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건전한 인터넷문화 정착과 익명의 무책임한 댓글에 의한 게시판 분위기의 황폐화를 방지하기 위하여
회원가입제(무료)로 운영되고 있읍니다.( 다만, 정회원 가입은 회칙에 의하여 연회비(현행 3만원)를 부담합니다.)
익명, 또는 게시판 특성에 어울리지 않는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읍니다.
작성자 호이안
작성일 2008-04-03 (목) 20:07
ㆍ조회: 238  
IP: 59.xxx.70
Re..죽은 전우에게 쓰는 편지
홍윤기 선배님 얼마전에 통화했던 장태훈 입니다.
글을 읽으니 왜 눈물이 자꾸 고입니까?
이런 글을 읽고 같이 느낄 수 있는 사람들,....  말문이 막히네요.
축구하다 다친 발목 때문에 매복에 대신 나간 친구가 40년이 지나도 아직도 돌아오지 않았다니
얼마나 매복을 멀리 나갔을까요? 식량과 실탄은 제대로 챙겼는지요?
탐색하다가 선임조장이 다쳐서 MEDVAC타고 후송보내던 일이 자꾸 어른 거리네요.
뒷말을 이을 자신이 없습니다. 어쨋던 산자는 죽은자에 대해서 미안하기도 하지만 악착같이 살아서 우리 같은 처지에 처하는 자가 없도록 이를 악물고 살아야할 특권도 있지 않겠습니까?
건투를 빕니다.  장태훈 드림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27 가을이 가네 2 skyman 2010-10-23 243
126 빈손의 의미 1 우주권 2008-06-10 241
125 마음이 맑아지는 글 1 팔공산 2007-10-03 241
124 베인전의 고마움 우당(宇塘) 2007-09-29 241
123 고맙습니다 송카우곰 2011-04-03 240
122 일반 테스트 입니다 3 깊은강/전재경 2011-05-16 239
121 세월은 가고 사람도 가지만 1 김해수 2011-04-29 239
120 이용하 전우님 소식이 궁금합니다. 안케 2011-03-12 239
119 새해의 기도 2 달동네 2010-12-30 239
118 서울대교수들 비지성적 시국선언문을 발표했다옮긴글) 1 김해수 2009-06-09 239
117 국방백서"북한정권과 북한군은 우리의 적"임을 명기 1 팔공산 2010-12-28 238
116 Re..죽은 전우에게 쓰는 편지 호이안 2008-04-03 238
115 친구를 돕는 것도 지혜롭게 해야 한다. 1 강용천 2011-06-08 237
114 Re..우허당님께... 좋은생각 2011-05-08 237
113 새마을 운동이 기념일로 지정된것을 축하하며 7 달동네 2011-04-23 237
112 올해 최강 스마트폰 안케 2011-01-15 237
1,,,121122123124125126127128129130,,,134
대한민국 베트남참전 인터넷전우회