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오동희
작성일 2011-01-21 (금) 19:05
ㆍ조회: 216  
IP: 210.xxx.243
해군, 피랍 삼호주얼리호 구출작전 성공
 
삼호해운 소속 화학물질 운반선인 ‘삼호주얼리호’와 선원들이 소말리아 해적에게 납치된 지 6일 만인 21일 우리 해군 청해부대의 군사작전으로 전원 구출됐다. 청해부대는 2009년 8월 바하마 국적 선박인 노토스스캔호에 접근하던 해적선에 진입한 전례가 있었지만 피랍된 선박에 직접 들어가 해적을 소탕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이명박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담화를 통해 “어제(20일) 오후 5시12분 인질구출 작전을 국방부 장관에게 명령했다”며 “우리 군은 어려운 여건하에서도 완벽하게 작전을 수행했다”고 치하했다. 이 대통령은 “이번 작전을 위해 협력해 준 우방국에도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우리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협하는 그 어떤 행위도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합동참모본부는 이날 “소말리아 해적에게 납치된 삼호주얼리호 구출작전을 감행해 해적을 소탕하고 선박 및 선원 전원을 구출했다”고 밝혔다. 합참에 따르면 청해부대 구축함인 최영함(4500t급)은 이날 오전 9시58분(이하 한국시각) 고속단정 3척을 이용해 특수전요원(UDT)을 피랍된 삼호주얼리호에 투입, 오후 2시56분까지 4시간58분 동안 작전을 펼쳐 해적을 제압하고 선박을 장악했다.


◇청해부대가 21일 소말리아 해적들에게 납치된 삼호주얼리호 구출작전에 성공한 가운데 배를 장악한 특수부대원들이 생포한 해적들을 감시하며 배 안을 수색하고 있다.
해군 제공
이 과정에서 총격전이 벌어졌고, 한국인 8명과 미얀마인 11명, 인도네시아인 2명 등 선원 21명은 안전하게 구출됐으나 삼호주얼리호 선장이 복부에 총상을 입고 인근 국가 병원으로 후송됐다.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다른 선원들도 모두 건강상태라고 합참은 전했다. 피랍 선박에 투입된 청해부대 요원들도 전원이 무사하다. 합참은 “선박을 납치한 해적 13명 가운데 8명은 사살됐고 5명을 생포했다”고 설명했다.

합참 관계자는 “군은 삼호주얼리호 구출작전을 ‘아덴만 여명’으로 명명하고 아덴만 해역의 여명시간에 맞춰 전격적으로 단행했다”고 말했다.

앞서 청해부대는 지난 18일 오후 7시51분쯤 몽골 선박을 추가로 납치하기 위해 삼호주얼리호에서 하선하던 해적의 소형보트에 총격을 가해 탑승한 해적들이 바다에 빠졌다. 이 과정에서 UDT 작전팀 소령 1명과 상사 1명, 하사 1명 등 3명이 해적의 총격으로 부상해 오만의 한 대학병원으로 이송됐다.

이름아이콘 깊은강/전재경
2011-01-25 11:35
회원사진
새해 들어서 제일 통쾌 유쾌한 소식이였습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887 군사편찬연구소에서 보내준 책 2 안케 2011-01-29 337
1886 시인과 풍금 4 skyman 2011-01-29 257
1885 ...손동인전우님 모친 부고... 20 소양강 2011-01-29 375
1884 술 한잔 하시고 시름을 털어 버리세요 3 안케 2011-01-29 293
1883 아! ~ 어쩌럴헐꺼나 답답한 이마음을! ~~~~~~ 1 김선달 2011-01-27 487
1882 아덴만 여명작전 정보유출에 대하여... 안케 2011-01-27 284
1881 청와대로 글을 올렸더니....... 3 우허당 2011-01-26 674
1880    Re.. 이렇게 답이 왔습니다. 1 우허당 2011-01-26 712
1879 인생 一無二小三多五友 1 김해수 2011-01-26 281
1878 선 후배 님 동안도 안녕하십니까. 6 우태성 2011-01-24 363
1877 무상급식?민주-평등교육 기초입니다. 1 여의도 2011-01-24 254
1876 내 피를 빨아 먹어라 5 안케 2011-01-23 336
1875 한명숙 & 김영삼 전재산 기부 사기성 좋은생각 2011-01-23 401
1874 특별 군대 갔다온 사람과 아니 갔다온 사람의 차이 1 초심2 2011-01-22 384
1873 해군, 피랍 삼호주얼리호 구출작전 성공 1 오동희 2011-01-21 216
1872 신조 때문에 그 노래가 생각난다. 안케 2011-01-21 244
1,,,1112131415161718192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