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좋은생각
작성일 2008-11-27 (목) 20:38
ㆍ조회: 687  
IP: 61.xxx.229
그간 국회사정입니다.
지난 2008.7.17 월참회장 과 고엽제사무총장과 한나라당 박희태대표를 만난 이후 당정책실과의 보훈관련 법안들을 조속히 처리 하여 줄것을 줄곳 당정책실 정무 공수석전문위원과 협의 하면서 이번 회기에 마무리하여줄것을 요구하며 정무소위 구성을 촉구하고 있는 중입니다.
 
그러나 정무 소위 구성에 앞서 여,야정무위 의원들의 입장들이 서로 달라 지금까지 소위 구성에 진통을 격고있다. 야당에서의 요구는 정무위원장이 여당인바 소위 위원장자리를 달라고 떼를쓰고 있고 여당은 숫자가 훨씬 많은데 무슨소리냐 하며 티격태격하느라 법안 심의는 뒷전으로 밀리고있는 있는것이 현실이다.
 
이번 11월 23.24.25일에 소위구성에 협의하자고 해놓고 하루만 잠깐 만나고 이번주가 다 지나가고 있음에 오늘 월남 단체장들이 여당 홍준표 원내대표 면담요구를 하고 나섰다. 모단체는 정무위윈장면담신청을 하고있지만 모든법안문제는 원내대표 소관이라 월참과 고엽제단체가 원내대표 면담 시 월남 참전자 국가유공자문제를 강력히 항의 할예정이다.
 
지금까지 월남참전자 국가유공자 문제는 여,야모두가 공통된 국가 유공자 예우문제를 긍정적으로 생각하고 있지만 세계 경제 쓰나미로 인한 국내 경제문제가 시급하면서도 당쟁싸음으로 우리들 법안들을 소흘히  되면서 이번 정기국회에서 심의하지 못하면 자칫 내년 임시국회까지 가는것이 아니냐는 우려도 내포되있음을 알아야 할것이다.
 
17대국회에 이어 18대 국회에서도 한나라당에서 당론으로 밀고 나가고 있지만 전국의 전우님들이 각지역의 정무위소속 의원들을 찾아가 우리들의 입장을 호소하고 (일부는 하고있음)하루속히 정무소위를 결성하여 우리들법안들이 심의 되어 법사위를 거쳐 본회에 올려 통과될수 있도록 우리 모두 힘을 모아야 할것이다.
 
이름아이콘 정병무
2008-11-28 00:11
김전우님, 건강하시지요.?    본문 내용중 조금은 오래된 일 인것 같습니다만,
2008.7.17 월참회장 과 고엽제사무총장과 좋은생각님과 한나라당 박희태대표를 만나 주된 보훈관련 법안들이 무엇인지
대화의 내용을 올려 주셔야 되는것 아닐까, 해서 몇자 올립니다,
그리고 홍준표 원내대표에게 강력히 항의 하실 내용은 무엇인지 매우 궁금 하군이요, 높은 사람들만 상대 하신다고 자랑만 하시고 내용은 없고..! 그럼 좋은생각 전우님의 건강을 빌면서.....
   
이름아이콘 좋은생각
2008-11-28 05:16
병무청님 17대국회의 활동과 2008.7.17자 이곳자유게시판에 올려져 있음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전우사회에 관심이 많으신것 같은데 이번기회에 같이 한번 참여하시지요.감사합니다.
정병무 번호/676번, 작성일/2008.7.18. 이군이요, 그렇다면 이번에 월남참전자는 국가유공자, 단체인 월남참전 유공자 전우회(중앙회)는 국가보훈처 사단법인 허가 단체로 된다고 봐도 될련지요.! 감사합니다. 11/28 08:09
정병무 쪽글 올린후 수정 하셨군이요,
당연이 관심많지요, 헌데 이번기회란 무엇을 의미하시는지요.?
11/28 08:17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903 궤변으로 전우들을 분열시키려는가? 2 초심 2009-12-01 695
1902 딱, 이틀만 더 기다려 달랍니다. ! 우허당 2011-03-15 693
1901 휴유의증에서 휴유증으로 .... 우허당 2010-12-11 692
1900 우리 전우님들! 1 소양강 2009-12-08 692
1899 □ 보훈처장님과 보훈처 보상정책과장님 보시길 바라며 ! 2 푸른하늘 2009-10-17 692
1898 고엽제 등외자의 처우 1 고엽제 등외 2008-02-02 692
1897 일반 특전사 특수임무부대 2 팔공산 2009-07-03 690
1896 마지막 5분간 3 김해수 2008-10-06 690
1895 새벽을 깨우다 5 전재경 2008-09-02 690
1894 만나 보면 정다운 전우님들 8 김삿갓 2007-10-15 690
1893 촛불 들고 발광하던 그들은 모두 죽고 없는걸까? 1 김해수 2008-10-06 689
1892 그간 국회사정입니다. 4 좋은생각 2008-11-27 687
1891 80세를 넘긴 어느 노인의 죽음 3 최종상 2010-02-03 686
1890 봉사는 아무나 하나 1 당나귀 2009-02-12 686
1889 이런일이 보훈병원서... 5 손오공 2008-11-03 686
1888 우리동네 유명한 목사님.. 2 좋은생각 2008-09-18 686
1,,,1112131415161718192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