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skyman
작성일 2011-02-21 (월) 15:56
ㆍ조회: 395  
IP: 222.xxx.54
우리 조금씩 맞춰가며 살기로 해요

우리 조금씩 맞춰가며 살기로 해요


문득 찌개를 끓이다
싱거운 생각에
소금을 집어 넣었습니다.



당신 사랑과 내 사랑에
가끔 싱거운 맛이 나면
그때는 무엇을 넣을까.


눈물 한 방울
떨어 트리면 간이 맞춰 질까요.

음식에 조미료 넣어
간 맞추고 맛 내듯이
당신 사랑과 내 사랑에
조미료를 그리움으로

대신해야 할까 봅니다.


알맞은 온도에서
알맞게 익어야만
맛이 나듯
우리 사랑도 조금씩 맞춰가며
알맞은 온도에서
알맞게 익을 수 있도록
조금씩 양보하며 살기로 해요.


가끔
설익은 음식맛이 날 때는
다시 지으려 하기 보다는
설익은 밥맛도
느껴 보기로 합시다.


서로의 허물로 상처 내고
상처 받기보다
입에 맞지 않은 음식을 먹듯이
맛이 없는 음식을 먹는
특별한 날로 지정해서
차라리 즐기며 허물 덮기를 하기로 해요.


우리 살아가는 날
하늘이 부르는 그날까지
맞지 않는 부분 수선해가며
서로 기댈 수 있는 사람이 되기로 해요.

 

이민숙/"당신을 사랑하는 마음 천년이 흐른다 하여도" 중에서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919 한국 핵개발의 역사와 수준 그리고 주변국의 입장 팔공산 2011-03-02 195
1918 이번에는..국회정무위가.. 1 좋은생각 2011-03-02 846
1917    Re..오늘 국회에 다녀왔습니다. 좋은생각 2011-03-03 492
1916       Re..정무소위 정무본회 모두 통과...! 3 좋은생각 2011-03-04 419
1915 다음달부터 실업급여 인터넷으로 신청 1 달동네 2011-03-01 346
1914 베인전 활설화방안모색 6 우당(宇塘) 2011-03-01 403
1913 정회원 전용방 방문과 의견피력 1 팔공산 2011-02-27 415
1912 참전용사(고엽제후유의증)국추연의 목표와 자세 푸른하늘 2011-02-26 679
1911 홀딱벗고... 4 소양강 2011-02-21 667
1910 우리 조금씩 맞춰가며 살기로 해요 skyman 2011-02-21 395
1909 엎드려...감사 인사를 드립니다. 9 최종상 2011-02-20 490
1908 전쟁없는 평화 사진전시회에 다녀 와서 1 안케 2011-02-18 224
1907 "부고" 최종상 전우님 모친상 14 달동네 2011-02-17 338
1906 죽어서도 세상에 외치는 해병 skyman 2011-02-17 256
1905 빈손으로 주신 세상에서 가장 큰것 1 김해수 2011-02-16 346
1904 이 남자를 꼭 잡고 말거야 1 김해수 2011-02-16 355
1,,,1112131415161718192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