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김해수
작성일 2011-01-17 (월) 03:10
ㆍ조회: 184  
IP: 112.xxx.155
한국경제를쓴 일본의 베스트셀러 한국경제는 침몰직전

  충격적인 글입니다


 


 

그렇치만 우리민족의 저력또한 만만치 않음이 증명되고 있지 않습니까?

희망을 잃지마시고.맡은일 열심히 해 나갔으면 합니다.

-------------------------------깊이 생각 해 보면서 -------------------------------


 


 

참으로 큰일 날뻔한 국가위기 '야바위(거짓말)'한국경제 

좌파정권 10년이 불러온 불행, 일본서 베스트셀러...
日 기업 전문가 미츠바시 다카아키  저서 큰 인기

'진실은 속임수(사기) 한국경제' 라는 제목으로 출판된 이 책은
일본의 저명한 경제학자나 경제연구소의 브레인들이 쓴 것이 아니다.
 
"한국 경제는 左派정권 10년만에 거덜났으며
또한번 5년의 左派정권이 탄생한다면 완전 침몰한다"는 충격적인 책이 일본에서 출판, 2개월 사이 3판 인쇄에 들어가는베스트셀러가 됐다.
 일본 중소기업들을 진단-분석하는 생활경제 전문가 미츠바시다카아키(三橋貴明) 씨가

한국 통계청과 경제기획원, 재무부 자료를 철저히 분석해 내 놓은 책이다. 

지난 6월 채도사(彩圖社) 에서 초판 5,000부를 판매한 후 불과 2개월 만에
3판 인쇄에 들어간 이 책은 올 가을 4판 진입에 들어간다.
일본內 저명한 경제 전문가·연구소들도 시도하지 않은 한국 경제 위기의 본질에 대해
이처럼 철저히 분석하고 파헤친 책은 그동안 나오지 않았다.
한국어는 물론 통계자료 분석에 능통한 저자 미츠바시 씨는
각종 언론의 경제 기사를 몇 년 동안 깨알 같이 스크랩 해 놓고 컴퓨터에 저장,
 
세밀하게 분석했다.
한국언론과 경제학자들도 권력이무서워, 또 정권의눈치를 보느라 감히
"한국 경제가 침몰하고 있다"는 말은 꺼내지 못하고 있다.
(이것이 사실일까 ???????)
 

그런 가운데 일본인 저자가 "한국 경제는 야바이, 거짓말 경제"라는 책을 출간,
한국 경제위기의 본질이 좌파정권에 있다는 진상을 폭로하자
순식간에 베스트셀러로 등극하며 일본 열도가 들썩이고 있다.
저자 미츠바시 씨는
 "한국 경제는 붕괴 직전-머지않아 IMF 같은 통화 위기가 다시 온다"라는
부제를 달고 문제의 본질을 깊이 파고 들었다.
저자는 또 새로운 용어도 만들어 냈다.
"한국에는 탈북자(北者)가 1만 명 정도 되지만
 
해마다 탈남자(南者-남한을 떠나는 사람) 는 8만명이 넘는다"고 지적했다.
여기서 '탈남자(南者)'란 한국인들의 해외이민을 의미한다.
해마다 미국, 캐나다, 뉴질랜드, 호주 등지로 떠나는
한국 이민자들이 갖고 나가는 돈이 엄청나다고 말한 그는
 
"해외로 골프를 떠나고 유학을 떠나는 여행족과, 유학생들, 기러기 가족들이
사용하는 교육비와 유흥비가 천문학적인 수준"이라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이들이 사용하는 액수보다는 한국 증권시장의 외국인 큰손들과
은행들의 배당금 수십억 달러가 아무런
제약을 받지 않고 한국을 떠나고 있는 현실을 주목하고 있다.  
-(이점은 완전 사실이다 -대만 등 동남아로 몰리는 한국 골프인들이 무지하다 )
어린애들까지  해외로 조기 유학 붐 역시 대단하다 ) -

 
저자는"한국의 국제수지와 경상수지는 언밸런스다. 경상수지는 엄청난 적자인데
단기 외국자본을 빌려 한국은행 금고에 보관하기 때문에
일반 시민들은 그런 사실을 잘 모르고 있다"면서
"그러나 지금 한국의 위기는 1997년 아시아 통화위기(IMF) 때 처럼
어려운 상황에 직면해  있다"고 진단했다.
저자의 지적대로한국의 주요 은행 50%는
이미 외국 자본에 넘어간 상태다.

 
 
2006년 12월 상장기업 204개 회사의 배당 금액은 총 8조 5540억원 정도로
그 중에서 외국인들에게 배당된 금액이4조 4451억 원이다.
이 금액은 한국 기업이 배당한 총액의 무려 52%에 해당한다.
외국인들은 배당금으로 받은 배당 이익금을모두 자기 나라로 송금한다.
따라서 해마다 엄청난 자금이 한국을 떠나는 것이다.

이에 비해 일본은 해외에서 엄청난 배당금이
오히려 일본으로 들어오고 있다.
현재 한국의 수출 품목이 선박과 자동차, 핸드폰을 제외한
다른 제품들이 별다른 인기가 없다는 것이다.
또한 이들 인기 수출품 조차도 부품 자립도가 낮아 모두 일본에서
주종 부품들을 사 가지고 조립만 하는 형태다.

그런 구조로 인해 많은 이익금이 한국에 떨어지지 않는다고
저자는 지적한다.
그런 악순환 속에서좌파정권 10년 동안 북한에 퍼다 준 액수가 무려 50-60조 원이라고
밝힌 저자는 "사정이 이런데도 한국 국민들은
그들의 경제가 침몰하고 있다는 사실을 모른다"우려하는 것이다.
이에 대한 원인을한국 좌파정부가 각종 통계자료를 허위로 발표하기 때문으로
저자는 파악했다.

 ▶ 한국 언론들에 따르면 한국 좌파정권들은 국민의 71.3%가
한 뼘의 땅을 갖고있지 못하다고 발표했으나이 숫자는 엉터리다.
어린이들과 노인들을 포함한 인구를 비례한 통계자료는
거짓이므로 정확한 통계를 위해서는
집을 소유할 수 있는가계수로 대비해야 한다.
▶ 한국 정부는 또 실업자수를 국민의 3.5%인 83만 명이라고 했으나
실제 숫자는 126만 명이다며 이런 사례들이
바로 한국정부가 발표하는 엉터리통계라고 저자는 비판하고 있다.
 


▲ 관련 내용
그런 사례들로 볼때 한국에 또한번 좌파정권이 들어선다면 남한 경제는 뿌리에서 부터
흔들릴 것이며 결국 침몰할 수 밖에 없을 것이라고 우려한 다카아키 씨는
그와는 반대 북한의 경제 성장은 한 단계 업그레이드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펌-
                                   일본에서 이책이 베스트셀러가 됬다고 한다 
                  이런 것이 사실이면 ?
                       현 정부는   어떤 대책이 있는가 ?
 
                  한국 국민은 과연 이런 사실앞에  어떤 생각을 하고 있나?
                  과연  한국은  무상, 무료에 정치꾼들 책임없는 언어들
                  가당찮은 복지가 가능한 한국 재정인가? -
                   
             군, 공 ,교원, 의원 ,관료들 개발시기 오래된 
             관례,제도를 남용하여  아직도  숫한 해외연수, 출국시찰등 명목으로
             해외여행 같은-(도대체 무슨 연수시찰인가? 보고서는 있는가 ?)
              (이들이해외에서  더러 흥청거리며 벌이는 추태는 익히  ?)국비 낭비까지 포함하고 
               퇴직 전,후, 복지금까지 넣어보면  어마한  국비가 지출되고 있다
              관료들 자녀등 해외에 이중 국적취득과
              해외에 자산을 두고있는 경우도 허다하다
              이들에게서  국가관, 친민,애국, 정신이 과연 있다고 보나? 
 
             국민들은  과연 이런 사실앞에  어떤자세로 생활하고 있나?
              스스로 돌아봐야 할때가 아닐까?
              나라사랑 ,성실, 근면, 절약 ,이 사라진지 오래 아닌가 ?
 
             
             비록 책 내용이 사실 여하를 막논하고 ---- 
             한국국민은 자신에 국가 처지를 자세히 알고 있나?
                  
             소 잃고 외양간 처다 봐야 헛 일이다 ---
             소 주인은 국민,바로  당신이다    
                 정치꾼들은   
                 정치놀음에만 정신팔며 국민 희롱하는 현싯점  
                
                    대한 민국 도대체 어디로 가고 있나?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871 말 되는 소리? 어찌들 생각하시는지 궁금합니다. 9 아니 2011-01-20 558
1870 [판례]국가보안법위반(찬양.고무등) 팔공산 2011-01-20 261
1869 친환경 무상 급식은 대국민 사기극이다 1 김해수 2011-01-20 211
1868 특별 오늘 5. 18재판 무죄 판결 났습니다 2 초심2 2011-01-19 373
1867 참전유공자법 개정안 재정소요 추계치 2 팔공산 2011-01-19 595
1866 동림갈비 벙개팅 4 서덕원 2011-01-19 281
1865 나를 사랑하는 이가 있기에... 1 소양강 2011-01-18 311
1864 특별 헌재의 위헌결정(통신기본법 47조 1항)에 대한 참전 전우들의 성.. 초심2 2011-01-18 352
1863 또 하나를 붙듭니다 강용천 2011-01-18 289
1862 적진에서 진짜사나이 군가를 부른 중데장 1 안케 2011-01-18 245
1861 알려주세요.....! 팔공산님. 나그네님. 1 우허당 2011-01-17 380
1860    Re..고맙습니다. 우허당 2011-01-18 178
1859 긴급    Re..미 합중국 발표 수혜대상 및 추계비용,입법배경등 초심2 2011-01-18 258
1858 있을 때 잘 합시다 강용천 2011-01-17 243
1857 얼굴 함봅시다 6 김해수 2011-01-17 261
1856 한국경제를쓴 일본의 베스트셀러 한국경제는 침몰직전 김해수 2011-01-17 184
1,,,1112131415161718192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