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강용천
작성일 2009-01-05 (월) 22:14
ㆍ조회: 699  
IP: 58.xxx.233
2009년 전국번개팅-용사의 집에서합니다
 2009년 전국번개팅-용사의 집에서 
 
 己丑年 새해을 맞이하여 전국에 계신 여러 전우님 모시고,
2009년1월9일 오후18시에 '용사의 집'에서 배인전 회원 신년회를
최종상 회장님 주관으로 새해 인사 드리자고 합니다.
 2008년에 힘들고, 마음아프고, 귀찮았던 일들 모두 잊어 버리고,
 새로운 한해 희망차게 맞아 전진 할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합니다.

 
2009년에 서울 보훈병원 환우위문 계획은(1월9일 오후14시)
취소됨을 알림니다.
2009년1월5일까지 성원하는 지원금이 없기에 
보훈병원 위문 계획 없었던 것으로 하겠습니다.
(댓글 달아주신 고두승. 홍진흠. 팔달문 전우님께 감사드립니다)
모임은 최종상회장님께 인계 합니다..


 멀리계신 전우님께서도 힘드시더라도 새해 번개팅에 참석 부탁드립니다.
 
                                    
                                      2009년  1 월 5일

                                     서울지부  부회장  강용천배상
이름아이콘 관리자
2009-01-07 09:15
08. 12.24부터  회원간의 토론과 호응, 운영위원회의 시행여부 의결을 09. 01. 15까지 기다렸으나
시행여부에 대한 의견개진이 없어  보훈병원 방문계획은 차후 적절한 시기로 연기하고,
회원 신년교례회도  날자를 정하여 다시 공고 하겠습니다.
   
이름아이콘 이수(怡樹)
2009-01-08 10:59
회원사진
정회원 게시판에 보면 회장님께서 신년교레회및 보훈 병원 방문계획은 차후로 연기한다고 했고,
여기 댓글을 보면 관리자 명의로 같은 내용의 글이 있는데,
신년인사회와 번개팅은 동일한 날 하므로 같은 것인지 아니면 다른 것인지 좀 헷갈립니다.
신년인사회는 연기되지만 번개팅은 그냥 갖는 것인지 분명하게 했으면 합니다.
   
이름아이콘 굿-판
2009-01-08 22:15
서울에서 신년 회를 하신다기에 겸사 겸사 오늘 성환 까지와서 하루를 묵고 부산촌놈 서울구경할겸
전우님들 뵙고 갈려고 헸더니 뻥-인가요. ? "확" 실히합시다요.
   
이름아이콘 굿-판
2009-01-08 22:51
소소한 불신이 큰불신의 화근이 될수있습니다 "전국 번개팅" 거창 하기에 큰 기대를 했는데.....
난 . 오늘도 작전중.,, 부산에 도착하면 글 올리겠습니다
   
이름아이콘 홍진흠
2009-01-09 06:33
아무리 봐도 정회원명단에도 평회원명단에도 굿-판이란 이름이 없네요.
먹지 못할감 찔러나 보자는 심사인지? 참으로 회의를 느낍니다.
   
이름아이콘 굿-판
2009-01-09 16:06
홍 전우님 저 부산에 황 목 입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903 Re..행정소송과 의학전문 변호사 선임 3 팔공산 2010-04-09 696
1902 궤변으로 전우들을 분열시키려는가? 2 초심 2009-12-01 696
1901 휴유의증에서 휴유증으로 .... 우허당 2010-12-11 694
1900 □ 보훈처장님과 보훈처 보상정책과장님 보시길 바라며 ! 2 푸른하늘 2009-10-17 694
1899 고엽제 등외자의 처우 1 고엽제 등외 2008-02-02 693
1898 만나 보면 정다운 전우님들 8 김삿갓 2007-10-15 693
1897 우리 전우님들! 1 소양강 2009-12-08 692
1896 일반 특전사 특수임무부대 2 팔공산 2009-07-03 691
1895 마지막 5분간 3 김해수 2008-10-06 691
1894 새벽을 깨우다 5 전재경 2008-09-02 691
1893 촛불 들고 발광하던 그들은 모두 죽고 없는걸까? 1 김해수 2008-10-06 690
1892 80세를 넘긴 어느 노인의 죽음 3 최종상 2010-02-03 688
1891 봉사는 아무나 하나 1 당나귀 2009-02-12 687
1890 그간 국회사정입니다. 4 좋은생각 2008-11-27 687
1889 우리동네 유명한 목사님.. 2 좋은생각 2008-09-18 687
1888 노무현 정부 `기자실 대못질’에 침묵했던 좌파지식인들 최종상 2009-07-01 686
1,,,1112131415161718192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