번 들은 적이 있으나 그 방법을 잊어먹고 있었는데...
이번엔 휴대폰 메세지 보관함에 단단히 기록해 놨읍니다.

          이름 은 "휴대폰충전" 으로 하고
          메세지 내용에는  "휴대폰 비상 충전 방법 키패드에 *3370# 할 것"

요렇게 적어 놨으니 이젠 잊어먹을 일 없겠지요.
소영강님 감사합니더.
소양강 구둘목님...
그간도 평안하셨겠지요.
항상 전우들의 화목을 위하여...
항상 말없이 애쓰시고 노력하는 전우님께 감사를 드립니다.
이제 완연한 봄...
소양강나루터의 하늘은 맑고 날씨도 넘 따듯하네요.
암튼 구돌묵전우님...
건강하시고 즐겁고 행복하시길 두손모아 기도하겠습니다.
3/14 08:18
   
이름아이콘 도산창호
2010-03-15 10:29
소양강님 새로운 소식 감사 합니다, 자주는 아니지만 어쩔때 밧데리 때문에 곤란 할때가 있드라구요
소양강 급할때...
한두번 이용해 보는것입니다.
도산창호님...
오늘 소양강나루터에 쨍하고 햇볕이나서 참 따듯합니다.
꽃피는 봄과 함께...
가정에 즐겁고 행복하시길 바랍니다.
3/16 11:25
   
이름아이콘 김해수
2010-03-15 17:55
그런좋은 방법이 있었군요 모래17일날 퇴원 합니다 1개월이라는 장기입원으로 인하여 밀린일들 처리하고 한양나드리 한번 하렵니다 그때 얼굴이라도 한번 봤으면 합니다만
소양강 김형!...
병원에 그렇게 계셨어도 거리가 멀다는 핑계로 병문한 못가서 죄송합니다.
서울 나들때...
연락을 주시던가 춘천에 다녀가시길 바랍니다.
병문환 못간 비용을 잘 보관 하였다가...
춘천에 오시면 꼭 그 돈을 쓰도록 하겠습니다.
환절기 건강...
너무 무리하지 마시고 잘 챙기시길 바랍니다.
3/16 11:29
김해수 어지간 하면 춘천에 가겠습니다
화천에 현목사님네도 볼겸 지금은 짐을챙겼고 조금뒤면
퇴원 합니다
3/17 08:25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823 한상열목사 평양교회에서 행한 기도문 4 오동희 2010-07-18 377
1822 강원 춘천시 보훈대상자 명예수당 지급 6 팔공산 2010-07-17 438
1821 어느 정치인의 '병역 스캔들' 5 팔공산 2010-07-16 398
1820 긴터널을 뚫고 나오면서 4 박동빈 2010-07-15 328
1819 방북한 한상렬 목사의 눈물 5 구둘목.. 2010-07-13 436
1818 ***금일은 2010.7.7일 수요일 음5.26일이며 소서(小署)입니다, 4 푸른하늘 2010-07-07 350
1817 전우사회에서 '이런일이...?' (퍼옴) 5 형제 2010-06-11 605
1816 **☆급히 통화를 해야 하는데 휴대폰 배터리가 소모된 경우☆** 9 소양강 2010-03-13 673
1815 새해 인사 4 깊은강/전재경 2010-01-02 591
1814 경인년 새해 소망 4 오동희 2010-01-01 471
1813 새해에도 건강하세요 6 에뜨랑제 2009-12-31 430
1812 특별 베인전(vvk.co.kr) 송년회를 개최 하다 4 초심2 2009-12-14 803
1811 ★초특급정보★ 4 푸른하늘 2009-11-05 670
1810 '김대중 국장 및 현충원 안장 취소'소송 4 팔달문 2009-11-02 623
1809 “보훈병원 진료는 하늘의 별따기?” 5 팔공산 2009-10-24 461
1808 만남 5 초심 2009-10-11 437
1,,,2122232425262728293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