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skyman
작성일 2010-12-23 (목) 08:19
ㆍ조회: 436  
IP: 222.xxx.54
한잔 드세요
김해수 전우님 !
소주 한잔 따라 드리지 못하고
시간 없다고 돌아선 것 죄송합니다.
이렇게라도 소주 한잔 대접 해야 마음이 편할 것 같아서
한잔 따라 드립니다. 서운타 마시고 한잔 받으세요.


이름아이콘 강용천
2010-12-23 15:20
고넘 한입에넣고 지근 지근 씹으면 무슨 맛이날까??
김선배 언른 와서 한잔 받으세요 ㅋ ㅋ
   
이름아이콘 홍진흠
2010-12-26 02:36
김해수 선배님! 엊그제 방배동 모임에서 잘 내려가셨는지요? 홍하사
계속 무리하며 감기를 늙혔드니~ 지금은 타동네의 불가마찜방입니다.
암튼 울횐님들 올해의 사랑 내년에도 계속 부탁드려요. 단결!
   
이름아이콘 김해수
2010-12-26 11:29
여전우님 고마우이 23일날점심에 소맥걸처서 잘먹었네 열차에서 옆자리에
50대여자분이 탔는데 술냄새가 난다고해서 미안하다고 했더니 미안할정도까지는
아니라며 껌을 주더구나 그리고는 핸드폰 문자보낼줄 아느냐고해서 안다고 했더니
폰번호를 입력해주드라 어제서면 예식장에 올일이 있어서 문자 넣었더니 예식장 근처에
왔드라 돼지갈비에 소주한잔 하고 왔다 그리고 홍하사님 앞으로는 시바스제발 가져오지 마세요
소주와 맥주는 같이 마셔도 되는데 세가지를 마셨더니 정말 취하드라 마지막간 집에서 정 근영이가
테이블 설거지를 했버려서 많이 빌고 왔습니다

문자보낼줄
skyman 그여자분 눈이 똑바로 박혔네. 멋진 남자 알어 보니.
집에 잘갔다니 . 안심됩니다.
함께 많은 시간 갔지 못해 미안합니다.
12/26 12:06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823 새해의 기도 2 달동네 2010-12-30 241
1822 카드 갖다 대기만 해도 해킹/ 전우님들 조심하세요 안케 2010-12-30 274
1821 베트남 참전용사가 국가 유공자가 되는 길 디딤돌 2010-12-30 640
1820 송구 영신 (送舊 迎新) 2 강용천 2010-12-30 279
1819 미디어 오늘 기사 풀씨 2010-12-29 273
1818 국방백서"북한정권과 북한군은 우리의 적"임을 명기 1 팔공산 2010-12-28 239
1817 이별은 당신들의 것 1 김해수 2010-12-27 386
1816 특별 대한민국 위기의 시작은 1997년 5월 26일 (펌) 1 초심2 2010-12-26 358
1815 특별 친애하는 베트남전 참전 전우여러분(펌) 초심2 2010-12-26 584
1814 육군, 내년부터 '야구모자' 대신 '베레모' 보급 1 팔공산 2010-12-25 344
1813 도대체 왜들 이럴까!~ 1 김선달 2010-12-25 472
1812 한잔 드세요 4 skyman 2010-12-23 436
1811 동 지 1 오동희 2010-12-22 368
1810 [訃告] 황 목 전우님 모친상 12 달동네 2010-12-21 334
1809 크리스마스엔 전우님 행복했으면 좋겠어요 5 오동희 2010-12-21 335
1808 첫 걸음을 내 딛으며..... 2 우허당 2010-12-20 422
1,,,2122232425262728293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