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김해수
작성일 2011-01-26 (수) 14:27
ㆍ조회: 284  
IP: 112.xxx.155
인생 一無二小三多五友
 
<script type=text/javascript>//</script>


6.jpg

 

     ♣ 人生 一無, 二少, 三多, 四必, 五友로 살자.

 

질곡많은 인생의 육.칠십의 나이는 정녕 내리막의 종점인가?.
우리더러 황혼이라고... 


슬픔, 허무, 소외라는 말 생각지도 말자.
꿈과 희망 안고 사는 사람에게 나이가 무슨 문제이던가.


건강하고 즐겁게 살려는 우리 실버들 

어떻게 살아야 할까.

 

5.jpg


   一無 - 담배끊기 (禁煙)는 필수다.

담배를 즐기면서 장수하는 사람도 있음을 인정한다.


그러나 역시 담배는 끊는 것이 옳다.


백해무익이라 했다.


7.jpg


   二少 - 소식하고  음주량을 줄이자


그 무서운 암의 원인이라는  독소를 돈주고 마시다니 될말인가


식탐은 모든 성인병의 원인이 된다.

 

 

과일과 채소 위주로 적당한 양의 소식이 장수의 비밀이다. 


8.jpg


      기뻐서 마시고 슬퍼서 마시는 술도 자제해야 한다.


노년의 폭주는 뇌세포의 손상을 가져 와 치명적인 뇌질환의


원인이 되게하고, 노추로 교양과 인격에 먹칠을한다..

 

 

9.jpg


      三多 -  운동, 접촉, 휴식도 필수다.

무엇이라도  매일 즐기는  운동 한가지는 꼭 계속하자.

 

 

가. 가.10.jpg


      접촉....친구 만나고 업무상 사람 만나고 새로운 문명도 만나고,
꾸준히 사회적인 접촉을 유지해야 한다.


그렇지만 아내와의 사랑은 최고의 접촉이다.


11.jpg


    휴식....피로는 만병의 원인이 될 수 있다.


가능하면 많은 휴식 속에서 재충전 기회를 갖도록 해야 한다.

 

 

                      
12.jpg


    四必 .... 걷고, 배우고, 즐기고, 웃으며 살자.

걷기....매일 한시간 정도 걸으면 결코 아파 눕는 일은 없을 것이다.
특히 공기 맑은 새벽에 뒷산, 강변 등 어디라도 걷자.
  

         
13.jpg


   배우자....목표를 정해 놓고 무엇이라도 배우면 늙을 시간이 없을  수 있다.
        적성이나 취미를 살려 즐겁게 배울 수 있는 과목을 선택하라

            


   즐기자....아는 사람보다 좋아하는 사람이 더 좋고
좋아하는 것 보다는 즐기는 사람이 더 좋다.
                  열려있는 마음으로 세상을 즐기며 사는 지혜를 가져야 한다.
 
           
15.jpg

   웃음은 스트래스를 해소하고 인생을 즐겁게 하는 활력소다.
억지로도 웃고, 기쁜 일 만들어서도 티없이 크게 웃자.
    
                                  
16.jpg

   五友 - 자연, 친구, 책, 술, 컴퓨터를 친구하자.
 
자연을 벗삼아 산과 강으로 가자.  자연속에 젊음이 있다.
마음을 열고 담소할 수 있는 친구, 많을 수록 좋다.
언제 어디서나 가장 손 쉽게 함께 할 수 있는 책을 읽자.
절제해서 잘 마시면 술도 우리 건강과 사교에 도움이 된다.
만물박사 컴퓨터를 배워 컴맹 면하고 인생을 즐기며 살자. 
 
16.jpg
 
한 번 뿐인 우리 인생 버릴건 버리고 배울건 배워서
꿈을  안고 집중 할 수 있는 목표를 가질때 인생말년
무기력에서 벗어 나 활력찬 인생을 누리도록 하자.

 
 
* 오늘도 건강하고 좋은 하루 되세요
 

 
 
<script type=text/javascript>//</script>
이름아이콘 skyman
2011-01-29 12:56
김해수 전우님 계속되는 강추위에 어찌지내시나요?
소맥에 목추기며 지내시겠지만 건강도 생각 하세요.
좋은글 읽고 苦腦 해 봅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887 군사편찬연구소에서 보내준 책 2 안케 2011-01-29 340
1886 시인과 풍금 4 skyman 2011-01-29 259
1885 ...손동인전우님 모친 부고... 20 소양강 2011-01-29 383
1884 술 한잔 하시고 시름을 털어 버리세요 3 안케 2011-01-29 295
1883 아! ~ 어쩌럴헐꺼나 답답한 이마음을! ~~~~~~ 1 김선달 2011-01-27 490
1882 아덴만 여명작전 정보유출에 대하여... 안케 2011-01-27 286
1881 청와대로 글을 올렸더니....... 3 우허당 2011-01-26 680
1880    Re.. 이렇게 답이 왔습니다. 1 우허당 2011-01-26 718
1879 인생 一無二小三多五友 1 김해수 2011-01-26 284
1878 선 후배 님 동안도 안녕하십니까. 6 우태성 2011-01-24 366
1877 무상급식?민주-평등교육 기초입니다. 1 여의도 2011-01-24 256
1876 내 피를 빨아 먹어라 5 안케 2011-01-23 340
1875 한명숙 & 김영삼 전재산 기부 사기성 좋은생각 2011-01-23 402
1874 특별 군대 갔다온 사람과 아니 갔다온 사람의 차이 1 초심2 2011-01-22 386
1873 해군, 피랍 삼호주얼리호 구출작전 성공 1 오동희 2011-01-21 219
1872 신조 때문에 그 노래가 생각난다. 안케 2011-01-21 247
1,,,1112131415161718192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